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0
호주 로봇 비전 센터(Australian Centre for Robotic Vision, ACRV)의 연구팀이 의료와 복지 부문에서 소셜 로봇에 대한 대규모 테스트 필요성을 제기하고 나섰다. 기존의 제한된 소규모 실험 결과를 분석한 후 이런 주장을 내... ...
2019.05.24
호주 DHS(Department of Human Services)의 대대적인 시스템 개선 프로젝트가 난관에 부딪힌 가운데, 프로젝트의 본래 목표를 달성하지 못한 차일드 서비스(Child Services) 결제 시스템 등에 대한 즉각적인 개선 작업을 필... ...
2019.05.23
호부 정부와 계약을 맺은 한 IT 프리랜서가 사적 이득을 위해 컴퓨터를 암호화폐 마이닝 시스템으로 개조한 혐의로 피소됐다.  호주 연방 경찰(AFP)는 성명서를 통해 33세의 킬라라라는 남성이 암호화폐 마이닝을 위해 에이전시 컴퓨터 네트... ...
2년 전, 잡지 ‘이코노미스트(The Economist)는 ‘세계에서 가장 값진 자원’(The world’s most valuable resource)이라는 제목의 커버스토리 기사를 실었다. 이후 이 과감한 ... ...
2019.03.27
호주 연방정부(Australian Federal Government)가 프라이버시 법안 개정을 추진한다. 프라이버시 침해가 발생하면 IT 기업에 수백만 달러의 벌금을 부과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정부가 발의한 수정안에 따르면, 기업이 프라이버시... ...
2019.02.22
호주의 통신사 텔스트라(Telstra)가 삼성의 첫 5G 단말기인 '갤럭시 S10 5G'를 호주 시장에 독점 공급하는 계약을 삼성과 체결했다. 올해 라스베이거스 CES의 나왔던 다양한 5G 파트너십의 후속 조치다. 삼성전자 호주 지... ...
IoT
2019.02.20
호주의 조지 리버 시가 추진 중인 스마트 시티 계획에서는 스마트 스트리트 가구 설치도 포함돼 있다.  시의 케빈 그린 시장은 IT에 기반한 칠아웃(ChillOUT) 허브와 스마트 가구 센서를 배치하는 스마트 시티 계획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
2019.01.23
보쉬(Bosch)가 올 해 말 호주 빅토리아(Victoria)의 ‘고속 지방도’(high speed rural road)에서 자율주행 자동차 기술 테스트를 개시할 예정이다.  해당 테스트는 자율주행 자동차를 다양한 ... ...
2019.01.21
자율 주행 셔틀 버스와 자율 스마트 수송 허브 2개소에 대한 6개월 일정의 테스트가 호주 애덜레이드 홀드페스트 베이에서 시작됐다. 이 8인승 전기 셔틀에는 올리(Olli)라는 이름이 붙었다. 미국 업체인 로컬 모터스(Local Motors)가 제... ...
싱가포르와 인도네시아, 호주를 연결하는 인디고(Indigo) 해저 광케이블 건설이 완료됐다. 이 케이블은 시드니-퍼스를 연결하는 인디고 센트럴(Indigo Central)과 싱가포르-시드니를 연결하는 인디고 웨스트(Indigo West)로 구성된다. ... ...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GCP)은 호주 정부기관의 분류되지 않은 데이터를 관리할 수 있게 됐다.    Credit: Dreamstime 구글의 클라우드가 호주 사이버 보안 센터(ACSC) 인증 클라우드 서비스 목록(CCSL)에 추... ...
호주 연방 정부가 첫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내놓았다. 정부의 모든 서비스를 7년 내에 온라인화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특히 눈에 띄는 것은 공공기관을 방문해야 하는 업무 전체를 디지털화하는 것이다. 형식주의와 관료주의를 없애는 노력의 일환으로... ...
디지털 혁신으로 호주는 향후 10년 동안 총 3,150억 호주달러의 경제적 가치를 달성할 것으로 기대된다. CSIRO의 데이터61(Data61)가 후원하고 알파베타 어드바이저(AlphaBeta Advisors)가 작성한 디지털 혁신(Dig... ...
남아프리카공화국에 본사를 둔 IT 솔루션 업체 B슈어그룹(B-Sure Group)이 레드스토어(Redstor) 제품을 통해 호주 백업 복구 시장에 진출한다. B슈어그룹은 2015년에 설립된 이후 통신과 채용, 부동산, 금융 업종에 제품과 서비스를... ...
호주 정부가 화웨이 5G 장비 도입을 금지한 것에 대해 "정치적 동기"가 작용했다고 주장했다. "사실에 근거한 투명하고 공정한 의사 결정 과정의 결과 아니"라는 반발이다. 회사는 성명서를 통해 "이번 ... ...
  1. 호주 연구팀, 대규모 '소셜 로봇' 치료 테스트 필요성 제기

  2. 2019.06.10
  3. 호주 로봇 비전 센터(Australian Centre for Robotic Vision, ACRV)의 연구팀이 의료와 복지 부문에서 소셜 로봇에 대한 대규모 테스트 필요성을 제기하고 나섰다. 기존의 제한된 소규모 실험 결과를 분석한 후 이런 주장을 내...

  4. '1억 달러' 신·구 시스템의 '불편한 동거'··· 혼돈의 호주 복지 시스템 개편 프로젝트

  5. 2019.05.24
  6. 호주 DHS(Department of Human Services)의 대대적인 시스템 개선 프로젝트가 난관에 부딪힌 가운데, 프로젝트의 본래 목표를 달성하지 못한 차일드 서비스(Child Services) 결제 시스템 등에 대한 즉각적인 개선 작업을 필...

  7. 호주 정부 IT 계약자, 암호화폐 채굴 위한 불법 행위로 피소

  8. 2019.05.23
  9. 호부 정부와 계약을 맺은 한 IT 프리랜서가 사적 이득을 위해 컴퓨터를 암호화폐 마이닝 시스템으로 개조한 혐의로 피소됐다.  호주 연방 경찰(AFP)는 성명서를 통해 33세의 킬라라라는 남성이 암호화폐 마이닝을 위해 에이전시 컴퓨터 네트...

  10. 호주 컨설팅 기업 써비안이 바라보는 ‘기업과 데이터 분석’

  11. 2019.04.09
  12. 2년 전, 잡지 ‘이코노미스트(The Economist)는 ‘세계에서 가장 값진 자원’(The world’s most valuable resource)이라는 제목의 커버스토리 기사를 실었다. 이후 이 과감한 ...

  13. "데이터 유출시 천만 달러"··· 호주, 벌금 '5배 인상' 추진

  14. 2019.03.27
  15. 호주 연방정부(Australian Federal Government)가 프라이버시 법안 개정을 추진한다. 프라이버시 침해가 발생하면 IT 기업에 수백만 달러의 벌금을 부과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정부가 발의한 수정안에 따르면, 기업이 프라이버시...

  16. 호주 텔스트라 "갤럭시 S10+ 사면 S10 5G로 무료 업그레이드"

  17. 2019.02.22
  18. 호주의 통신사 텔스트라(Telstra)가 삼성의 첫 5G 단말기인 '갤럭시 S10 5G'를 호주 시장에 독점 공급하는 계약을 삼성과 체결했다. 올해 라스베이거스 CES의 나왔던 다양한 5G 파트너십의 후속 조치다. 삼성전자 호주 지...

  19. 호주 조지 리버 시, 스마트 시티 계획에 스마트 가구 접목

  20. IoT
    2019.02.20
  21. 호주의 조지 리버 시가 추진 중인 스마트 시티 계획에서는 스마트 스트리트 가구 설치도 포함돼 있다.  시의 케빈 그린 시장은 IT에 기반한 칠아웃(ChillOUT) 허브와 스마트 가구 센서를 배치하는 스마트 시티 계획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22. 보쉬 자율주행 자동차, 호주 실제 도로에서 연내 테스트 주행 시작

  23. 2019.01.23
  24. 보쉬(Bosch)가 올 해 말 호주 빅토리아(Victoria)의 ‘고속 지방도’(high speed rural road)에서 자율주행 자동차 기술 테스트를 개시할 예정이다.  해당 테스트는 자율주행 자동차를 다양한 ...

  25. 호주서 '무인 버스+스마트 정류장' 현장 테스트 시작

  26. 2019.01.21
  27. 자율 주행 셔틀 버스와 자율 스마트 수송 허브 2개소에 대한 6개월 일정의 테스트가 호주 애덜레이드 홀드페스트 베이에서 시작됐다. 이 8인승 전기 셔틀에는 올리(Olli)라는 이름이 붙었다. 미국 업체인 로컬 모터스(Local Motors)가 제...

  28. "싱가포르-인니-호주 초고속 연결"··· '인디고' 해저 광케이블 건설 완료

  29. 2019.01.14
  30. 싱가포르와 인도네시아, 호주를 연결하는 인디고(Indigo) 해저 광케이블 건설이 완료됐다. 이 케이블은 시드니-퍼스를 연결하는 인디고 센트럴(Indigo Central)과 싱가포르-시드니를 연결하는 인디고 웨스트(Indigo West)로 구성된다. ...

  31. 구글, 호주 정부 데이터 처리 허가 획득

  32. 2018.12.18
  33.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GCP)은 호주 정부기관의 분류되지 않은 데이터를 관리할 수 있게 됐다.    Credit: Dreamstime 구글의 클라우드가 호주 사이버 보안 센터(ACSC) 인증 클라우드 서비스 목록(CCSL)에 추...

  34. 호주, 첫 '디지털 혁신 전략' 발표··· "모든 공공 서비스 7년내 온라인화"

  35. 2018.11.22
  36. 호주 연방 정부가 첫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내놓았다. 정부의 모든 서비스를 7년 내에 온라인화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특히 눈에 띄는 것은 공공기관을 방문해야 하는 업무 전체를 디지털화하는 것이다. 형식주의와 관료주의를 없애는 노력의 일환으로...

  37. 향후 10년간 호주에서 디지털 혁신 가치는 3,150억 달러

  38. 2018.09.18
  39. 디지털 혁신으로 호주는 향후 10년 동안 총 3,150억 호주달러의 경제적 가치를 달성할 것으로 기대된다. CSIRO의 데이터61(Data61)가 후원하고 알파베타 어드바이저(AlphaBeta Advisors)가 작성한 디지털 혁신(Dig...

  40. B슈어그룹, 레드스토어 제품으로 호주 백업 시장 진출

  41. 2018.09.07
  42. 남아프리카공화국에 본사를 둔 IT 솔루션 업체 B슈어그룹(B-Sure Group)이 레드스토어(Redstor) 제품을 통해 호주 백업 복구 시장에 진출한다. B슈어그룹은 2015년에 설립된 이후 통신과 채용, 부동산, 금융 업종에 제품과 서비스를...

  43. "시장 논리 아닌 정치적 의사 결정"··· 화웨이, 호주 정부 결정에 반발

  44. 2018.08.27
  45. 호주 정부가 화웨이 5G 장비 도입을 금지한 것에 대해 "정치적 동기"가 작용했다고 주장했다. "사실에 근거한 투명하고 공정한 의사 결정 과정의 결과 아니"라는 반발이다. 회사는 성명서를 통해 "이번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