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9

신세계아이앤씨-신세계프라퍼티-SKT-MAXST, AR 플랫폼 구축 위한 MOU 체결

편집부 | CIO KR
신세계아이앤씨가 신세계프라퍼티, SK텔레콤, MAXST와 협력해, 스타필드 코엑스몰에 5G MEC(Mobile Edge Computing) 및 클라우드 기반의 AR 플랫폼을 구축하기 위해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세계아이앤씨의 리테일테크 역량과 SK텔레콤의 초고속, 초저지연, 초광대역 클라우드 기술, MAXST의 증강현실 콘텐츠 사업 역량을 결합해 AR플랫폼을 구축하고, 스타필드 코엑스몰에서 2021년부터 시범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각 사의 역량을 집결해 구축하는 AR 플랫폼을 통해 5G 기반의 다양한 AR 콘텐츠를 체험하고 새로운 재미요소를 제공할 수 있는 최첨단 미래형 유통 매장을 구축한다는 포부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AR 플랫폼을 통해 매장 방문고객은 AR 내비게이션, AR 투어 등 다양한 콘텐츠 체험이 가능하다. 방문고객이 서비스 지역 내에서 원하는 장소나 대상을 검색하면 증강현실 기반 길 찾기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동 중 매장의 간판을 클릭하면 매장 상품에 대한 3D AR 콘텐츠를 즐길 수 있고, 주변 매장의 인기 상품, 프로모션, 할인쿠폰, 상품 리뷰 등 쇼핑 정보와 다국어 변환 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5G콘텐츠 플래그십 프로젝트’ 사업을 통해 제작한 AR콘텐츠는 애플리케이션 푸시로 제공된다. 

신세계아이앤씨 손정현 대표는 “AR플랫폼을 활용해 오프라인 유통 매장을 디지털 기반의 미래형 공간으로 새롭게 구축해, 소비자에게 단순한 AR기술 체험을 넘어 새롭고 편리한 쇼핑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2020.10.19

신세계아이앤씨-신세계프라퍼티-SKT-MAXST, AR 플랫폼 구축 위한 MOU 체결

편집부 | CIO KR
신세계아이앤씨가 신세계프라퍼티, SK텔레콤, MAXST와 협력해, 스타필드 코엑스몰에 5G MEC(Mobile Edge Computing) 및 클라우드 기반의 AR 플랫폼을 구축하기 위해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세계아이앤씨의 리테일테크 역량과 SK텔레콤의 초고속, 초저지연, 초광대역 클라우드 기술, MAXST의 증강현실 콘텐츠 사업 역량을 결합해 AR플랫폼을 구축하고, 스타필드 코엑스몰에서 2021년부터 시범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각 사의 역량을 집결해 구축하는 AR 플랫폼을 통해 5G 기반의 다양한 AR 콘텐츠를 체험하고 새로운 재미요소를 제공할 수 있는 최첨단 미래형 유통 매장을 구축한다는 포부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AR 플랫폼을 통해 매장 방문고객은 AR 내비게이션, AR 투어 등 다양한 콘텐츠 체험이 가능하다. 방문고객이 서비스 지역 내에서 원하는 장소나 대상을 검색하면 증강현실 기반 길 찾기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동 중 매장의 간판을 클릭하면 매장 상품에 대한 3D AR 콘텐츠를 즐길 수 있고, 주변 매장의 인기 상품, 프로모션, 할인쿠폰, 상품 리뷰 등 쇼핑 정보와 다국어 변환 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5G콘텐츠 플래그십 프로젝트’ 사업을 통해 제작한 AR콘텐츠는 애플리케이션 푸시로 제공된다. 

신세계아이앤씨 손정현 대표는 “AR플랫폼을 활용해 오프라인 유통 매장을 디지털 기반의 미래형 공간으로 새롭게 구축해, 소비자에게 단순한 AR기술 체험을 넘어 새롭고 편리한 쇼핑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