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6

삼성전자, AWS로 어카운트 데이터베이스 이전 "서비스 중단 없었다"

강옥주 | CIO KR
아마존웹서비스가 유럽과 중국 지역의 삼성 어카운트 데이터베이스를 아마존 오로라(Amazon Aurora)로 이전했다고 26일 밝혔다. 아마존 오로라는 마이SQL(MySQL), 포스트그레SQL(PostgreSQL)과 호환되는 관계형 데이터베이스다.

유럽과 중국 지역의 삼성 어카운트 데이터베이스에는 총 4테라바이트 데이터와 3만 개의 QPS, 2,500여 개 쿼리가 실행되고 있었다. AWS는 전체 22주 만에 서비스 중단 없이 마이그레이션을 마무리했다고 설명했다. 

삼성 어카운트는 삼성 서비스의 인증과 권한을 담당하는 서비스다. 사용자는 삼성 어카운트를 통해 삼성 기기에 로그인하고 삼성 서비스에 접근할 수 있다. 삼성전자 측은 많은 삼성 서비스가 삼성 어카운트를 기반으로 하므로 서비스 중단 없이 마이그레이션하는 것이 중요했다고 언급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오픈소스 기반인 아마존 오로라로의 마이그레이션을 통해 오픈소스 데이터베이스로 상용 데이터베이스의 성능을 얻었다. 삼성전자는 기존 데이터베이스 라이선스 비용과 CDC 솔루션 비용을 더는 지불하지 않게 됐다. 또,  AWS의 매니지드 서비스를 활용해 유지관리를 위한 작업 시간도 20% 단축했다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향후 아마존 오로라 멀티마스터(Amazon Aurora Multi-Master), 아마존 오로라 글로벌 데이터베이스(Amazon Aurora Global Database), 서버리스(serverless) 애플리케이션 등 아마존 오로라의 최신 기능을 도입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이를 통해 삼성전자는 마이크로서비스 기반의 클라우드 네이티브 아키텍처를 구축해 민첩한 개발과 높은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전자 정성권 삼성 어카운트 및 스마트싱스 클라우드 수석 엔지니어는 "삼성 어카운트는 사용자가 삼성 서비스를 이용하는 첫 관문으로, 안정적인 서비스 환경이 필수다. 또한, 글로벌 시장에서 확장하는 서비스 규모를 탄력적으로 지원하고자 클라우드 기반의 디지털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 아마존 오로라는 오픈소스 기반의 데이터베이스임에도 낮은 비용으로 상용 데이터베이스 수준의 성능과 안정성을 제공했다. 더불어 AWS 클라우드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쉽게 테스트할 수 있어서 서비스 경험 혁신에 필요한 개발 환경도 마련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ciokr@idg.co.kr



2019.11.26

삼성전자, AWS로 어카운트 데이터베이스 이전 "서비스 중단 없었다"

강옥주 | CIO KR
아마존웹서비스가 유럽과 중국 지역의 삼성 어카운트 데이터베이스를 아마존 오로라(Amazon Aurora)로 이전했다고 26일 밝혔다. 아마존 오로라는 마이SQL(MySQL), 포스트그레SQL(PostgreSQL)과 호환되는 관계형 데이터베이스다.

유럽과 중국 지역의 삼성 어카운트 데이터베이스에는 총 4테라바이트 데이터와 3만 개의 QPS, 2,500여 개 쿼리가 실행되고 있었다. AWS는 전체 22주 만에 서비스 중단 없이 마이그레이션을 마무리했다고 설명했다. 

삼성 어카운트는 삼성 서비스의 인증과 권한을 담당하는 서비스다. 사용자는 삼성 어카운트를 통해 삼성 기기에 로그인하고 삼성 서비스에 접근할 수 있다. 삼성전자 측은 많은 삼성 서비스가 삼성 어카운트를 기반으로 하므로 서비스 중단 없이 마이그레이션하는 것이 중요했다고 언급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오픈소스 기반인 아마존 오로라로의 마이그레이션을 통해 오픈소스 데이터베이스로 상용 데이터베이스의 성능을 얻었다. 삼성전자는 기존 데이터베이스 라이선스 비용과 CDC 솔루션 비용을 더는 지불하지 않게 됐다. 또,  AWS의 매니지드 서비스를 활용해 유지관리를 위한 작업 시간도 20% 단축했다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향후 아마존 오로라 멀티마스터(Amazon Aurora Multi-Master), 아마존 오로라 글로벌 데이터베이스(Amazon Aurora Global Database), 서버리스(serverless) 애플리케이션 등 아마존 오로라의 최신 기능을 도입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이를 통해 삼성전자는 마이크로서비스 기반의 클라우드 네이티브 아키텍처를 구축해 민첩한 개발과 높은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전자 정성권 삼성 어카운트 및 스마트싱스 클라우드 수석 엔지니어는 "삼성 어카운트는 사용자가 삼성 서비스를 이용하는 첫 관문으로, 안정적인 서비스 환경이 필수다. 또한, 글로벌 시장에서 확장하는 서비스 규모를 탄력적으로 지원하고자 클라우드 기반의 디지털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 아마존 오로라는 오픈소스 기반의 데이터베이스임에도 낮은 비용으로 상용 데이터베이스 수준의 성능과 안정성을 제공했다. 더불어 AWS 클라우드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쉽게 테스트할 수 있어서 서비스 경험 혁신에 필요한 개발 환경도 마련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