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기고 | 코비드-19로 맞이한 새로운 일상, 사이버보안에 대비하라

코비드-19로 전 세계 많은 직장인이 재택근무를 시작했다. 재택근무나 원격근무는 코로나바이러스가 창궐하기 전부터 부분적으로 시행됐다. 재택근무가 선택이 아닌 새로운 일상이 되고 모두가 이 새로운 일상에 적응해야 하는 지금은 사고 대응 계획을 세우고 조직의 운영 프로세스를 변경할 중요한 때다.   현재의 문제를 생각해 보자. 당신은 어떻게 견디고 있는가? 모두가 노력하고 있다. 불안정한 데다가 예전보다 줄어든 인력으로 일하는 방법을 파악하려 노력하고 있으며 집에서 멀리 떨어져 일할 때도 노력한다. 가족 전체가 서로 떨어져 있는 경우가 많으며, 함께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가족들도 있다. 이런 근무 방식에 적응하는 혼란 외에도 사이버 보안에도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 사이버 범죄자들은 업무가 과중한(그리고 멀리 떨어져 있는 경우가 많은) IT팀과 보안팀, 집에서 사용하는 개인용 기기의 느슨한 보안, 공포를 이용하고 있다. 그들은 정규직원이 없는 틈을 이용해 코로나바이러스로 취약한 조직과 개인들을 공격하고 있다. 코로나바이러스는 네트워크 취약성을 만든다 사람들은 몇 년 동안 재택으로 근무하고 BYOD를 활용했기 때문에 이런 활동으로 인해 기업 네트워크에 어떤 위험이 발생하는지 알 수 있었다. 하지만 우리는 이런 규모의 재택근무를 경험한 적이 없다. 예를 들어, 뉴욕 주지사 앤드류 쿠오모는 주 인력의 75%가 재택으로 근무하도록 명령했으며 업무 현장에는 25%만 상주할 수 있다. 많은 기업이 필수 인력만 출근하도록 요구하고 있지만, 도대체 누가 필수적일까? 네트워크를 모니터링하는 보안 및 IT 인력일까? 그리고 그렇다 하더라도 사회적 거리두기 때문에 사무실의 인력도 부서당 1~2명으로 줄어들 가능성이 높다. 보안은 팀 노력이지만 모두가 다른 곳에 있을 때 팀으로서 사건에 대응하기가 어렵다. 모두에게 노트북이나 스마트폰을 제공하는 것이 아니며, 대부분 기업은 모두에게 재택근무를 위해 필요한 기기를 공급할 자원이 없다. 즉, 근로자들은 자신의 컴퓨터와...

CIO 코비드-19 COVID-19 코로나바이러스 비즈니스연속성 VPN BYOD BCP 병원 체크포인트 해커 스파이웨어 피싱 재택근무 사이버범죄 원격근무 비셔스 판다

2020.03.27

코비드-19로 전 세계 많은 직장인이 재택근무를 시작했다. 재택근무나 원격근무는 코로나바이러스가 창궐하기 전부터 부분적으로 시행됐다. 재택근무가 선택이 아닌 새로운 일상이 되고 모두가 이 새로운 일상에 적응해야 하는 지금은 사고 대응 계획을 세우고 조직의 운영 프로세스를 변경할 중요한 때다.   현재의 문제를 생각해 보자. 당신은 어떻게 견디고 있는가? 모두가 노력하고 있다. 불안정한 데다가 예전보다 줄어든 인력으로 일하는 방법을 파악하려 노력하고 있으며 집에서 멀리 떨어져 일할 때도 노력한다. 가족 전체가 서로 떨어져 있는 경우가 많으며, 함께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가족들도 있다. 이런 근무 방식에 적응하는 혼란 외에도 사이버 보안에도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 사이버 범죄자들은 업무가 과중한(그리고 멀리 떨어져 있는 경우가 많은) IT팀과 보안팀, 집에서 사용하는 개인용 기기의 느슨한 보안, 공포를 이용하고 있다. 그들은 정규직원이 없는 틈을 이용해 코로나바이러스로 취약한 조직과 개인들을 공격하고 있다. 코로나바이러스는 네트워크 취약성을 만든다 사람들은 몇 년 동안 재택으로 근무하고 BYOD를 활용했기 때문에 이런 활동으로 인해 기업 네트워크에 어떤 위험이 발생하는지 알 수 있었다. 하지만 우리는 이런 규모의 재택근무를 경험한 적이 없다. 예를 들어, 뉴욕 주지사 앤드류 쿠오모는 주 인력의 75%가 재택으로 근무하도록 명령했으며 업무 현장에는 25%만 상주할 수 있다. 많은 기업이 필수 인력만 출근하도록 요구하고 있지만, 도대체 누가 필수적일까? 네트워크를 모니터링하는 보안 및 IT 인력일까? 그리고 그렇다 하더라도 사회적 거리두기 때문에 사무실의 인력도 부서당 1~2명으로 줄어들 가능성이 높다. 보안은 팀 노력이지만 모두가 다른 곳에 있을 때 팀으로서 사건에 대응하기가 어렵다. 모두에게 노트북이나 스마트폰을 제공하는 것이 아니며, 대부분 기업은 모두에게 재택근무를 위해 필요한 기기를 공급할 자원이 없다. 즉, 근로자들은 자신의 컴퓨터와...

2020.03.27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