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퀀텀코리아, 웨스트월드에 ‘엑셀리스’와 ‘스토어넥스트 AEL’ 공급

편집부 | CIO KR
퀀텀코리아가 시각효과(VFX) 영상 제작사인 ‘웨스트월드’에 자사의 초고속 대용량 데이터 공유 스토리지 솔루션 ‘엑셀리스(Xcellis)’ 및 ‘스토어넥스트 AEL(StorNext AEL)’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웨스트월드가 진행하는 시각효과(VFX)는 기존에 촬영만으로는 구현하기 힘든 장면을 ‘3D 그래픽’과 ‘합성’을 통해 새로운 영상으로 재탄생시키는 과정이다.

일반적으로 영상은 1초에 수십 개 프레임의 이미지 파일로 구성된다. 각각의 고용량 이미지 파일에 가능한 섬세하게 시각효과를 입혀 영상 파일로 다시 제작하는 과정을 거치며, 1편의 영상물을 제작 과정에서는 100TB이상의 2D 이미지 파일이 생성된다. 이 과정을 위해 컴퓨터그래픽 제작 작업(CG), 파일 인제스트 및 렌더링 등을 포함한 영상 제작 전체 작업에 100여명 이상의 사내외 제작자들이 공동으로 참여하여 진행하고 있다.

웨스트월드는 오픈 EXR 포맷의 고화질 무압축 이미지 파일 데이터를 공유 및 수동으로 관리를 하면서 제작하고 있어 전송 시 속도가 저하되는 등 빠른 협업이 어려웠으며 과부하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았다. 또한 영상 제작 작업에 사용되는 리눅스 및 윈도우, 맥OS 등 다양한 OS 기반 영상 제작 프로그램에서 생성된 콘텐츠를 사내 외 영상 제작자들이 함께 공유해야 하는 상황에서, 파일 권한 설정, 복사와 이동 등 대용량 파일 처리에 오류가 발생하여 관리에도 어려움이 있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웨스트월드는 이와 같은 문제를 해결하고 시각효과 제작자들이 빠르게 협업할 수 있도록 안전하게 대용량 데이터를 공유하고, 관리, 저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고성능 SAN 기반의 자동화된 아카이빙 시스템’ 구축에 나섰다. 또한 웨스트월드는 모든 파일을 단일 스토리지 시스템에 저장하여 사용하고 있어, 파일 활용도나 중요도에 따라 파일을 계층화하여 관리하고자 했다.

웨스트월드는 또한, 향후 늘어나는 데이터의 증가 추이에 맞춰 스토리지 용량을 손쉽게 증가시킬 수 있는 높은 확장성, 다수의 사용자간 운영의 편리성, 장애 발생시 빠른 기술 지원 서비스, 시스템 이중화와 독립성을 통한 높은 안정성 및 이기종 플랫폼 간의 파일 호환과 협업 작업 시 요구되는 성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퀀텀의 파트너인 큐브렉스를 통해 고성능 데이터 공유 솔루션인 ‘엑셀리스(Xcellis)’와 ‘스토어넥스트 AEL(StorNext AEL)’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아카이빙 속도 및 성능 향상으로 제작 환경 개선”
웨스트월드는 SAN 기반의 사용자간 데이터 공유 및 아카이브 솔루션을 통해 네트워크에 발생하는 부하를 자동으로 분산시켜 데이터 IO(입출력) 속도와 성능 향상으로 업무 효율성이 크게 개선되었다고 평가하고 있다.

특히, 관리자는 데이터 활용도나 중요도에 따라 파일을 계층화하여 관리하고, 또한 전체 아카이빙 파일 목록은 물론, 데이터 액세스 권한 설정 및 경로 변경, 저장, 접근 제어 및 전체 스토리지 아키텍처 구성 제어 등을 단일 사용자 인터페이스(UI) 내에서 한눈에 파악하여 통합 관리할 수 있게 되어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웨스트월드는 다양한 OS 간의 높은 호환성을 제공하는 퀀텀의 엑셀리스를 활용하여 사내 외 영상 제작자들이 데이터를 공유할 때 오류 없이 동시에 접속해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퀀텀의 엑셀리스 어플라이언스는 영상 제작과 공유 저장을 위한 파일시스템(StorNext) 기반의 초고속 영상 워크플로우 공유 스토리지 솔루션이다. 미디어 콘텐츠를 손쉽게 인제스트, 제작, 공유, 저장함으로써 원활한 조직 운영을 위한 향상된 기술 기반을 제공한다. 

엑셀리스는 듀얼 8-코어 인텔 제온 CPU, 64GB 메모리, SSD 부트 드라이브, 듀얼 100Gb 이더넷(옵션) 또는 32Gb 파이버 채널 포트(옵션)가 포함된 차세대 서버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하며, 이전 세대 제품보다 향상된 CPU와 50% 증가된 RAM(램) 용량을 바탕으로 메타데이터 스토리지의 성능이 크게 향상되어 비정형 데이터를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되었다. 

웨스트월드 기술연구소 임주영 실장은 “웨스트월드는 보다 안정적인 특수효과 제작환경 운영하기 위해 퀀텀의 엑셀리스를 도입했으며, 100명 이상의 시각효과 제작자들이 콘텐츠들을 안전하게 보관하고 필요 시에 빠르게 액세스해 제작 작업을 수행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웨스트월드는 데이터 관리 및 활용 정책을 수립하고 장기적인 관점에서 비용 절감 및 관리 효율성을 높이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장기적으로 고화질 대용량의 4K 영상 콘텐츠가 늘어나는 것에 맞춰 추가적으로 아카이빙 및 백업 스토리지 솔루션의 추가 도입도 고려하고 있다. ciokr@idg.co.kr



2020.04.06

퀀텀코리아, 웨스트월드에 ‘엑셀리스’와 ‘스토어넥스트 AEL’ 공급

편집부 | CIO KR
퀀텀코리아가 시각효과(VFX) 영상 제작사인 ‘웨스트월드’에 자사의 초고속 대용량 데이터 공유 스토리지 솔루션 ‘엑셀리스(Xcellis)’ 및 ‘스토어넥스트 AEL(StorNext AEL)’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웨스트월드가 진행하는 시각효과(VFX)는 기존에 촬영만으로는 구현하기 힘든 장면을 ‘3D 그래픽’과 ‘합성’을 통해 새로운 영상으로 재탄생시키는 과정이다.

일반적으로 영상은 1초에 수십 개 프레임의 이미지 파일로 구성된다. 각각의 고용량 이미지 파일에 가능한 섬세하게 시각효과를 입혀 영상 파일로 다시 제작하는 과정을 거치며, 1편의 영상물을 제작 과정에서는 100TB이상의 2D 이미지 파일이 생성된다. 이 과정을 위해 컴퓨터그래픽 제작 작업(CG), 파일 인제스트 및 렌더링 등을 포함한 영상 제작 전체 작업에 100여명 이상의 사내외 제작자들이 공동으로 참여하여 진행하고 있다.

웨스트월드는 오픈 EXR 포맷의 고화질 무압축 이미지 파일 데이터를 공유 및 수동으로 관리를 하면서 제작하고 있어 전송 시 속도가 저하되는 등 빠른 협업이 어려웠으며 과부하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았다. 또한 영상 제작 작업에 사용되는 리눅스 및 윈도우, 맥OS 등 다양한 OS 기반 영상 제작 프로그램에서 생성된 콘텐츠를 사내 외 영상 제작자들이 함께 공유해야 하는 상황에서, 파일 권한 설정, 복사와 이동 등 대용량 파일 처리에 오류가 발생하여 관리에도 어려움이 있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웨스트월드는 이와 같은 문제를 해결하고 시각효과 제작자들이 빠르게 협업할 수 있도록 안전하게 대용량 데이터를 공유하고, 관리, 저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고성능 SAN 기반의 자동화된 아카이빙 시스템’ 구축에 나섰다. 또한 웨스트월드는 모든 파일을 단일 스토리지 시스템에 저장하여 사용하고 있어, 파일 활용도나 중요도에 따라 파일을 계층화하여 관리하고자 했다.

웨스트월드는 또한, 향후 늘어나는 데이터의 증가 추이에 맞춰 스토리지 용량을 손쉽게 증가시킬 수 있는 높은 확장성, 다수의 사용자간 운영의 편리성, 장애 발생시 빠른 기술 지원 서비스, 시스템 이중화와 독립성을 통한 높은 안정성 및 이기종 플랫폼 간의 파일 호환과 협업 작업 시 요구되는 성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퀀텀의 파트너인 큐브렉스를 통해 고성능 데이터 공유 솔루션인 ‘엑셀리스(Xcellis)’와 ‘스토어넥스트 AEL(StorNext AEL)’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아카이빙 속도 및 성능 향상으로 제작 환경 개선”
웨스트월드는 SAN 기반의 사용자간 데이터 공유 및 아카이브 솔루션을 통해 네트워크에 발생하는 부하를 자동으로 분산시켜 데이터 IO(입출력) 속도와 성능 향상으로 업무 효율성이 크게 개선되었다고 평가하고 있다.

특히, 관리자는 데이터 활용도나 중요도에 따라 파일을 계층화하여 관리하고, 또한 전체 아카이빙 파일 목록은 물론, 데이터 액세스 권한 설정 및 경로 변경, 저장, 접근 제어 및 전체 스토리지 아키텍처 구성 제어 등을 단일 사용자 인터페이스(UI) 내에서 한눈에 파악하여 통합 관리할 수 있게 되어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웨스트월드는 다양한 OS 간의 높은 호환성을 제공하는 퀀텀의 엑셀리스를 활용하여 사내 외 영상 제작자들이 데이터를 공유할 때 오류 없이 동시에 접속해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퀀텀의 엑셀리스 어플라이언스는 영상 제작과 공유 저장을 위한 파일시스템(StorNext) 기반의 초고속 영상 워크플로우 공유 스토리지 솔루션이다. 미디어 콘텐츠를 손쉽게 인제스트, 제작, 공유, 저장함으로써 원활한 조직 운영을 위한 향상된 기술 기반을 제공한다. 

엑셀리스는 듀얼 8-코어 인텔 제온 CPU, 64GB 메모리, SSD 부트 드라이브, 듀얼 100Gb 이더넷(옵션) 또는 32Gb 파이버 채널 포트(옵션)가 포함된 차세대 서버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하며, 이전 세대 제품보다 향상된 CPU와 50% 증가된 RAM(램) 용량을 바탕으로 메타데이터 스토리지의 성능이 크게 향상되어 비정형 데이터를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되었다. 

웨스트월드 기술연구소 임주영 실장은 “웨스트월드는 보다 안정적인 특수효과 제작환경 운영하기 위해 퀀텀의 엑셀리스를 도입했으며, 100명 이상의 시각효과 제작자들이 콘텐츠들을 안전하게 보관하고 필요 시에 빠르게 액세스해 제작 작업을 수행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웨스트월드는 데이터 관리 및 활용 정책을 수립하고 장기적인 관점에서 비용 절감 및 관리 효율성을 높이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장기적으로 고화질 대용량의 4K 영상 콘텐츠가 늘어나는 것에 맞춰 추가적으로 아카이빙 및 백업 스토리지 솔루션의 추가 도입도 고려하고 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