Offcanvas

������������ ������������������

“느린 인터넷, 원격보안은 여전히 재택근무 걸림돌” 내비사이트 설문조사 발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원격근무 체제 또한 유지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신뢰할 수 없는 인터넷 연결 및 보안은 기업이 해결해야 할 주요 기술적 당면과제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 내비사이트(Navisite)가 미국의 C-레벨 경영진과 IT 전문가 1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다. 지난 3월 미 전역에 내려진 봉쇄조치 이후 갑작스러운 원격근무 체제로의 전환이 IT 운영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알아보고자 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절반 이상(51%)이 재택근무 체제로 급격하게 전환하는 과정에서 어느 정도 ‘IT 문제’를 경험했다고 밝혔다. 응답자의 약 3분의 1(29%)은 기술적 문제들을 계속 겪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대다수의 응답자(83%)는 팬데믹 기세가 꺾인 후에도 원격근무 정책은 계속 유지될 것으로 예상했다.  일상화되는 재택근무(WFH)의 주요 과제: ‘인터넷 연결’  재택근무 체제가 계속 유지되면서 IT 조직은 몇 가지 과제를 직면하고 있다. 그중에서 거의 절반에 가까운 응답자(49%)가 언급한 주요 과제는 바로 ‘인터넷 대역폭 부족’이다.  다양한 협업 및 생산성 툴 배포는 물론이고 줌(Zoom), 마이크로소프트 팀즈(Microsoft Teams)와 같은 앱을 사용해 회의를 진행하면서 IT 조직은 불안정한 인터넷 연결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내비사이트 CEO 마크 클레이만은 “가정에 연결된 인터넷 속도가 좋지 않으면 화상회의 플랫폼의 영상과 오디오 품질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다시 말해, 업무를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고 효과적으로 참여와 협업을 할 수 없다는 뜻이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현재 클라우드에 있는 많은 시스템, 애플리케이션, 데이터를 고려할 때도 이는 문제다. 인터넷 대역폭이 부족하면 매일 사용하는 툴에 접근하기 힘들거나, 툴 자체의 성능이 떨어질 수 있...

재택근무 원격근무 인터넷 대역폭 원격수업 원격보안 팀즈 서비스형 데스크톱 서비스형 워크스페이스

2020.10.06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원격근무 체제 또한 유지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신뢰할 수 없는 인터넷 연결 및 보안은 기업이 해결해야 할 주요 기술적 당면과제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 내비사이트(Navisite)가 미국의 C-레벨 경영진과 IT 전문가 1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다. 지난 3월 미 전역에 내려진 봉쇄조치 이후 갑작스러운 원격근무 체제로의 전환이 IT 운영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알아보고자 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절반 이상(51%)이 재택근무 체제로 급격하게 전환하는 과정에서 어느 정도 ‘IT 문제’를 경험했다고 밝혔다. 응답자의 약 3분의 1(29%)은 기술적 문제들을 계속 겪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대다수의 응답자(83%)는 팬데믹 기세가 꺾인 후에도 원격근무 정책은 계속 유지될 것으로 예상했다.  일상화되는 재택근무(WFH)의 주요 과제: ‘인터넷 연결’  재택근무 체제가 계속 유지되면서 IT 조직은 몇 가지 과제를 직면하고 있다. 그중에서 거의 절반에 가까운 응답자(49%)가 언급한 주요 과제는 바로 ‘인터넷 대역폭 부족’이다.  다양한 협업 및 생산성 툴 배포는 물론이고 줌(Zoom), 마이크로소프트 팀즈(Microsoft Teams)와 같은 앱을 사용해 회의를 진행하면서 IT 조직은 불안정한 인터넷 연결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내비사이트 CEO 마크 클레이만은 “가정에 연결된 인터넷 속도가 좋지 않으면 화상회의 플랫폼의 영상과 오디오 품질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다시 말해, 업무를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고 효과적으로 참여와 협업을 할 수 없다는 뜻이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현재 클라우드에 있는 많은 시스템, 애플리케이션, 데이터를 고려할 때도 이는 문제다. 인터넷 대역폭이 부족하면 매일 사용하는 툴에 접근하기 힘들거나, 툴 자체의 성능이 떨어질 수 있...

2020.10.06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