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데이터센터

마이크론, 3D 낸드 플래시 출하 시작 "10TB SSD 구현"

2016.02.15 Agam Shah  |  IDG News Service
조만간 10TB 이상의 용량을 갖춘 인텔 SSD가 등장할 전망이다.

마이크론이 3D 낸드 플래시 칩을 양산하기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를 이용하면 2.5인치 폼팩터에 10TB 이상의 용량을 갖춘 SSD를 구현할 수 있다.

SSD 분야는 최근 혁신을 지속하고 있다. 픽스타스는 지난 달 13TB SSD를 1만 3,000달러에 출시하며, 1GB 당 1달러 가격을 돌파했다. 이 밖에 샌디스크도 6TB 및 8TB SSD를 출하할 예정이다.

인텔은 현재 최대 4TB 용량의 소비자용 SSD를 공급하고 있다. 마이크론의 3D 플래시 칩은 이를 3배까지 늘려줄 것으로 관측된다. 인텔은 그러나 이 신형 SSD가 언제 출시될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3D 낸드 플래시는 용량 뿐 아니라 속도에도 도움이 될 수 있다. 3D 구조로 인해 스토리지 셀이 좀더 가깝게 위치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마이크론의 경쟁사인 삼성과 도시바와 비교해 3D 낸드 플래시 측면에서 뒤쳐져 있는 상태다. 이들 경쟁사는 수년 전부터 3D 낸드 플래시 기술을 적용해온 바 있다. 이에 대해 마이크론 측은 자사의 3D 낸드 칩이 삼성 및 도시바의 제품보다 크기 대비 용량 측면에서 3배 우수하고 주장했다. ciokr@idg.co.kr 
추천 테크라이브러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