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개발자

“목표는 C++ 현대화”··· 실험적 컴파일러 ‘Cpp프론트’ 공개돼

6일 전 Paul Krill  |  InfoWorld
‘Cpp프론트(Cppfront)’는 유서 깊은 프로그래밍 언어를 ‘10배 더 간단하고, 안전하며, 도구를 사용하기 쉽게’ 만드는 대체 C++ 구문용 실험적 컴파일러다. 
 
ⓒGetty Images Bank

C++ 언어가 ‘Cpp프론트’라는 제안에 따라 더 간단하고 안전해질 예정이다. 이는 유명 C++ 개발자 허브 셔터가 제안한 실험적인 C++ 프론트엔드다. 그는 ISO C++ 위원회 의장, C++ 기능 설계자, 마이크로소프트 소프트웨어 아키텍트 등을 맡고 있다. 

셔터는 해당 프로젝트의 깃허브 리포지토리에서 이를 C++의 중요한 발전이라고 언급하면서, “Cpp프론트는 C++이 10배 더 간단하고, 안전하며, 쉽게 도구를 사용할 수 있게 진화할 수 있는지 탐구하도록 설계된 실험적인 컴파일러다”라고 설명했다. 

그에 따르면 대체 C++ 구문은 ‘오늘날 존재하지 않는 새로운 코드의 거품’을 제공하여, C++ 언어 설계자가 기본값을 변경하거나, 안전하지 않은 파트를 제거하거나, 언어를 문맥에서 자유롭거나 순서 독립적으로 만드는 등 임의적인 개선을 할 수 있게 한다. 유형 및 메모리 안전은 기본으로 지원된다. 

이어 셔터는 “또한 두 번째 구문을 통해 파서(parser), 리팩토링 및 기타 도구를 쉽게 작성할 수 있도록 한다. 아울러 구문이 현 C++보다 2배로 줄어들어 C++ 20 모듈과 C++ 23 import std를 기본값으로 만든다”라고 전했다. 

Cpp프론트 컴파일러는 현재 진행 중인 프로젝트다. 이 프로젝트 자체는 지난 7년 동안 개발돼 왔지만 지난주 미국 콜로라도주 오로라시에서 열린 컨퍼런스(CppCon)에서 일종의 ‘데뷔 파티’가 있었다. Cpp프론트는 MSVG, GCC, Clang을 포함한 메이저 C++ 20 컴파일러로 빌드된다. 지침은 깃허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지난 7월 말 구글은 C++의 후계자를 목표로 개발 중인 카본(Carbon)을 공개한 바 있다. 카본을 통해 C++와의 원활한 양방향 상호 운용성을 제공하는 동시에 (C++의) 기술적 부채와 고질적인 문제를 해결할 계획이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ciokr@idg.co.kr
 
Sponsored
추천 테크라이브러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