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5.14

델 소프트웨어, 국내 정식 사업 전개 발표

편집부 | CIO KR
델 소프트웨어(http://software.dell.com)가 5월 14일부터 국내에서 정식으로 사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10년 간 하드웨어 및 서비스 솔루션을 지원하고 활성화하기 위해 전략적으로 소프트웨어 기업을 인수하고 업계 내에서 협력해오던 델은 2012년 소프트웨어 IP 및 전체 솔루션의 역량을 확장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사업본부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는 델에 인수된 퀘스트소프트웨어의 우미영 대표이사가 5월부터 델 소프트웨어의 대표를 맡았다.

델 소프트웨어는 앞으로 ‘고객에게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엔드 투 엔드 토털 솔루션 기업’의 비전을 가지고 ‘IT 환경의 간소화’ ‘리스크의 최소화’ ‘비즈니스 성과의 극대화’를 목표로 사업을 전개한다고 설명했다.

델 소프트웨어는 ▲데이터센터 & 클라우드 관리 ▲정보 관리 ▲모바일 업무 환경 조성 ▲보안 및 데이터 보호 등 네 분야의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액세스와 도입, 관리가 용이한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중 델 소프트웨어는 데이터센터 & 클라우드 관리, 정보 관리, 모바일 업무 환경 조성 등 세 가지 분야의 바탕에 자리잡고 있는 ‘보안 및 데이터 보호’ 분야에 신경을 쏟을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올 한 해 국내에서 ‘보안정책 2.0’이라는 보안 분야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것으로 본다.

델 소프트웨어 우미영 대표는 “델 소프트웨어는 국내 정식 론칭을 기점으로 더 많은 기회를 맞이하게 됐다”며 “올 한 해 TPAM과 함께 ‘보안정책 2.0’ 캠페인을 전략적으로 펼침으로써 국내 보안 수준을 한 단계 상승시킴과 함께 ‘엔드 투 엔드 토털 솔루션 기업 델 소프트웨어’의 인지도도 높여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ciokr@idg.co.kr



2013.05.14

델 소프트웨어, 국내 정식 사업 전개 발표

편집부 | CIO KR
델 소프트웨어(http://software.dell.com)가 5월 14일부터 국내에서 정식으로 사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10년 간 하드웨어 및 서비스 솔루션을 지원하고 활성화하기 위해 전략적으로 소프트웨어 기업을 인수하고 업계 내에서 협력해오던 델은 2012년 소프트웨어 IP 및 전체 솔루션의 역량을 확장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사업본부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는 델에 인수된 퀘스트소프트웨어의 우미영 대표이사가 5월부터 델 소프트웨어의 대표를 맡았다.

델 소프트웨어는 앞으로 ‘고객에게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엔드 투 엔드 토털 솔루션 기업’의 비전을 가지고 ‘IT 환경의 간소화’ ‘리스크의 최소화’ ‘비즈니스 성과의 극대화’를 목표로 사업을 전개한다고 설명했다.

델 소프트웨어는 ▲데이터센터 & 클라우드 관리 ▲정보 관리 ▲모바일 업무 환경 조성 ▲보안 및 데이터 보호 등 네 분야의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액세스와 도입, 관리가 용이한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중 델 소프트웨어는 데이터센터 & 클라우드 관리, 정보 관리, 모바일 업무 환경 조성 등 세 가지 분야의 바탕에 자리잡고 있는 ‘보안 및 데이터 보호’ 분야에 신경을 쏟을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올 한 해 국내에서 ‘보안정책 2.0’이라는 보안 분야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것으로 본다.

델 소프트웨어 우미영 대표는 “델 소프트웨어는 국내 정식 론칭을 기점으로 더 많은 기회를 맞이하게 됐다”며 “올 한 해 TPAM과 함께 ‘보안정책 2.0’ 캠페인을 전략적으로 펼침으로써 국내 보안 수준을 한 단계 상승시킴과 함께 ‘엔드 투 엔드 토털 솔루션 기업 델 소프트웨어’의 인지도도 높여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