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0.25

기업이 저지르기 쉬운 소셜 미디어 실수 15가지

Jennifer Lonoff Schiff | CIO
소셜 미디어 전문가들은 기업이 저지르는 가장 흔한 15가지 소셜 미디어 실수와 기업들이 소셜 미디어 IQ를 높이기 위해 해야 할 일에 대해 이야기했다.

소셜 미디어는 강력한 마케팅 툴이 될 수 있다. 하지만 소셜 미디어 사이트를 잘못 사용하게 되면 자신의 호의가 퇴색되고 잠재적인 고객을 잃는 등 부정적인 영향을 낳게 된다. 그렇다면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드인, 구글+ 등의 인기 소셜 미디어 사이트에서 자신의 기업 그리고/또는 제품에 긍정적인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는 방법과 잠재적으로 상당한 비용이 발생할 수 있는 소셜 미디어 관련 실수를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 CIO닷컴은 그 답을 얻기 위해 수십 명의 소실 미디어 전문가와 관리자들에게 질문을 던졌다. 여기 그들이 말하는 기업들의 보편적인 소셜 미디어 관련 실수 15가지와 그 예방법을 알아보도록 하자.



1. 소셜 미디어 정책이 없다. 종합홍보기업 아이데터티(Identity)의 소셜 미디어 전략가 브랜든 해리그는 "직원들이 온라인에서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에 관한 지침을 제공하지 않는 기업들은 시한폭탄을 안고 있는 것과 마찬가지다"고 지적했다.

"직원들이 업무 시간 및 이외의 시간에 온라인에서 자신을 어떻게 표현해야 하는지에 관한 기대치를 정하면 회사는 잠재적인 문제에 관해 직원들을 교육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만일의 사태에 대한 대비책을 마련할 수 있다"고 해리그는 말했다.

2. 모든 소셜 미디어 사이트를 똑같이 취급한다. 아시아계 미국인 댄스락 밴드 더 슬랜츠(The Slants)의 창립 멤버이자 마케팅 책임자인 사이먼 탐은 "소셜 미디어 채널마다 언어, 문화, 사용자가 다르다"고 설명했다. 따라서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드인을 사용하기 전에 "특정 네트워크에서 사람들이 의사소통하고 공유하는 방식을 배우는 것이 중요하다”고 탐은 조언했다.

"많은 기업들이 동시에 똑같은 메시지를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링크드인 등을 통해 쏟아내면서 이런 것들이 사기적, 비인간적, 스팸 성향으로 보인다는 것을 인식하지 못한다."고 소셜 미디어 마케팅 스윗 바이럴히트(Viralheat)의 공동 창업자겸 CEO 라즈 카담(Raj Kadam)이 말했다. 사기 또는 배너 광고로 치부되지 않기 위해서 "기업들은 각 개별 플랫폼이 어떻게 움직이는지 파악하고 플랫폼에 맞는 메시지와 콘텐츠는 제작해야 한다."

3. 소셜 미디어 연혁을 활용하지 않는다. ReSoMe(Relevant Social Media)의 소셜 미디어 고용 전문가 헤일리 그리피스는 "많은 소셜 미디어 플랫폼에 다른 사람들이 당신에 관해 가장 먼저 보게 되는 것이 연혁인 경우가 많다"고 밝혔다. 가능하다면 "자신의 위치와 웹 사이트 [URL]을 포함시키고 창의적인 연혁을 작성하기 바란다"고 그녀는 말했다. "사람들은 당신이 무슨 일을 하는지 모른다면, 그들에게 팔로우 또는 '좋아요'를 누를 수 있는 이유를 제공하라"고 그녀는 덧붙였다.




2013.10.25

기업이 저지르기 쉬운 소셜 미디어 실수 15가지

Jennifer Lonoff Schiff | CIO
소셜 미디어 전문가들은 기업이 저지르는 가장 흔한 15가지 소셜 미디어 실수와 기업들이 소셜 미디어 IQ를 높이기 위해 해야 할 일에 대해 이야기했다.

소셜 미디어는 강력한 마케팅 툴이 될 수 있다. 하지만 소셜 미디어 사이트를 잘못 사용하게 되면 자신의 호의가 퇴색되고 잠재적인 고객을 잃는 등 부정적인 영향을 낳게 된다. 그렇다면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드인, 구글+ 등의 인기 소셜 미디어 사이트에서 자신의 기업 그리고/또는 제품에 긍정적인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는 방법과 잠재적으로 상당한 비용이 발생할 수 있는 소셜 미디어 관련 실수를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 CIO닷컴은 그 답을 얻기 위해 수십 명의 소실 미디어 전문가와 관리자들에게 질문을 던졌다. 여기 그들이 말하는 기업들의 보편적인 소셜 미디어 관련 실수 15가지와 그 예방법을 알아보도록 하자.



1. 소셜 미디어 정책이 없다. 종합홍보기업 아이데터티(Identity)의 소셜 미디어 전략가 브랜든 해리그는 "직원들이 온라인에서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에 관한 지침을 제공하지 않는 기업들은 시한폭탄을 안고 있는 것과 마찬가지다"고 지적했다.

"직원들이 업무 시간 및 이외의 시간에 온라인에서 자신을 어떻게 표현해야 하는지에 관한 기대치를 정하면 회사는 잠재적인 문제에 관해 직원들을 교육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만일의 사태에 대한 대비책을 마련할 수 있다"고 해리그는 말했다.

2. 모든 소셜 미디어 사이트를 똑같이 취급한다. 아시아계 미국인 댄스락 밴드 더 슬랜츠(The Slants)의 창립 멤버이자 마케팅 책임자인 사이먼 탐은 "소셜 미디어 채널마다 언어, 문화, 사용자가 다르다"고 설명했다. 따라서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드인을 사용하기 전에 "특정 네트워크에서 사람들이 의사소통하고 공유하는 방식을 배우는 것이 중요하다”고 탐은 조언했다.

"많은 기업들이 동시에 똑같은 메시지를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링크드인 등을 통해 쏟아내면서 이런 것들이 사기적, 비인간적, 스팸 성향으로 보인다는 것을 인식하지 못한다."고 소셜 미디어 마케팅 스윗 바이럴히트(Viralheat)의 공동 창업자겸 CEO 라즈 카담(Raj Kadam)이 말했다. 사기 또는 배너 광고로 치부되지 않기 위해서 "기업들은 각 개별 플랫폼이 어떻게 움직이는지 파악하고 플랫폼에 맞는 메시지와 콘텐츠는 제작해야 한다."

3. 소셜 미디어 연혁을 활용하지 않는다. ReSoMe(Relevant Social Media)의 소셜 미디어 고용 전문가 헤일리 그리피스는 "많은 소셜 미디어 플랫폼에 다른 사람들이 당신에 관해 가장 먼저 보게 되는 것이 연혁인 경우가 많다"고 밝혔다. 가능하다면 "자신의 위치와 웹 사이트 [URL]을 포함시키고 창의적인 연혁을 작성하기 바란다"고 그녀는 말했다. "사람들은 당신이 무슨 일을 하는지 모른다면, 그들에게 팔로우 또는 '좋아요'를 누를 수 있는 이유를 제공하라"고 그녀는 덧붙였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