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1.11

LG전자, 개성맞춤형 스마트폰 ‘아카’ 국내 출시

편집부 | CIO KR
LG전자가 나만의 개성을 최우선 가치로 삼는 고객을 위해, ‘아카(AKA)’ 스마트폰를 이동통신업체 3사를 통해 출시한다고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아카 스마트폰은 ▲늘 사랑에 빠지는 ‘에기(Eggy, 옐로우)’, ▲늘 욱하는 악동 ‘우키(Wooky, 화이트)’, ▲음악 좋아하는 소심이 ‘소울(Soul, 네이비)’, ▲다이어트 하는 식탐이 ‘요요(YoYo, 핑크)’ 등 총 4가지로 색상으로 출시된다.

아카는 기존 스마트폰과 달리 구입할 때부터 4가지 성격 중 선택함으로써 각기 다른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 컬러, UX, 효과음을 사용할 수 있다. 또, 추후 별매로 다른 페르소나의 전, 후면 커버 패키지를 구입해서 착용하기만 하면, 해당 페르소나의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 컬러, UX, 효과음으로 쉽게 바꿔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아카에 전면 슬라이드 커버 ‘마스크(Mask)’를 적용해 화면 상단의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을 구현했다. 디자인은 보통 사람들이 마스크를 쓸 때, 눈만 보이는 모습에서 착안했다.

‘마스크’는 폰의 전면 디스플레이 앞쪽과 후면 배터리커버 뒤쪽 모두, 위아래 방향으로 슬라이딩 탈부착이 가능하다. 전면 디스플레이 앞쪽에 부착 시, 상단 3분의 1부분은 디스플레이를 노출해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을 보여주고, 나머지 하단 3분의 2 부분은 디스플레이를 가려 보호기능을 한다. 또, ‘마스크’를 살짝 아래로 내리면 간단한 수신 문자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은 다양한 사용 상황에서 살아있는 것처럼 변하며, 사용자와 감성적으로 대화한다. ▲폰을 흔들 때, 눈동자가 물결무늬로 변하며 어지러운 상태 표시 ▲문자 수신시, 케이스를 아래로 열어보라는 의미로 눈동자가 아래 방향 가리킴 ▲이어폰을 꽂을 때, 눈 주변에 헤드셋 이미지 나타남 ▲배터리 충전시, 눈동자 주변이 붉은색에서 초록색으로 변화 등 다양한 감성적 즐거움을 제공한다.

아카는 사용자가 직접 스마트폰을 꾸밀 수 있게 다양한 신개념 ‘DIY’ 콘텐츠를 제공한다.

먼저, 4가지 성격을 피규어로 제작한 ‘아트토이(Art Toy)’를 스마트폰과 함께 기본 제공한다. ‘아트토이’는 악세서리 용도로 다양하게 활용이 가능하고, ‘아카’ 스마트폰 카메라 특화 기능인 ‘스냅슛(Snapshoot)’에도 활용된다.

아카는 주요 스마트 기능으로 ▲레이저 센서로 빠르게 초점을 잡아주는 ‘레이저 오토 포커스’, ▲셀카 촬영 시 손바닥을 펼쳤다 주먹을 쥐면 3초 후 자동으로 촬영되는 ‘셀피 카메라’, ▲사용자의 문자 입력 습관을 분석해 오타율을 크게 낮춰주는 ‘스마트 키보드’, ▲독자 보안 솔루션 ‘노크코드’ 등을 탑재했다. ciokr@idg.co.kr



2014.11.11

LG전자, 개성맞춤형 스마트폰 ‘아카’ 국내 출시

편집부 | CIO KR
LG전자가 나만의 개성을 최우선 가치로 삼는 고객을 위해, ‘아카(AKA)’ 스마트폰를 이동통신업체 3사를 통해 출시한다고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아카 스마트폰은 ▲늘 사랑에 빠지는 ‘에기(Eggy, 옐로우)’, ▲늘 욱하는 악동 ‘우키(Wooky, 화이트)’, ▲음악 좋아하는 소심이 ‘소울(Soul, 네이비)’, ▲다이어트 하는 식탐이 ‘요요(YoYo, 핑크)’ 등 총 4가지로 색상으로 출시된다.

아카는 기존 스마트폰과 달리 구입할 때부터 4가지 성격 중 선택함으로써 각기 다른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 컬러, UX, 효과음을 사용할 수 있다. 또, 추후 별매로 다른 페르소나의 전, 후면 커버 패키지를 구입해서 착용하기만 하면, 해당 페르소나의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 컬러, UX, 효과음으로 쉽게 바꿔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아카에 전면 슬라이드 커버 ‘마스크(Mask)’를 적용해 화면 상단의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을 구현했다. 디자인은 보통 사람들이 마스크를 쓸 때, 눈만 보이는 모습에서 착안했다.

‘마스크’는 폰의 전면 디스플레이 앞쪽과 후면 배터리커버 뒤쪽 모두, 위아래 방향으로 슬라이딩 탈부착이 가능하다. 전면 디스플레이 앞쪽에 부착 시, 상단 3분의 1부분은 디스플레이를 노출해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을 보여주고, 나머지 하단 3분의 2 부분은 디스플레이를 가려 보호기능을 한다. 또, ‘마스크’를 살짝 아래로 내리면 간단한 수신 문자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움직이는 눈동자’ 형상은 다양한 사용 상황에서 살아있는 것처럼 변하며, 사용자와 감성적으로 대화한다. ▲폰을 흔들 때, 눈동자가 물결무늬로 변하며 어지러운 상태 표시 ▲문자 수신시, 케이스를 아래로 열어보라는 의미로 눈동자가 아래 방향 가리킴 ▲이어폰을 꽂을 때, 눈 주변에 헤드셋 이미지 나타남 ▲배터리 충전시, 눈동자 주변이 붉은색에서 초록색으로 변화 등 다양한 감성적 즐거움을 제공한다.

아카는 사용자가 직접 스마트폰을 꾸밀 수 있게 다양한 신개념 ‘DIY’ 콘텐츠를 제공한다.

먼저, 4가지 성격을 피규어로 제작한 ‘아트토이(Art Toy)’를 스마트폰과 함께 기본 제공한다. ‘아트토이’는 악세서리 용도로 다양하게 활용이 가능하고, ‘아카’ 스마트폰 카메라 특화 기능인 ‘스냅슛(Snapshoot)’에도 활용된다.

아카는 주요 스마트 기능으로 ▲레이저 센서로 빠르게 초점을 잡아주는 ‘레이저 오토 포커스’, ▲셀카 촬영 시 손바닥을 펼쳤다 주먹을 쥐면 3초 후 자동으로 촬영되는 ‘셀피 카메라’, ▲사용자의 문자 입력 습관을 분석해 오타율을 크게 낮춰주는 ‘스마트 키보드’, ▲독자 보안 솔루션 ‘노크코드’ 등을 탑재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