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기고 | 델타·사우스웨스트 항공의 IT 중단 사고가 전하는 교훈

델타 항공과 사우스웨스트 항공이 지난 여름 기록한 IT 시스템 정지 사례는 모든 IT 전문가들이 참고할 만한 교훈을 시사한다. Image Credit : Getty Images Bank 지난 몇 달은 항공 IT 시스템 고장 측면에서 이례적인 시기였다. 단순한 부품 고장으로 인한 심각한 고장 정지 사건이 2주 만에 2건이나 발생해 방대한 승객 불편을 야기했으며 이들 두 항공사는 수 백만 달러의 손실을 입었다. 이런 사건은 당사자에게는 무척 고통스러운 일이지만 다른 기업들에게는 절차를 학습하고 개선할 수 있는 엄청난 타산지석의 기회다. 먼저 약간의 사건 개요를 설명하도록 하겠다. 지난 7월 21일 라우터(Router) 문제로 인해 사우스웨스트항공(Southwest Airlines)의 운영에 차질이 발생했다. 고장 정지가 발생했는데, 며칠 동안 영향을 끼쳤다. 참고로 사우스웨스트는 마진의 측면에서 미국 내 최대 규모의 국내 승객 운송사다. 달라스 모닝 뉴스는 당시 이 소식을 상세히 보도했다. 보도 기사에는 "21일 이른 오후 네트워크 라우터에 문제가 발생하고 백업 시스템이 제대로 개입하지 못하면서 고장 정지가 발생했다. 고장 정지는 약 12시간 후에 해결되었지만 혼란의 규모로 인해 사우스웨스트는 이후 며칠 동안 항공기, 승무원, 승객을 관리하느라 엄청난 혼란을 겪어야 했다"라고 기술하고 있다. 이 항공사는 결국 약 2,300편의 항공편(전체의 약 11%)가 취소되는 사태를 맞이해야 했다. (‘백업 시스템의 개입 실패’는 아마존 웹 서비스(Amazon Web Services)의 고객들에게 익숙한 용어다. 이번 사건은 2011년 아마존(Amazon)의 클라우드 관리 운영의 상당 부분을 앗아갔던 백업 시스템 실패와 유사하다. 당시 클라우드 고객들은 이로 인해 아마존의 가용성 구역 및 내고장성 기능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8월 8일에는 델타항공(Delta Ai...

재해복구 DR 정지 고가용성 델타항공 시스템 중단 사우스웨스트항공 연속성

2016.09.19

델타 항공과 사우스웨스트 항공이 지난 여름 기록한 IT 시스템 정지 사례는 모든 IT 전문가들이 참고할 만한 교훈을 시사한다. Image Credit : Getty Images Bank 지난 몇 달은 항공 IT 시스템 고장 측면에서 이례적인 시기였다. 단순한 부품 고장으로 인한 심각한 고장 정지 사건이 2주 만에 2건이나 발생해 방대한 승객 불편을 야기했으며 이들 두 항공사는 수 백만 달러의 손실을 입었다. 이런 사건은 당사자에게는 무척 고통스러운 일이지만 다른 기업들에게는 절차를 학습하고 개선할 수 있는 엄청난 타산지석의 기회다. 먼저 약간의 사건 개요를 설명하도록 하겠다. 지난 7월 21일 라우터(Router) 문제로 인해 사우스웨스트항공(Southwest Airlines)의 운영에 차질이 발생했다. 고장 정지가 발생했는데, 며칠 동안 영향을 끼쳤다. 참고로 사우스웨스트는 마진의 측면에서 미국 내 최대 규모의 국내 승객 운송사다. 달라스 모닝 뉴스는 당시 이 소식을 상세히 보도했다. 보도 기사에는 "21일 이른 오후 네트워크 라우터에 문제가 발생하고 백업 시스템이 제대로 개입하지 못하면서 고장 정지가 발생했다. 고장 정지는 약 12시간 후에 해결되었지만 혼란의 규모로 인해 사우스웨스트는 이후 며칠 동안 항공기, 승무원, 승객을 관리하느라 엄청난 혼란을 겪어야 했다"라고 기술하고 있다. 이 항공사는 결국 약 2,300편의 항공편(전체의 약 11%)가 취소되는 사태를 맞이해야 했다. (‘백업 시스템의 개입 실패’는 아마존 웹 서비스(Amazon Web Services)의 고객들에게 익숙한 용어다. 이번 사건은 2011년 아마존(Amazon)의 클라우드 관리 운영의 상당 부분을 앗아갔던 백업 시스템 실패와 유사하다. 당시 클라우드 고객들은 이로 인해 아마존의 가용성 구역 및 내고장성 기능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8월 8일에는 델타항공(Delta Ai...

2016.09.19

서비스 중단 원인 90%, 문서화하지 않은 '시스템 변경' <넥릭스>

시스템 가동 중단의 90%가 시스템 변경 때문인 것으로 조사됐다. IT전문가를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보안 위험에 무방비 상태에서 기업의 IT시스템 변경을 문서화하지 않는다고 답한 사람이 절반 이상으로 집계됐다. 변경 및 구성 감사 소프트웨어 업체인 넷릭스(NetWrix)가 실시한 이 조사에 따르면, 기업의 60%는 적절하게 변경 관리를 관리하고 있으며 40%는 보안 위협이나 시스템 가동 중단에 대한 위험을 안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조사는 약 600명의 IT전문가를 대상으로 했으며, 자신 이외에 아무도 모르는 시스템 변경 사항을 문서화하지 않은 적이 있다고 밝힌 응답자가 무려 57%나 되는 것으로 파악됐다. 문서화하지 않거나 감사를, 거치지 않는 채 일어나는 잦은 시스템 변경은 전체 운영 효율성을 감소시키면서 시스템 중단과 내외부의 보안 위협을 일으킬 수 있다. 넷릭스의 조사에서 응답자의 65%는 서비스 중단의 원인이 되는 시스템 변경이 있었다고 말했으며 52%는 매일 또는 매주 영향을 미치는 시스템 중단에 영향을 주는 변경이 있었다고 답했다. 또한, 39%는 시스템 변경이 보안 문제의 근본 원인이 됐다고 밝혔으며 40%는 매일 또는 매주 보안에 영향을 미치는 변경이 있었다고 말했다. 대다수인 응답자 62%는 자신들의 변경한 것을 실제 감사할 수 있는 능력이 전혀 없거나 거의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넷릭스는 최상의 보안 및 규정 준수 목표를 달성하는 데에 심각한 격차를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시스템 변경 내용을 입력해 확인할 수 있도록 감사 절차나 변경 감사 솔루션을 적절하게 도입했다고 밝힌 응답자는 23%에 불과했다. 넷릭스의 CEO인 마이클 핌민은 "이러한 조사 결과는 IT조직이 가용성과 보안에 영향을 주는 시스템 변경을 정기적으로 진행하면서 이를 문서화하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이는 기업의 보안 및 성능을 위협할 수 있는 위험한 방법이다"라고 밝혔다. ...

CIO IT전문가 조사 문서화 변경 관리 시스템 중단 형상 관리 넷릭스

2014.04.23

시스템 가동 중단의 90%가 시스템 변경 때문인 것으로 조사됐다. IT전문가를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보안 위험에 무방비 상태에서 기업의 IT시스템 변경을 문서화하지 않는다고 답한 사람이 절반 이상으로 집계됐다. 변경 및 구성 감사 소프트웨어 업체인 넷릭스(NetWrix)가 실시한 이 조사에 따르면, 기업의 60%는 적절하게 변경 관리를 관리하고 있으며 40%는 보안 위협이나 시스템 가동 중단에 대한 위험을 안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조사는 약 600명의 IT전문가를 대상으로 했으며, 자신 이외에 아무도 모르는 시스템 변경 사항을 문서화하지 않은 적이 있다고 밝힌 응답자가 무려 57%나 되는 것으로 파악됐다. 문서화하지 않거나 감사를, 거치지 않는 채 일어나는 잦은 시스템 변경은 전체 운영 효율성을 감소시키면서 시스템 중단과 내외부의 보안 위협을 일으킬 수 있다. 넷릭스의 조사에서 응답자의 65%는 서비스 중단의 원인이 되는 시스템 변경이 있었다고 말했으며 52%는 매일 또는 매주 영향을 미치는 시스템 중단에 영향을 주는 변경이 있었다고 답했다. 또한, 39%는 시스템 변경이 보안 문제의 근본 원인이 됐다고 밝혔으며 40%는 매일 또는 매주 보안에 영향을 미치는 변경이 있었다고 말했다. 대다수인 응답자 62%는 자신들의 변경한 것을 실제 감사할 수 있는 능력이 전혀 없거나 거의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넷릭스는 최상의 보안 및 규정 준수 목표를 달성하는 데에 심각한 격차를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시스템 변경 내용을 입력해 확인할 수 있도록 감사 절차나 변경 감사 솔루션을 적절하게 도입했다고 밝힌 응답자는 23%에 불과했다. 넷릭스의 CEO인 마이클 핌민은 "이러한 조사 결과는 IT조직이 가용성과 보안에 영향을 주는 시스템 변경을 정기적으로 진행하면서 이를 문서화하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이는 기업의 보안 및 성능을 위협할 수 있는 위험한 방법이다"라고 밝혔다. ...

2014.04.23

IT시스템 정전에 따른 평균 비용 '690만 파운드'··· 컴퓨웨어 조사

최근 3개월 동안 대기업의 절반이 심각한 IT시스템 정전 사태를 경험한 것으로 조사됐다. 컴퓨터웨어의 조사에 따르면, IT 결함으로 기업의 절반 이상이 평균 690만 파운드의 비용을 치른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 기업 인텔리트렌드(Intellitrends)가 컴퓨웨어의 의뢰를 받아 유럽과 다른 지역 기업들의 IT 및 현업 임원 3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로, 응답자의 51%는 최근 3개월 동안 ‘심각한 IT시스템 중단 문제’를 경험한 적이 있으며 79%는 지난 해에 적어도 1번 이상의 문제를 겪은 것으로 답했다. 또한, 3/4인 75%는 IT 문제 발생의 빈도수가 지난해와 비슷하거나 늘어났다고 밝혔다. 조사에 따르면, 이러한 시스템 중단의 영향에 따른 단기 비용으로 평균 690만 파운드가 소요되며 이는 기업에게 상당한 부담으로 나타났다. 여기에는 제품 폐기 비용 50만 4000파운드, 제품 리콜 200만 파운드, 영업 및 마케팅 830만 파운드 등이 포함된다. 시스템 다운에 대한 대응방법으로 새로운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에 투자하는 것이 일반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응답자의 51%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시스템 중단 사태와 관련있다고 말했다. 전력 문제와 보안 위협이라는 답변도 각각 22%와 16%로 집계됐다. 시스템 중단 사태에 대해 두 번째로 잘 알려진 대응방법은 IT교육을 개선하는 것이며, 이는 IT직원(24%)보다는 현업 임원(35%)들이 이 방법을 좀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보고서는 최근에 많은 IT 정전 사태가 발생했음을 보여주며, 특히 많은 IT관련 문제가 잇따랐던 금융 산업만의 문제가 아니었음을 보여줬다. 지난해 경력직들의 어설픈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약 1억 7,500만 파운드의 RBS가 소요됐으며 이는 수백만 명의 고객들이 계정이 접근하지 못하도록 했다. 최근 로이드은행 그룹은 서비스 출범 당일에 TBS의 인터넷뱅킹 서비스가 다운된 일로 라우터 문제를 지적했다. 컴퓨...

조사 정전 컴퓨웨어 시스템 중단

2013.09.23

최근 3개월 동안 대기업의 절반이 심각한 IT시스템 정전 사태를 경험한 것으로 조사됐다. 컴퓨터웨어의 조사에 따르면, IT 결함으로 기업의 절반 이상이 평균 690만 파운드의 비용을 치른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 기업 인텔리트렌드(Intellitrends)가 컴퓨웨어의 의뢰를 받아 유럽과 다른 지역 기업들의 IT 및 현업 임원 3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로, 응답자의 51%는 최근 3개월 동안 ‘심각한 IT시스템 중단 문제’를 경험한 적이 있으며 79%는 지난 해에 적어도 1번 이상의 문제를 겪은 것으로 답했다. 또한, 3/4인 75%는 IT 문제 발생의 빈도수가 지난해와 비슷하거나 늘어났다고 밝혔다. 조사에 따르면, 이러한 시스템 중단의 영향에 따른 단기 비용으로 평균 690만 파운드가 소요되며 이는 기업에게 상당한 부담으로 나타났다. 여기에는 제품 폐기 비용 50만 4000파운드, 제품 리콜 200만 파운드, 영업 및 마케팅 830만 파운드 등이 포함된다. 시스템 다운에 대한 대응방법으로 새로운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에 투자하는 것이 일반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응답자의 51%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시스템 중단 사태와 관련있다고 말했다. 전력 문제와 보안 위협이라는 답변도 각각 22%와 16%로 집계됐다. 시스템 중단 사태에 대해 두 번째로 잘 알려진 대응방법은 IT교육을 개선하는 것이며, 이는 IT직원(24%)보다는 현업 임원(35%)들이 이 방법을 좀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보고서는 최근에 많은 IT 정전 사태가 발생했음을 보여주며, 특히 많은 IT관련 문제가 잇따랐던 금융 산업만의 문제가 아니었음을 보여줬다. 지난해 경력직들의 어설픈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약 1억 7,500만 파운드의 RBS가 소요됐으며 이는 수백만 명의 고객들이 계정이 접근하지 못하도록 했다. 최근 로이드은행 그룹은 서비스 출범 당일에 TBS의 인터넷뱅킹 서비스가 다운된 일로 라우터 문제를 지적했다. 컴퓨...

2013.09.23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