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경험의 진화는 영국의 상징적인 팝 밴드인 비틀즈의 경력과 매우 비슷하다. 즉, 최신 상태를 유지하려면 부침을 겪으며 적응해야 한다. 이는 최근 시드니 행사에서 브랜드들에 도전장을 낸 컨퍼밋(Confirmit)의 수석 부사장인 클레어 스포톤의 생각... ...
  1. "CX 변혁은 비틀즈처럼" 컨퍼밋 수석 부사장

  2. 2019.10.02
  3. 고객경험의 진화는 영국의 상징적인 팝 밴드인 비틀즈의 경력과 매우 비슷하다. 즉, 최신 상태를 유지하려면 부침을 겪으며 적응해야 한다. 이는 최근 시드니 행사에서 브랜드들에 도전장을 낸 컨퍼밋(Confirmit)의 수석 부사장인 클레어 스포톤의 생각...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