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4.29

LG유플러스, LTE망과 블랙박스 결합한 'U+LTE 차량 영상서비스' 출시

편집부 | CIO KR
LG유플러스(www.uplus.co.kr)가 차량 주행/주차 중에 발생한 교통사고는 물론 차량 정보를 스마트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게 해주는 ‘U+LTE 차량 영상서비스’를 출시했다.

회사에 따르면 U+LTE 차량 영상서비스는 교통 사고가 발생했을 경우 차량에 설치된 블랙박스에 저장된 영상을 자사 클라우드 서비스인 ‘U+Box’에 자동으로 전송하고, 사고 발생 여부와 사고 발생 위치를 스마트폰에 문자로 전송해주는 실시간 차량 영상 특화 서비스다.

사고 발생 전후 20초 동영상(30MB)을 최대 10GB의 용량의 클라우드에 자동으로 전송해, 장소와 거리에 제약 없이 HD급 동영상을 스마트폰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와 함께 주차 위치를 한번에 확인할 수 있는 주차 위치확인 서비스와 주차 차량에 충격이 생기거나 차량의 배터리 방전 위험 수치가 감지되면 실시간으로 문자로 알려주는 문자 알림 서비스도 제공한다. 문자 알림 서비스는 가족이나 보호자를 포함해 최대 4명에게 발송될 수 있다.

한편 아본 U+LTE 차량 영상서비스는 이동통신업체 관계없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 스토어 또는 U+스토어에서 ‘LTE 차량 영상서비스’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받아 설치하거나 서비스 전용 웹사이트(www.usmartview.co.kr)를 통해 가입하면 된다.

U+LTE 차량영상서비스는 선불형 충전요금제(데이터 전송 1GB, 1만원/180일)과 후불형 정액요금제(데이터 전송 500MB, 2,000원/월) 2종이다. ciokr@idg.co.kr



2014.04.29

LG유플러스, LTE망과 블랙박스 결합한 'U+LTE 차량 영상서비스' 출시

편집부 | CIO KR
LG유플러스(www.uplus.co.kr)가 차량 주행/주차 중에 발생한 교통사고는 물론 차량 정보를 스마트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게 해주는 ‘U+LTE 차량 영상서비스’를 출시했다.

회사에 따르면 U+LTE 차량 영상서비스는 교통 사고가 발생했을 경우 차량에 설치된 블랙박스에 저장된 영상을 자사 클라우드 서비스인 ‘U+Box’에 자동으로 전송하고, 사고 발생 여부와 사고 발생 위치를 스마트폰에 문자로 전송해주는 실시간 차량 영상 특화 서비스다.

사고 발생 전후 20초 동영상(30MB)을 최대 10GB의 용량의 클라우드에 자동으로 전송해, 장소와 거리에 제약 없이 HD급 동영상을 스마트폰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와 함께 주차 위치를 한번에 확인할 수 있는 주차 위치확인 서비스와 주차 차량에 충격이 생기거나 차량의 배터리 방전 위험 수치가 감지되면 실시간으로 문자로 알려주는 문자 알림 서비스도 제공한다. 문자 알림 서비스는 가족이나 보호자를 포함해 최대 4명에게 발송될 수 있다.

한편 아본 U+LTE 차량 영상서비스는 이동통신업체 관계없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 스토어 또는 U+스토어에서 ‘LTE 차량 영상서비스’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받아 설치하거나 서비스 전용 웹사이트(www.usmartview.co.kr)를 통해 가입하면 된다.

U+LTE 차량영상서비스는 선불형 충전요금제(데이터 전송 1GB, 1만원/180일)과 후불형 정액요금제(데이터 전송 500MB, 2,000원/월) 2종이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