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리뷰 | '패러렐즈에서 크로스오버까지' 맥에서 윈도우를 쓰는 5가지 방법 심층 비교

컴퓨터 운영체제에서 여전히 독점적인 지위를 차지하고 있는 것이 바로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우다. 그러나 스탯카운터 자료를 보면, 애플의 맥OS 점유율이 전 세계  데스크톱 사용자의 17%까지 올라왔다. 미국만 놓고 보면 27%, 영국은 29%, 캐나다는 25%다. 기업은 오랜 기간 주로 윈도우를 사용해왔지만 맥OS는 일부 업종에서 핵심 플랫폼 중 하나로 자리 잡았다. 소프트웨어 개발, 창작과 마케팅 업무(이미지 편집, 비디오 작업과 레이아웃 등), 웹사이트 디자인과 제작 등이 대표적이다. 전체적으로 보면 IT 분야도 여전히 윈도우가 강세지만 맥이 기업용 컴퓨터로 점점 자리를 잡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특히 최근 재택근무가 확산하면서 맥을 업무용으로 사용할 가능성은 점점 더 커지고 있다. 그러나 당장은 윈도우가 기업 운영체제 부문을 장악하고 있다는 사실에 변함이 없다. 따라서 맥OS와 윈도우 라이선스를 모두 가지고 있다면, 이런 현실에 적응할 수 있는 적절한 툴이 필요하다.   맥에서 윈도우를 사용하는 5가지 방법 기업 사용자의 경우 맥에서 윈도우 10은 물론 다른 운영체제를 사용할 수 있는 좋은 선택지가 3개나 된다. 참고로 별도의 언급이 없는 한 여기서 살펴볼 툴은 최소 맥OS 10.13 하이 시에라 환경을 기준으로 한다. 맥 하드웨어는 초기 맥 프로를 제외하면 2011년 혹은 그 이후 모델을 기준으로 한다. 올해 가을에 나올 맥OS 11.0 빅 서를 설치할 계획이라면 맥에서 윈도우를 실행하는 툴이 이 새 운영체제를 지원할 때까지 기다리는 것이 좋다. 일부 툴은 기능 업그레이드가 필요할 수 있기 때문이다. 3가지 중 먼저 VM웨어 퓨전(VMware Fusion)이 있다. 맥OS에서 윈도우(이를 '게스트 OS'라고 부른다)와 윈도우용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할 수 있는 가상 x86 PC 환경을 만들어 주는 데스크톱 가상화 소프트웨어다. 완전히 별개의 창 모드로 윈도우를 사용할 수 있고, 윈도우 자체를 숨겨 마치 맥OS와 통합된 것처럼 만들고 윈도...

윈도우 페러렐즈 퓨전 버추얼박스 부트캠프 크로스오버 맥OS

2020.09.07

컴퓨터 운영체제에서 여전히 독점적인 지위를 차지하고 있는 것이 바로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우다. 그러나 스탯카운터 자료를 보면, 애플의 맥OS 점유율이 전 세계  데스크톱 사용자의 17%까지 올라왔다. 미국만 놓고 보면 27%, 영국은 29%, 캐나다는 25%다. 기업은 오랜 기간 주로 윈도우를 사용해왔지만 맥OS는 일부 업종에서 핵심 플랫폼 중 하나로 자리 잡았다. 소프트웨어 개발, 창작과 마케팅 업무(이미지 편집, 비디오 작업과 레이아웃 등), 웹사이트 디자인과 제작 등이 대표적이다. 전체적으로 보면 IT 분야도 여전히 윈도우가 강세지만 맥이 기업용 컴퓨터로 점점 자리를 잡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특히 최근 재택근무가 확산하면서 맥을 업무용으로 사용할 가능성은 점점 더 커지고 있다. 그러나 당장은 윈도우가 기업 운영체제 부문을 장악하고 있다는 사실에 변함이 없다. 따라서 맥OS와 윈도우 라이선스를 모두 가지고 있다면, 이런 현실에 적응할 수 있는 적절한 툴이 필요하다.   맥에서 윈도우를 사용하는 5가지 방법 기업 사용자의 경우 맥에서 윈도우 10은 물론 다른 운영체제를 사용할 수 있는 좋은 선택지가 3개나 된다. 참고로 별도의 언급이 없는 한 여기서 살펴볼 툴은 최소 맥OS 10.13 하이 시에라 환경을 기준으로 한다. 맥 하드웨어는 초기 맥 프로를 제외하면 2011년 혹은 그 이후 모델을 기준으로 한다. 올해 가을에 나올 맥OS 11.0 빅 서를 설치할 계획이라면 맥에서 윈도우를 실행하는 툴이 이 새 운영체제를 지원할 때까지 기다리는 것이 좋다. 일부 툴은 기능 업그레이드가 필요할 수 있기 때문이다. 3가지 중 먼저 VM웨어 퓨전(VMware Fusion)이 있다. 맥OS에서 윈도우(이를 '게스트 OS'라고 부른다)와 윈도우용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할 수 있는 가상 x86 PC 환경을 만들어 주는 데스크톱 가상화 소프트웨어다. 완전히 별개의 창 모드로 윈도우를 사용할 수 있고, 윈도우 자체를 숨겨 마치 맥OS와 통합된 것처럼 만들고 윈도...

2020.09.07

블로그ㅣ이제 ‘빅 서’에서 ‘윈도우’를 실행할 수 있다 

페러렐즈 데스크톱 16(Parallels Desktop 16)을 사용하면 빅 서(Big Sur)를 비롯해, 맥에서 윈도우 및 리눅스 가상머신(VM)을 실행할 수 있다.    11일(현지 시각) 페러렐즈가 맥OS 11 버전 빅 서를 포함해 맥에서 윈도우 및 리눅스 가상머신을 실행할 수 있는 솔루션 페러렐즈 데스크톱의 최신 버전을 출시했다. 애플 실리콘(Apple Sillicon) 지원에 관해서는 언급되지 않았다.  ‘좋은 동반자’ 애플은 지난 6월 WWDC 온라인에서 페러렐즈 데스크톱을 사용해 빅 서에서 리눅스를 실행하는 모습을 보여준 바 있다. 이제 페러렐즈 데스크톱 최신 버전을 사용하면 맥에서 윈도우와 리눅스를 모두 실행할 수 있게 됐다.  페러렐즈는 애플 실리콘 맥 지원 여부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하지만 빅 서를 지원하고자 이뤄진 주요 변화와 투자는 상세히 설명했다.  빅 서의 한 가지 중요한 변화는 ‘서드파티 커널 확장(kexts)’ 지원을 없앤 것이다. 페러렐즈는 커널 확장을 사용해 에뮬레이션을 제공해왔다. 따라서 페러렐즈는 이를 네이티브 맥 가상화 코드로 대체하고자 큰 노력을 쏟았다고 밝혔다.  페러렐즈 엔지니어링 및 지원 부문 수석 부사장 닉 도브로볼스키는 성명문에서 “페러렐즈는 새로운 맥OS 빅 서 아키텍처를 최대한 활용하고자 많은 투자를 했다. 또한 페러렐즈 데스크톱 16 고객이 더 빠르고 편하게 맥에서 윈도우를 실행할 수 있도록 커널 확장을 개편했다”라고 말했다.  페러렐즈는 커널 확장에서 네이티브 가상화 코드로의 변화는 성능 향상에 도움이 됐다고 언급했다. 회사에 따르면 리눅스를 실행할 때 이전보다 2배 빠르게 실행되며, 다이렉트X(DirectX) 콘텐츠를 20% 더 빠른 속도로 처리한다. 이 밖에 VM을 실행할 때 배터리 수명이 10% 늘어났고, 종료 시 사용하지 않는 디스크 공간을 자동 반환하도록 VM을 설정할 수 있다.  기업을 위한 것 페러렐즈...

애플 맥OS 운영체제 빅 서 윈도우 리눅스 가상머신 VM 페러렐즈 페러렐즈 데스크톱

2020.08.12

페러렐즈 데스크톱 16(Parallels Desktop 16)을 사용하면 빅 서(Big Sur)를 비롯해, 맥에서 윈도우 및 리눅스 가상머신(VM)을 실행할 수 있다.    11일(현지 시각) 페러렐즈가 맥OS 11 버전 빅 서를 포함해 맥에서 윈도우 및 리눅스 가상머신을 실행할 수 있는 솔루션 페러렐즈 데스크톱의 최신 버전을 출시했다. 애플 실리콘(Apple Sillicon) 지원에 관해서는 언급되지 않았다.  ‘좋은 동반자’ 애플은 지난 6월 WWDC 온라인에서 페러렐즈 데스크톱을 사용해 빅 서에서 리눅스를 실행하는 모습을 보여준 바 있다. 이제 페러렐즈 데스크톱 최신 버전을 사용하면 맥에서 윈도우와 리눅스를 모두 실행할 수 있게 됐다.  페러렐즈는 애플 실리콘 맥 지원 여부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하지만 빅 서를 지원하고자 이뤄진 주요 변화와 투자는 상세히 설명했다.  빅 서의 한 가지 중요한 변화는 ‘서드파티 커널 확장(kexts)’ 지원을 없앤 것이다. 페러렐즈는 커널 확장을 사용해 에뮬레이션을 제공해왔다. 따라서 페러렐즈는 이를 네이티브 맥 가상화 코드로 대체하고자 큰 노력을 쏟았다고 밝혔다.  페러렐즈 엔지니어링 및 지원 부문 수석 부사장 닉 도브로볼스키는 성명문에서 “페러렐즈는 새로운 맥OS 빅 서 아키텍처를 최대한 활용하고자 많은 투자를 했다. 또한 페러렐즈 데스크톱 16 고객이 더 빠르고 편하게 맥에서 윈도우를 실행할 수 있도록 커널 확장을 개편했다”라고 말했다.  페러렐즈는 커널 확장에서 네이티브 가상화 코드로의 변화는 성능 향상에 도움이 됐다고 언급했다. 회사에 따르면 리눅스를 실행할 때 이전보다 2배 빠르게 실행되며, 다이렉트X(DirectX) 콘텐츠를 20% 더 빠른 속도로 처리한다. 이 밖에 VM을 실행할 때 배터리 수명이 10% 늘어났고, 종료 시 사용하지 않는 디스크 공간을 자동 반환하도록 VM을 설정할 수 있다.  기업을 위한 것 페러렐즈...

2020.08.12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