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4.20

“VR 대중화 원년, 키워드는 모바일·중저가” 에누리닷컴 분석

편집부 | CIO KR
국내 가격비교사이트 에누리닷컴이 VR관련 제품의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지난 3월 한달 동안의 판매량에서 ‘모바일’과 ‘중저가’에 주력한 중국의 ‘폭풍마경(31%)’과 ‘VR BOX(17%)’가 절반에 가까운 점유율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폭풍마경과 VR BOX의 대부분 제품들은 모바일 호환 기기로 스마트폰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2~3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는 ‘중저가’ 제품이다.

구글 ‘카드보드’는 가장 많은 34%의 판매 점유율을 차치했지만 골판지에 렌즈를 끼운 초저가 기기의 특성상 내구성이나 수분 등에 취약해 장기간 사용은 어렵다. 이 때문에 VR의 단순 ‘체험’을 위한 수단으로 여겨져 ‘활용’ 측면의 대중화에서는 기여도가 떨어진다.



반면, 고가의 삼성 ‘기어 VR’의 경우 7%의 낮은 판매 점유율을 기록했다. 아직 VR 제품에 활용될 다양한 콘텐츠가 확보되지 못한 상황에서, 고가의 VR 제품에 대한 투자를 꺼려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하지만 가격이 상대적으로 높은 만큼 스마트폰보다 정교한 센서들이 VR에 포함돼 있어 사용자의 움직임을 보다 정확하게 추적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도 업체는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VR의 고질적인 문제로 지적되는 컨트롤러가 내장돼 있어 편한 조작이 가능하기 때문에 향후 시장 확대에 따라 점유율 증가 가능성 또한 무시할 수 없다.

에누리 가격비교의 VR 담당 CM은 “사용자들에게 체험이 아닌 활용을 위한 VR 구입을 유도하기 위해서는 사용자 접근성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며 “여기에 다양한 콘텐츠와 고성능 제품이 지속적으로 출시되어야 VR의 장점을 확실하게 어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누리닷컴은 화웨이나 샤오미 등 중국 기업들도 VR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면서 앞으로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ciokr@idg.co.kr



2016.04.20

“VR 대중화 원년, 키워드는 모바일·중저가” 에누리닷컴 분석

편집부 | CIO KR
국내 가격비교사이트 에누리닷컴이 VR관련 제품의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지난 3월 한달 동안의 판매량에서 ‘모바일’과 ‘중저가’에 주력한 중국의 ‘폭풍마경(31%)’과 ‘VR BOX(17%)’가 절반에 가까운 점유율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폭풍마경과 VR BOX의 대부분 제품들은 모바일 호환 기기로 스마트폰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2~3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는 ‘중저가’ 제품이다.

구글 ‘카드보드’는 가장 많은 34%의 판매 점유율을 차치했지만 골판지에 렌즈를 끼운 초저가 기기의 특성상 내구성이나 수분 등에 취약해 장기간 사용은 어렵다. 이 때문에 VR의 단순 ‘체험’을 위한 수단으로 여겨져 ‘활용’ 측면의 대중화에서는 기여도가 떨어진다.



반면, 고가의 삼성 ‘기어 VR’의 경우 7%의 낮은 판매 점유율을 기록했다. 아직 VR 제품에 활용될 다양한 콘텐츠가 확보되지 못한 상황에서, 고가의 VR 제품에 대한 투자를 꺼려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하지만 가격이 상대적으로 높은 만큼 스마트폰보다 정교한 센서들이 VR에 포함돼 있어 사용자의 움직임을 보다 정확하게 추적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도 업체는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VR의 고질적인 문제로 지적되는 컨트롤러가 내장돼 있어 편한 조작이 가능하기 때문에 향후 시장 확대에 따라 점유율 증가 가능성 또한 무시할 수 없다.

에누리 가격비교의 VR 담당 CM은 “사용자들에게 체험이 아닌 활용을 위한 VR 구입을 유도하기 위해서는 사용자 접근성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며 “여기에 다양한 콘텐츠와 고성능 제품이 지속적으로 출시되어야 VR의 장점을 확실하게 어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누리닷컴은 화웨이나 샤오미 등 중국 기업들도 VR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면서 앞으로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