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9

레몬헬스케어, 부산대병원·부산은행과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 플랫폼 구축’ 위한 MOU 체결

편집부 | CIO KR
모바일 헬스케어 스타트업 레몬헬스케어가 부산대병원, 부산은행과 함께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 플랫폼 구축을 위해 3자 간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레몬헬스케어는 자사의 모바일 헬스케어 플랫폼 ‘레몬케어’와 제1금융권 플랫폼, 의료 플랫폼을 연계할 수 있다. 



3사는 부산대병원의 환자용 앱과 BNK부산은행의 모바일 뱅킹인 ‘썸뱅크’를 ‘레몬케어’ 플랫폼으로 연계해, 헬스케어와 금융 서비스의 시너지를 높이는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 플랫폼을 선보일 계획이다.

레몬헬스케어 홍병진 대표는 “이번 협약으로 금융과 의료 플랫폼을 연계한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며, “금융과 의료 플랫폼을 연계하는 중개자로서, 각 서비스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헬스케어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고안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레몬케어에 부산대병원의 환자용 앱과 부산은행의 썸뱅크가 연계된다면, ‘썸뱅크’ 회원은 BNK부산은행의 금융 서비스는 물론 부산대병원의 의료 서비스까지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썸뱅크 앱상에서 부산대병원의 진료 예약부터 실손보험 간편청구와 전자처방전 전송에 이르는 모든 절차를 해결할 수 있으며, 본인의 모든 진료 내역과 검사결과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BNK부산은행의 썸뱅크는 부산·울산·경상 지역을 대표하는 모바일 뱅킹 서비스로, 지난 8월 말 기준으로 100만 고객을 돌파했다. 레몬헬스케어는 BNK부산은행의 썸뱅크의 금융 플랫폼을 이용해 지역 거점 병원인 부산대병원의 의료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며, 지역민들의 생활 편의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ciokr@idg.co.kr



2020.01.29

레몬헬스케어, 부산대병원·부산은행과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 플랫폼 구축’ 위한 MOU 체결

편집부 | CIO KR
모바일 헬스케어 스타트업 레몬헬스케어가 부산대병원, 부산은행과 함께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 플랫폼 구축을 위해 3자 간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레몬헬스케어는 자사의 모바일 헬스케어 플랫폼 ‘레몬케어’와 제1금융권 플랫폼, 의료 플랫폼을 연계할 수 있다. 



3사는 부산대병원의 환자용 앱과 BNK부산은행의 모바일 뱅킹인 ‘썸뱅크’를 ‘레몬케어’ 플랫폼으로 연계해, 헬스케어와 금융 서비스의 시너지를 높이는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 플랫폼을 선보일 계획이다.

레몬헬스케어 홍병진 대표는 “이번 협약으로 금융과 의료 플랫폼을 연계한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며, “금융과 의료 플랫폼을 연계하는 중개자로서, 각 서비스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헬스케어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고안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레몬케어에 부산대병원의 환자용 앱과 부산은행의 썸뱅크가 연계된다면, ‘썸뱅크’ 회원은 BNK부산은행의 금융 서비스는 물론 부산대병원의 의료 서비스까지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썸뱅크 앱상에서 부산대병원의 진료 예약부터 실손보험 간편청구와 전자처방전 전송에 이르는 모든 절차를 해결할 수 있으며, 본인의 모든 진료 내역과 검사결과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BNK부산은행의 썸뱅크는 부산·울산·경상 지역을 대표하는 모바일 뱅킹 서비스로, 지난 8월 말 기준으로 100만 고객을 돌파했다. 레몬헬스케어는 BNK부산은행의 썸뱅크의 금융 플랫폼을 이용해 지역 거점 병원인 부산대병원의 의료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며, 지역민들의 생활 편의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