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5

AWS, 클라우드 데이터베이스 제품군 강화하는 신규 서비스 및 기능 발표

편집부 | CIO KR
아마존웹서비스가 연례 기술 컨퍼런스 ‘AWS 리인벤트(re:Invent) 2017’에서 아마존 오로라(Amazon Aurora) 및 아마존 다이나모DB(Amazon DynamoDB)를 위한 새로운 데이터베이스 기능을 발표하고, 완전 관리형 그래프 데이터베이스 서비스인 아마존 넵튠(Amazon Neptune)을 새롭게 공개했다.

아마존 오로라에는 여러 데이터센터에 걸쳐 데이터베이스 읽기 및 쓰기를 확장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됨에 따라, 보다 향상된 성능 및 가용성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아마존 오로라 서버리스는 새로운 배포 옵션으로 용량을 자동 조정해 예측이 불가능하거나 주기적인 워크로드를 가진 애플리케이션을 쉽고 비용효율적으로 운영하도록 돕는다.

또한, 아마존 다이나모DB는 글로벌 테이블(Global Tables) 기능의 도입으로, 다중 지역 및 다중 마스터 읽기 쓰기 패턴을 지원하는 관리형 데이터베이스 서비스다. 이와 더불어, 아마존 넵튠은 AWS의 빠르고, 신뢰할 수 있는 완전 관리형 그래프 데이터베이스로, 개발자들이 상호연결성이 높은 데이터를 활용해 애플리케이션을 쉽게 구축 및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AWS의 데이터베이스, 애널리틱스 및 머신러닝 담당 라주 굴라바니 부사장은 “AWS의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베이스 서비스는 확장성 및 비용효율성을 제공하고, AWS의 다른 서비스와 효과적으로 통합될 뿐 아니라, 고객들로 하여금 모든 워크로드에 동일한 데이터베이스를 적용해야 하는 제약에서 벗어나도록 한다”며, “AWS는 앞으로도 계속해서 혁신을 지속함으로써 고객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키는 적합한 툴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아마존 오로라의 확장형 아키텍처를 통해 고객들은 3개의 가용 영역(Availability Zone)에서 최대 15개의 저지연 읽기 복제본을 원활하게 추가할 수 있어, 초당 수 백만 건의 읽기가 가능하다. 여기에, 새로운 멀티마스터(Multi-Master) 기능이 추가됨에 따라, 아마존 오로라는 다수의 가용 영역에 걸쳐 쓰기 마스터 노드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 멀티마스터 기능은 애플리케이션이 특정 마스터의 장애나 한 가용 영역에서 발생한 서비스 중단을 다운타임 없이 1초도 안되는 시간에 복구할 수 있도록 한다.

아마존 오로라에 추가된 또 다른 기능은 아마존 오로라 서버리스다. 이는 새로운 배포 옵션으로 초당 과금으로 용량을 자동 조정해 예측이 불가능하거나 주기적인 워크로드를 가진 애플리케이션을 쉽고 비용효율적으로 운영하도록 돕는다. 아마존 오로라 서버리스를 사용하면 데이터베이스가 애플리케이션 워크로드에 따라 자동으로 시작, 확장 및 종료되기 때문에 고객들은 데이터베이스 용량을 프로비저닝하거나 관리할 필요가 없다. 고객들은 AWS 관리 콘솔(AWS Management Console)을 통해 엔드포인트를 생성하고, 애플리케이션에 필요한 최소 및 최대 용량을 지정하기만 하면, 아마존 오로라가 나머지 부분을 처리하게 된다.

글로벌 테이블(Global Tables) 기능의 도입으로, 아마존 다이나모DB는 다중 지역 및 다중 마스터 읽기 쓰기 패턴을 지원하는 관리형 데이터베이스 서비스로 거듭났다. 글로벌 테이블 기능은 여러 지역에 걸쳐 리던던시(Redundancy)를 제공하기 때문에, 한 가용 영역이나 지역에서 예상치 못한 서비스 레벨 중단이 발생하더라도 계속해서 애플리케이션에서 데이터베이스를 사용할 수 있다.

아마존 넵튠은 완전 관리형 그래프 데이터베이스로, 개발자들이 상호연결성이 높은 데이터를 활용해 애플리케이션을 쉽게 구축 및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저장하고 처리하기 때문에 개발자들이 수 십억개의 데이터베이스를 대기시간이 거의 없이 쿼리할 수 있는 정교한 쌍방향적 그래프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수 있다. ciokr@idg.co.kr

AWS


2017.12.05

AWS, 클라우드 데이터베이스 제품군 강화하는 신규 서비스 및 기능 발표

편집부 | CIO KR
아마존웹서비스가 연례 기술 컨퍼런스 ‘AWS 리인벤트(re:Invent) 2017’에서 아마존 오로라(Amazon Aurora) 및 아마존 다이나모DB(Amazon DynamoDB)를 위한 새로운 데이터베이스 기능을 발표하고, 완전 관리형 그래프 데이터베이스 서비스인 아마존 넵튠(Amazon Neptune)을 새롭게 공개했다.

아마존 오로라에는 여러 데이터센터에 걸쳐 데이터베이스 읽기 및 쓰기를 확장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됨에 따라, 보다 향상된 성능 및 가용성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아마존 오로라 서버리스는 새로운 배포 옵션으로 용량을 자동 조정해 예측이 불가능하거나 주기적인 워크로드를 가진 애플리케이션을 쉽고 비용효율적으로 운영하도록 돕는다.

또한, 아마존 다이나모DB는 글로벌 테이블(Global Tables) 기능의 도입으로, 다중 지역 및 다중 마스터 읽기 쓰기 패턴을 지원하는 관리형 데이터베이스 서비스다. 이와 더불어, 아마존 넵튠은 AWS의 빠르고, 신뢰할 수 있는 완전 관리형 그래프 데이터베이스로, 개발자들이 상호연결성이 높은 데이터를 활용해 애플리케이션을 쉽게 구축 및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AWS의 데이터베이스, 애널리틱스 및 머신러닝 담당 라주 굴라바니 부사장은 “AWS의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베이스 서비스는 확장성 및 비용효율성을 제공하고, AWS의 다른 서비스와 효과적으로 통합될 뿐 아니라, 고객들로 하여금 모든 워크로드에 동일한 데이터베이스를 적용해야 하는 제약에서 벗어나도록 한다”며, “AWS는 앞으로도 계속해서 혁신을 지속함으로써 고객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키는 적합한 툴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아마존 오로라의 확장형 아키텍처를 통해 고객들은 3개의 가용 영역(Availability Zone)에서 최대 15개의 저지연 읽기 복제본을 원활하게 추가할 수 있어, 초당 수 백만 건의 읽기가 가능하다. 여기에, 새로운 멀티마스터(Multi-Master) 기능이 추가됨에 따라, 아마존 오로라는 다수의 가용 영역에 걸쳐 쓰기 마스터 노드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 멀티마스터 기능은 애플리케이션이 특정 마스터의 장애나 한 가용 영역에서 발생한 서비스 중단을 다운타임 없이 1초도 안되는 시간에 복구할 수 있도록 한다.

아마존 오로라에 추가된 또 다른 기능은 아마존 오로라 서버리스다. 이는 새로운 배포 옵션으로 초당 과금으로 용량을 자동 조정해 예측이 불가능하거나 주기적인 워크로드를 가진 애플리케이션을 쉽고 비용효율적으로 운영하도록 돕는다. 아마존 오로라 서버리스를 사용하면 데이터베이스가 애플리케이션 워크로드에 따라 자동으로 시작, 확장 및 종료되기 때문에 고객들은 데이터베이스 용량을 프로비저닝하거나 관리할 필요가 없다. 고객들은 AWS 관리 콘솔(AWS Management Console)을 통해 엔드포인트를 생성하고, 애플리케이션에 필요한 최소 및 최대 용량을 지정하기만 하면, 아마존 오로라가 나머지 부분을 처리하게 된다.

글로벌 테이블(Global Tables) 기능의 도입으로, 아마존 다이나모DB는 다중 지역 및 다중 마스터 읽기 쓰기 패턴을 지원하는 관리형 데이터베이스 서비스로 거듭났다. 글로벌 테이블 기능은 여러 지역에 걸쳐 리던던시(Redundancy)를 제공하기 때문에, 한 가용 영역이나 지역에서 예상치 못한 서비스 레벨 중단이 발생하더라도 계속해서 애플리케이션에서 데이터베이스를 사용할 수 있다.

아마존 넵튠은 완전 관리형 그래프 데이터베이스로, 개발자들이 상호연결성이 높은 데이터를 활용해 애플리케이션을 쉽게 구축 및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저장하고 처리하기 때문에 개발자들이 수 십억개의 데이터베이스를 대기시간이 거의 없이 쿼리할 수 있는 정교한 쌍방향적 그래프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수 있다. ciokr@idg.co.kr

AWS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