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6

마이크로스트레티지, 분석 및 모바일 플랫폼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 발표

편집부 | CIO KR
마이크로스트레티지코리아가 하이퍼인텔리전스(HyperIntelligence), 모바일 BI 기능(transformational mobility), 페더레이션 분석(federated analytics)을 특징으로 하는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를 공식 발표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CEO 마이클 세일러는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는 기업이 필요한 인텔리전스를 즉각적으로 제공하는 엔터프라이즈 분석 및 모바일 플랫폼”이라며, “1분 1초가 시급한 중대한 비즈니스 사안에 대해 하이퍼인텔리전스를 적용하면 사용자가 원하는 고객, 제품, 직원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클릭 없이도 즉시 화면에 보여줄 수 있다”고 말했다.



하이퍼인텔리전스, 맥락적 통찰력 제공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는 새로운 차원의 엔터프라이즈 인텔리전스인 하이퍼인텔리전스를 특징으로 한다. 하이퍼인텔리전스는 사용자가 매순간 수많은 의사결정을 내리는데 필요한 정보에 액세스하는 방식을 변화시킨다. 기업들은 고객, 제품, 인적 자원 등에 대한 강력한 정보와 KPI를 효과적으로 보여주는 ‘하이퍼카드(HyperCard)’를 이용해 사용자의 웹 기반 작업 환경에 직접 정보를 연동할 수 있다. 비즈니스 사용자들이 이메일, 세일즈포스, 오피스 365와 같은 웹 애플리케이션 및 웹사이트에서 하이퍼카드의 콘텐츠를 보고 싶다면, 강조 표시된 키워드 위에 마우스를 가져가기만 하면 된다.

하이퍼카드는 생성 및 배포가 용이하다. 즉, 기업들은 다양한 기본 데이터 시스템에서 가져온 하이퍼인텔리전스 애플리케이션을 신속하게 시작하고 실행할 수 있다. 하이퍼카드는 일상적인 업무에 유용할 뿐만 아니라, 사용자가 매일 사용하는 애플리케이션에 머신러닝의 이점을 결합해 업무를 시작하는 출발점의 역할도 수행할 수 있다.

모바일 BI 기능, 모든 비즈니스의 핵심 기능에 인텔리전스 적용
매순간 업무에 필요한 중요한 의사결정을 내리고 기록해야 하는 모바일 업무 환경에서 트랜잭션 처리와 즉각적인 정보 액세스는 필수 기능으로 자리잡고 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는 경쟁이 치열한 시장에서 기업들이 살아남는데 필요한 경쟁우위와 민첩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 새로운 플랫폼은 iOS 및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태블릿에서 비즈니스 기능과 역할에 최적화된 모바일 BI 앱을 구축해 업무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페더레이션 분석, 사용자가 신뢰하는 플랫폼에 선호하는 도구를 연결하도록 지원
매우 복잡한 의사결정인 경우, 비즈니스 사용자들은 결정을 내리기 전에 몇 시간 또는 며칠간 정보를 분석하기도 한다.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한 의사결정을 위해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는 강력한 분석 엔진, 포괄적인 툴 세트, 다양한 데이터 커넥터, 확장 가능한 개방형 아키텍처를 제공해 기업이 분석 확장에 필요한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를 확보하도록 해준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의 핵심적인 기능은 엔터프라이즈 시맨틱 레이어다. 이는 메타데이터 기반 하에 방대한 기업 정보를 위한 분석 항목 및 인덱스를 제공하며, 여러 소스의 데이터를 하나의 BI 환경으로 통합하고 제공한다. 고급 엔터프라이즈 시맨틱 그래프는 콘텐츠, 시스템 사용 텔레메트리(원격측정)와 실시간 위치 정보를 통해 메타데이터 콘텐츠를 보다 풍부하게 만들어주며, 사용자가 신뢰할 수 있는 개인화된 통찰력과 상황에 맞는 개별적인 추천 기능을 통해 AI 기반 사용자 경험을 구현해낸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 AWS 및 MS 애저에 실행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는 온프레미스(내부 구축형)부터 가장 일반적인 클라우드 환경까지 일관된 아키텍처를 지원하는 분석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은 AWS 및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기반에서 기본적으로 실행돼 뛰어난 보안, 성능, 안정성 및 지원을 제공하며, 분석 및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의 원활한 확장을 지원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또한, 새로운 ‘마이크로스트레티지 클라우드’ 콘솔을 통해 부서나 대규모 기업들은 30분 내에 모든 기능이 구비돼 즉시 사용이 가능한 엔터프라이즈 분석 및 모바일 프로젝트를 시작할 수 있다. 관리자들은 단일 콘솔을 통해 AWS 또는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기반에서 원하는 대로 손쉽게 시작, 중지, 규모 조정, 종료 등 자유롭게 환경을 제어할 수 있다. 기업들은 팀, 부서, 엔터프라이즈 등 다양한 규모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킬 수 있는 프리-패키지드(pre-packaged) 구축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한편, 마이크로스트레티지는 2월 4일부터 6일까지 미국 피닉스 컨벤션 센터에서 22번째 사용자 컨퍼런스인 ‘마이크로스트레티지 월드 2019’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모든 참석자들에게 몰입형 러닝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월드 2019는 각 역할, 산업, 기술 수준을 고려한 다양한 세션을 통해 사용자의 다양한 관심사와 필요에 맞는 개인화된 콘텐츠를 제공한다. ciokr@idg.co.kr



2019.01.16

마이크로스트레티지, 분석 및 모바일 플랫폼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 발표

편집부 | CIO KR
마이크로스트레티지코리아가 하이퍼인텔리전스(HyperIntelligence), 모바일 BI 기능(transformational mobility), 페더레이션 분석(federated analytics)을 특징으로 하는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를 공식 발표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CEO 마이클 세일러는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는 기업이 필요한 인텔리전스를 즉각적으로 제공하는 엔터프라이즈 분석 및 모바일 플랫폼”이라며, “1분 1초가 시급한 중대한 비즈니스 사안에 대해 하이퍼인텔리전스를 적용하면 사용자가 원하는 고객, 제품, 직원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클릭 없이도 즉시 화면에 보여줄 수 있다”고 말했다.



하이퍼인텔리전스, 맥락적 통찰력 제공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는 새로운 차원의 엔터프라이즈 인텔리전스인 하이퍼인텔리전스를 특징으로 한다. 하이퍼인텔리전스는 사용자가 매순간 수많은 의사결정을 내리는데 필요한 정보에 액세스하는 방식을 변화시킨다. 기업들은 고객, 제품, 인적 자원 등에 대한 강력한 정보와 KPI를 효과적으로 보여주는 ‘하이퍼카드(HyperCard)’를 이용해 사용자의 웹 기반 작업 환경에 직접 정보를 연동할 수 있다. 비즈니스 사용자들이 이메일, 세일즈포스, 오피스 365와 같은 웹 애플리케이션 및 웹사이트에서 하이퍼카드의 콘텐츠를 보고 싶다면, 강조 표시된 키워드 위에 마우스를 가져가기만 하면 된다.

하이퍼카드는 생성 및 배포가 용이하다. 즉, 기업들은 다양한 기본 데이터 시스템에서 가져온 하이퍼인텔리전스 애플리케이션을 신속하게 시작하고 실행할 수 있다. 하이퍼카드는 일상적인 업무에 유용할 뿐만 아니라, 사용자가 매일 사용하는 애플리케이션에 머신러닝의 이점을 결합해 업무를 시작하는 출발점의 역할도 수행할 수 있다.

모바일 BI 기능, 모든 비즈니스의 핵심 기능에 인텔리전스 적용
매순간 업무에 필요한 중요한 의사결정을 내리고 기록해야 하는 모바일 업무 환경에서 트랜잭션 처리와 즉각적인 정보 액세스는 필수 기능으로 자리잡고 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는 경쟁이 치열한 시장에서 기업들이 살아남는데 필요한 경쟁우위와 민첩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 새로운 플랫폼은 iOS 및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태블릿에서 비즈니스 기능과 역할에 최적화된 모바일 BI 앱을 구축해 업무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페더레이션 분석, 사용자가 신뢰하는 플랫폼에 선호하는 도구를 연결하도록 지원
매우 복잡한 의사결정인 경우, 비즈니스 사용자들은 결정을 내리기 전에 몇 시간 또는 며칠간 정보를 분석하기도 한다.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한 의사결정을 위해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는 강력한 분석 엔진, 포괄적인 툴 세트, 다양한 데이터 커넥터, 확장 가능한 개방형 아키텍처를 제공해 기업이 분석 확장에 필요한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를 확보하도록 해준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의 핵심적인 기능은 엔터프라이즈 시맨틱 레이어다. 이는 메타데이터 기반 하에 방대한 기업 정보를 위한 분석 항목 및 인덱스를 제공하며, 여러 소스의 데이터를 하나의 BI 환경으로 통합하고 제공한다. 고급 엔터프라이즈 시맨틱 그래프는 콘텐츠, 시스템 사용 텔레메트리(원격측정)와 실시간 위치 정보를 통해 메타데이터 콘텐츠를 보다 풍부하게 만들어주며, 사용자가 신뢰할 수 있는 개인화된 통찰력과 상황에 맞는 개별적인 추천 기능을 통해 AI 기반 사용자 경험을 구현해낸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 AWS 및 MS 애저에 실행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19는 온프레미스(내부 구축형)부터 가장 일반적인 클라우드 환경까지 일관된 아키텍처를 지원하는 분석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은 AWS 및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기반에서 기본적으로 실행돼 뛰어난 보안, 성능, 안정성 및 지원을 제공하며, 분석 및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의 원활한 확장을 지원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또한, 새로운 ‘마이크로스트레티지 클라우드’ 콘솔을 통해 부서나 대규모 기업들은 30분 내에 모든 기능이 구비돼 즉시 사용이 가능한 엔터프라이즈 분석 및 모바일 프로젝트를 시작할 수 있다. 관리자들은 단일 콘솔을 통해 AWS 또는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기반에서 원하는 대로 손쉽게 시작, 중지, 규모 조정, 종료 등 자유롭게 환경을 제어할 수 있다. 기업들은 팀, 부서, 엔터프라이즈 등 다양한 규모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킬 수 있는 프리-패키지드(pre-packaged) 구축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한편, 마이크로스트레티지는 2월 4일부터 6일까지 미국 피닉스 컨벤션 센터에서 22번째 사용자 컨퍼런스인 ‘마이크로스트레티지 월드 2019’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모든 참석자들에게 몰입형 러닝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월드 2019는 각 역할, 산업, 기술 수준을 고려한 다양한 세션을 통해 사용자의 다양한 관심사와 필요에 맞는 개인화된 콘텐츠를 제공한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