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악성코드

“비다르(Vidar) 악성코드 포함된 MS 도움말 파일 발견돼”

2022.03.28 강옥주  |  CIO KR
美 보안 회사 트러스트웨이브(Trustwava)가 ‘비다르(Vidar)’ 스파이웨어 패키지를 포함한 신종 이메일 캠페인을 발견했다고 공식 블로그를 통해 밝혔다. 해당 이메일 맬웨어에 첨부된 파일은 마이크로소프트의 CHM(Compiled HTML) 도움말 파일로 위장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Getty Images

회사에 따르면 이메일 캠페인에 첨부된 파일은 워드 문서(request.doc)로 표시돼 있지만 실제로는 비다르 페이로드와 ISO로 패키지돼 있다. 이를 열면 ‘CHM’을 사용하는 도움말 파일(pss10r.chm)과 실행 가능한 파일(app.exe)이 나온다. 트러스트웨이브의 연구원 다이애나 로페라는 “타깃이 가짜 문서(request.doc)를 열고 도움말 파일(pss10r.chm)과 실행 가능한 파일(app.exe) 중 하나를 실행하면 악성 패키지가 트리거되고 시스템이 손상된다”라고 설명했다. 
 

해당 공격에 사용된 CHM 파일은 대부분 합법적인 복사본이지만 HTML 응용 프로그램(HTA) 코드가 숨겨져 있다. 이 추가 코드는 CHM 파일이 실행될 때 백그라운드에서 악성 파일을 자동으로 실행한다. 

이번 이메일 캠페인에서 확인된 비다르 버전은 모두 50.3이며, 오픈소스 소셜 네트워크 플랫폼 마스토돈(Mastodon)의 계정에서 C&C 서버를 검색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악성코드가 실행되면 마스토돈 페이지를 통해 식별한 C&C 서버에서 구성정보를 다운로드하고 작업을 시작한다.

먼저 브라우저 및 기타 애플리케이션에서 시스템 정보와 비밀번호 데이터를 수집하고, 해당 정보를 ZIP 파일로 C&C 서버에 전송한다. 그다음 감염된 시스템에 다른 맬웨어를 설치하고 자신을 삭제한다. 로페라는 “의심하지 않는 파일 형식에 악성 파일을 추가하는 것은 공격자가 탐지를 피하기 위해 사용하는 속임수 중 하나”라고 언급했다. 

한편, 클라우드 보안 업체 인포블록스(Infoblox)의 보고서에 따르면 ‘비다르’는 지난 2018년 말 처음 발견됐으며, 이는 초기 ‘아르케이 인포스틸러(Arkei infostealer)’의 변종이다. 이는 인터넷(온라인 포럼)에서 상업적으로 판매되며, 감염된 컴퓨터에서 다양한 사용자 정보 및 중요 데이터(예: 신용카드 번호, 사용자 이름 및 비밀번호, 데스크톱 스크린샷, 암호 지갑 등)을 훔칠 수 있다. 특히 ‘어씨 2FA(Authy 2FA)’ 스택을 대상으로 하는 일부 유형의 2단계 인증을 우회할 수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ciokr@idg.co.kr
추천 테크라이브러리

회사명:한국IDG 제호: CIO Korea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1641 등록발행일자 : 2011년 05월 27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천신응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4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