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2.03

레드햇,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 업데이트

편집부 | CIO KR
레드햇이 도커 컨테이너, 오픈시프트 및 아토믹을 활용한 엔터프라이즈-레디(enterprise-ready)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구축 포트폴리오를 업데이트했다고 밝혔다.

설명에 따르면 컨테이너 기반의 아키텍처를 애플리케이션 워크로드에 적용하기를 원하는 기업의 요구사항에 맞춰, 레드햇의 향상된 솔루션은 도커 포맷의 리눅스 컨테이너를 이용해 마이크로서비스 기반의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기존 워크로드를 현대화시킬 수 있도록 했다. 이는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Red Hat Enterprise Linux)를 기반으로 한 일관된 보안 기능을 토대로 한다.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OpenShift Enterprise 3.1)은 베어메탈, 가상화 및 프라이빗/퍼블릭 클라우드 인프라에서 스테이트풀(stateful) 및 스테이트레스(stateless) 애플리케이션을 개발, 구축 및 구동하기 위한 최신 버전의 레드햇 PaaS 플랫폼이다.

레드햇 아토믹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퍼블릭 프리뷰(Red Hat Atomic Enterprise Platform Public Preview)는 컨테이너를 구축, 구동 및 관리하는데 최적화된 컨테이너 인프라 플랫폼이다.

이 두 가지 솔루션은 함께, 기존의 애플리케이션은 물론 컨테이너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하는 포괄적인 PaaS 플랫폼을 제공한다. 이는, 고객들이 레드햇 환경을 위해 애플리케이션을 새롭게 다시 설계할 필요가 없으며, 컨테이너에 최적화된 보다 안전한 인프라에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지속적으로 개발, 통합, 구축 및 관리 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레드햇의 오픈시프트는 도커 포맷의 리눅스 컨테이너, 쿠버네티스 오케스트레이션 및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7(Red Hat Enterprise Linux 7)을 기반으로 한 엔터프라이즈-레디, 웹-스케일(web-scale) PaaS 플랫폼이다.

새롭게 출시된 이번 버전은 개발자들을 위해 도커와 쿠버네티스 기능을 향상시켰으며, 오픈시프트를 위한 미들웨어 서비스를 추가하고 오픈스택 통합을 강화했다. 이러한 새로운 기능은 개발자들에게 유연성과 다양한 선택사항을 제공하며, IT 운영팀에게는 실행가능한 인사이트와 기존의 스테이트풀 애플리케이션 및 새로운 클라우드 네이티브 스테이트풀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하여 간소화된 관리를 가능케 한다.

또한, 레드햇 글러스터 스토리지(Red Hat Gluster Storage)와 레드햇 세프 스토리지(Red Hat Ceph Storage) 및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과 레드햇 아토믹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퍼블릭 프리뷰의 통합은 컨테이너에서 구동되는 애플리케이션 또는 마이크로서비스를 위한 중단 없고 유연한 스토리지를 제공을 위해 레드햇을 통해 전적으로 지원된다. 또한, 레드햇은 다양한 쿠버네티스 플러그인을 통해, IT 조직에 스테이트풀 컨테이너 기반 애플리케이션과 함께 최상의 스토리지 프로토콜에 대한 보다 정밀한 제어와 유연성을 제공한다.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은 레드햇 아토믹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퍼블릭 프리뷰 버전과 함께 오는 11월 말 출시될 예정이다.

레드햇의 아쉬 바다니 오픈시프트 부문 부사장 겸 총괄 책임자는 “리눅스 컨테이너는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고 사용하는 방법부터 리소스와 서비스를 배포하고 공급하는 방법에 이르기까지, 엔터프라이즈 IT 전체 모습을 재창조 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며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 및 레드햇 아토믹 엔터프라이즈 플랫폼은 기업이 컨테이너화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 구축, 관리 및 지원할 수 있도록 보다 안전하고, 안정적이며 유연한 인프라와 강력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궁극적으로 기업이 혁신할 수 있도록 돕는다”고 말했다. ciokr@idg.co.kr



2015.12.03

레드햇,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 업데이트

편집부 | CIO KR
레드햇이 도커 컨테이너, 오픈시프트 및 아토믹을 활용한 엔터프라이즈-레디(enterprise-ready)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구축 포트폴리오를 업데이트했다고 밝혔다.

설명에 따르면 컨테이너 기반의 아키텍처를 애플리케이션 워크로드에 적용하기를 원하는 기업의 요구사항에 맞춰, 레드햇의 향상된 솔루션은 도커 포맷의 리눅스 컨테이너를 이용해 마이크로서비스 기반의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기존 워크로드를 현대화시킬 수 있도록 했다. 이는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Red Hat Enterprise Linux)를 기반으로 한 일관된 보안 기능을 토대로 한다.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OpenShift Enterprise 3.1)은 베어메탈, 가상화 및 프라이빗/퍼블릭 클라우드 인프라에서 스테이트풀(stateful) 및 스테이트레스(stateless) 애플리케이션을 개발, 구축 및 구동하기 위한 최신 버전의 레드햇 PaaS 플랫폼이다.

레드햇 아토믹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퍼블릭 프리뷰(Red Hat Atomic Enterprise Platform Public Preview)는 컨테이너를 구축, 구동 및 관리하는데 최적화된 컨테이너 인프라 플랫폼이다.

이 두 가지 솔루션은 함께, 기존의 애플리케이션은 물론 컨테이너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하는 포괄적인 PaaS 플랫폼을 제공한다. 이는, 고객들이 레드햇 환경을 위해 애플리케이션을 새롭게 다시 설계할 필요가 없으며, 컨테이너에 최적화된 보다 안전한 인프라에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지속적으로 개발, 통합, 구축 및 관리 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레드햇의 오픈시프트는 도커 포맷의 리눅스 컨테이너, 쿠버네티스 오케스트레이션 및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7(Red Hat Enterprise Linux 7)을 기반으로 한 엔터프라이즈-레디, 웹-스케일(web-scale) PaaS 플랫폼이다.

새롭게 출시된 이번 버전은 개발자들을 위해 도커와 쿠버네티스 기능을 향상시켰으며, 오픈시프트를 위한 미들웨어 서비스를 추가하고 오픈스택 통합을 강화했다. 이러한 새로운 기능은 개발자들에게 유연성과 다양한 선택사항을 제공하며, IT 운영팀에게는 실행가능한 인사이트와 기존의 스테이트풀 애플리케이션 및 새로운 클라우드 네이티브 스테이트풀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하여 간소화된 관리를 가능케 한다.

또한, 레드햇 글러스터 스토리지(Red Hat Gluster Storage)와 레드햇 세프 스토리지(Red Hat Ceph Storage) 및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과 레드햇 아토믹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퍼블릭 프리뷰의 통합은 컨테이너에서 구동되는 애플리케이션 또는 마이크로서비스를 위한 중단 없고 유연한 스토리지를 제공을 위해 레드햇을 통해 전적으로 지원된다. 또한, 레드햇은 다양한 쿠버네티스 플러그인을 통해, IT 조직에 스테이트풀 컨테이너 기반 애플리케이션과 함께 최상의 스토리지 프로토콜에 대한 보다 정밀한 제어와 유연성을 제공한다.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은 레드햇 아토믹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퍼블릭 프리뷰 버전과 함께 오는 11월 말 출시될 예정이다.

레드햇의 아쉬 바다니 오픈시프트 부문 부사장 겸 총괄 책임자는 “리눅스 컨테이너는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고 사용하는 방법부터 리소스와 서비스를 배포하고 공급하는 방법에 이르기까지, 엔터프라이즈 IT 전체 모습을 재창조 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며 “오픈시프트 엔터프라이즈 3.1 및 레드햇 아토믹 엔터프라이즈 플랫폼은 기업이 컨테이너화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 구축, 관리 및 지원할 수 있도록 보다 안전하고, 안정적이며 유연한 인프라와 강력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궁극적으로 기업이 혁신할 수 있도록 돕는다”고 말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