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몇 부품이 공급 부족 현상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PC 가격이 꾸준히 올라가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2분기에도 이어질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문제의 품목은 디램과 SSD, 배터리, LCD 등이다. 레노버 COO이자 사장 지안프랑코 란치는 16일 회사 실적 발표회 ...
작은 크기와 더 우수한 성능을 추구하는 연구를 지속해온 가운데, 스마트폰 프로세서가 마침내 데스크톱이 성취하지 못한 새로운 차원에 도달하는데 성공했다. 단순 멀티 코어 CPU를 넘어, 서로 다른 코어 크기와 유형을 집약시킨 멀티 코어 구조를 구현한 것이다. 퀄 ...
클라우드에서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를 안전하게 유지하기가 어려운 것으로 알려져 많은 IT관리자들이 클라우드 도입 속도를 늦추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지난해 인텔이 여러 국가의 다양한 산업에 종사하는 IT전문가 2,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를 담은 클라 ...
인텔은 보통 해마다 하나의 새로운 마이크로프로세서를 출시한다. 하지만 인텔은 올해 인텔은 기존 14나노 공정과 새로운 10나노 공정을 사용하는 두 가지 새로운 디자인의 칩을 출시할 것으로 보인다. 새로 인텔 용어 사전에 등록되는 것은 지난달 CES에서 선 보인 ...
인텔이 현존 최고가 서버용 프로세서 제온 E7-8894 v4를 발표했다. 8,898달러짜리 신형 제온 E7-8894는 24코어에 60MB 캐시, 그리고 최대 3.4GHz 클럭 속도를 제공한다. 인텔은 자사 서버 칩 중 가장 빠른 제품으로, 엔터프라이즈 애플리케이션의 속 ...
포스트 무어의 법칙 시대가 도래할 미래에 대비해 인텔이 오늘날의 PC 및 서버를 넘어서는 컴퓨팅 기술 개발에 투자하고 있다고 투자자 회의에서 강조했다.  회사의 브라이언 크르나지크 CEO는 9일 열린 투자자의 날 행사에서 진행된 질답 세션에서, 인텔이 ...
인텔에게 CPU 성능 향상은 지난 몇 년 동안 그리 높은 우선순위를 가지지 않았다. 그러나 이러한 태도가 바뀌려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회사의 클라이언트 앤 사물인터넷 사업 부사장이자 시스템 아키텍처 그룹 부사장 벤카타 렌두치탈라에 따르면, 차세대 캐논레이 ...
구형 인텔 칩에 서버나 네트워킹 장비 충돌을 야기할 수 있는 결함이 존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더 레지스터가 처음 보도한 이번 문제의 주인공은 2013년 출시된 아톰 C2000이다. 1월 인텔은 아톰 C2000 문서에 새로운 오류 내용을 추가했다. 이 칩을 탑재한 ...
인텔은 지난 1월 열린 CES 행사에서 '옵테인(Optane)'을 공개하며 큰 화제를 몰고 왔다. 옵테인은 PC와 서버의 성능을 크게 개선할 것으로 기대되는 차세대 메모리/스토리지 제품이다. 하지만 옵테인의 강력한 경쟁자가 있다는 것을 잊어서는 곤란하다. ...
2017.02.03
2021년이 되면 시만텍, 시스코, IBM, 체크포인트, 인텔이 보안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더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보안 시장은 지난 몇 년 동안보다 향후 2년 동안 빠르게 성장하면서 2018년까지 12% 가까이 늘어날 전망이다. 테크놀 ...
2000년대 중반까지만 해도 AMD는 인텔에게 꽤 성가진 도전자였다. 듀얼코어, 64비트 칩 등의 혁신을 통해 인텔이 긴장의 끈을 놓지 않게 만드는 역할을 톡톡히 해냈었다. 그러나 몇몇 재앙에 가까운 기술적, 경영적 판단 이후 AMD는 도전자의 입지를 잃어갔다. ...
과거 PC 시장 진입을 시도했지만, 리눅스 기반 스마트북부터 윈도우 RT까지 큰 실패를 겪었던 ARM이 PC 시장에 돌아온다. 3번째 시도는 앞선 실패와는 다른 결과를 낼지도 모른다. 스마트폰 같은 편의성, 셀룰러 연결 지원, 아주 충분한 배터리 시간을 자랑하는 초박형 ...
인텔이 소형 컴퓨터를 만드는 데 점점 능숙해지고 있다. 컴퓨트 스틱(Compute Sticks)이 첫 작품이었고, 신용카드 모양의 컴퓨트 카드(Compute Cards)가 뒤를 이었다. 이번에는 엄지손가락 크기의 컴퓨터 유클리드(Euclid)이다. 로봇의 눈이나 머리에 ...
쇼핑이 즐거움 대신 번뇌를 안겨주는 상황이 있다. 제품 정보가 까다로운 전자기기, 재고가 있는지 확인하기 어려운 의류나 신발 등이 대표적이다. 앞으로는 기술이 이러한 문제를 해결해줄 수 있다. 소비자가 매장에 들어서는 순간 센서가 소비자를 인식해 쇼핑 습관을 파악 ...
커세어가 새로운 7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인텔 200 시리즈 메인보드를 대비해, DDR4 메모리, 수냉식 CPU 쿨러(Hydro Series liquid CPU coolers), 파워서플라이 신제품군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커세어 DDR4 메모리는 4,000MHz 이상의 DDR4 성능 주파수와 최대 64GB의 키트 밀도를 제공한다. 특히, 커세어 도미네이터 플래티넘(Dominator Platinum), 벤젠스 LED(Vengeanc... ...
  1. PC 가격, 2분기에도 오른다··· "메모리·SSD 공급 부족 등 요인"

  2. 3일 전
  3. 몇몇 부품이 공급 부족 현상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PC 가격이 꾸준히 올라가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2분기에도 이어질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문제의 품목은 디램과 SSD, 배터리, LCD 등이다. 레노버 COO이자 사장 지안프랑코 란치는 16일 회사 실적 발표회에서 이같이 밝히며, 부품 구성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에 가격 상승치를 특정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였다. 그에 따르면 PC 구매층에 나타나는 변화도 PC 가격을 올리는 요인 중 하나다. 게...

  4. 데스크톱 넘었다?! 모바일 프로세서 발전상 진단

  5. 4일 전
  6. 작은 크기와 더 우수한 성능을 추구하는 연구를 지속해온 가운데, 스마트폰 프로세서가 마침내 데스크톱이 성취하지 못한 새로운 차원에 도달하는데 성공했다. 단순 멀티 코어 CPU를 넘어, 서로 다른 코어 크기와 유형을 집약시킨 멀티 코어 구조를 구현한 것이다. 퀄컴의 기술 마케팅 매니저 시스코 쳉에 따르면 퀄컴의 플래그십 모델인 스냅드래곤 820(Snapdragon 820) 시스템 온 칩(SoC, System on a Chip)에는 서로 다른 두 ...

  7. "클라우드 안전하게 유지하기 어려워" IT리더들 지적

  8. 4일 전
  9. 클라우드에서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를 안전하게 유지하기가 어려운 것으로 알려져 많은 IT관리자들이 클라우드 도입 속도를 늦추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지난해 인텔이 여러 국가의 다양한 산업에 종사하는 IT전문가 2,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를 담은 클라우드 보안 보고서 내용 중 일부다. 인텔의 설문 조사에 따르면, 퍼블릭 클라우드를 신뢰하는 IT전문가와 신뢰하지 못하는 전문가 비율은 2:1 이상으로 나타나 클라우드 자체는 문제가 아...

  10. 14나노 공정 재활용한 인텔 8세대 커피 레이크 칩··· 더 빠른 CPU 가능할까?

  11. 5일 전
  12. 인텔은 보통 해마다 하나의 새로운 마이크로프로세서를 출시한다. 하지만 인텔은 올해 인텔은 기존 14나노 공정과 새로운 10나노 공정을 사용하는 두 가지 새로운 디자인의 칩을 출시할 것으로 보인다. 새로 인텔 용어 사전에 등록되는 것은 지난달 CES에서 선 보인 10나노 칩 캐논 레이크(Cannon Lake)와 아직 이름이 확정되지 않았지만, 일각에서 커피 레이크(Coffee Lake)로 부르는 4세대 14나노 칩이다. 이중 흥미를 돋우는 것은 ...

  13. 인텔, '천만 원짜리' 신형 제온 칩 발표… '24코어 3.4GHz'

  14. 2017.02.14
  15. 인텔이 현존 최고가 서버용 프로세서 제온 E7-8894 v4를 발표했다. 8,898달러짜리 신형 제온 E7-8894는 24코어에 60MB 캐시, 그리고 최대 3.4GHz 클럭 속도를 제공한다. 인텔은 자사 서버 칩 중 가장 빠른 제품으로, 엔터프라이즈 애플리케이션의 속도 기록을 깰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 다음으로 비싼 프로세서는 제온 E7-8890 v4로, 7,174달러이다. 같은 24코어 비슷한 사양이지만, 기본 클럭 속도가 2.2GHz이...

  16. "인텔, 퀀텀·뉴로모픽 컴퓨팅 기술에 크게 투자 중" 크르자니크 CEO 강조

  17. 2017.02.13
  18. 포스트 무어의 법칙 시대가 도래할 미래에 대비해 인텔이 오늘날의 PC 및 서버를 넘어서는 컴퓨팅 기술 개발에 투자하고 있다고 투자자 회의에서 강조했다.  회사의 브라이언 크르나지크 CEO는 9일 열린 투자자의 날 행사에서 진행된 질답 세션에서, 인텔이 퀀텀 및 뉴로모픽 컴퓨팅 분야에 "크게 투자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이들 기술의 진척 상황과 관련해 아마 자신의 딸은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표현했다....

  19. 다시 성능에 초점?···인텔 "캐논레이크, 커비레이크보다 15% 성능 향상"

  20. 2017.02.10
  21. 인텔에게 CPU 성능 향상은 지난 몇 년 동안 그리 높은 우선순위를 가지지 않았다. 그러나 이러한 태도가 바뀌려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회사의 클라이언트 앤 사물인터넷 사업 부사장이자 시스템 아키텍처 그룹 부사장 벤카타 렌두치탈라에 따르면, 차세대 캐논레이크(Cannonlake) 칩은 전작 커비레이크보다 15% 이상 더 우수한 성능을 갖출 예정이다. 9일 회사의 연례 투자자 회의에서 그는 구체적인 수치 정보를 제시하지 않았다. 단 시스...

  22. 마이크로 서버, 네트워킹 장비용 아톰 C2000 칩에 결함···인텔, "해결 작업 진행 중"

  23. 2017.02.08
  24. 구형 인텔 칩에 서버나 네트워킹 장비 충돌을 야기할 수 있는 결함이 존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더 레지스터가 처음 보도한 이번 문제의 주인공은 2013년 출시된 아톰 C2000이다. 1월 인텔은 아톰 C2000 문서에 새로운 오류 내용을 추가했다. 이 칩을 탑재한 시스템이 "부팅 불능 상태나 운영 중단 현상을 보일 수 있다"는 내용이다. 이 절전형 칩은 마이크로서버나 일부 네트워킹 장비에 활용됐다. 시스코는 이 칩을 탑재한 ...

  25. '같은 기술 다른 전략' 인텔-마이크론 '3D 엑스포인트' 대전 임박

  26. 2017.02.06
  27. 인텔은 지난 1월 열린 CES 행사에서 '옵테인(Optane)'을 공개하며 큰 화제를 몰고 왔다. 옵테인은 PC와 서버의 성능을 크게 개선할 것으로 기대되는 차세대 메모리/스토리지 제품이다. 하지만 옵테인의 강력한 경쟁자가 있다는 것을 잊어서는 곤란하다. 메모리 업체 마이크론(Micron)도 옵테인과 같은 '3D 엑스포인트(3D Xpoint)' 기술을 이용해 새로운 메모리/스토리지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인텔과 ...

  28. 시만텍·시스코·IBM·체크포인트·인텔의 보안 시장 지배력 약해진다

  29. 2017.02.03
  30. 2021년이 되면 시만텍, 시스코, IBM, 체크포인트, 인텔이 보안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더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보안 시장은 지난 몇 년 동안보다 향후 2년 동안 빠르게 성장하면서 2018년까지 12% 가까이 늘어날 전망이다. 테크놀로지 비즈니스 리서치(Technology Business Research)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세계 보안시장이 2016년 전년 대비 11.5% 성장했고 그 가운데 신생업체들이 주목받으...

  31. 2017년 AMD, 인텔에의 도전자 재현할까?

  32. 2017.02.02
  33. 2000년대 중반까지만 해도 AMD는 인텔에게 꽤 성가진 도전자였다. 듀얼코어, 64비트 칩 등의 혁신을 통해 인텔이 긴장의 끈을 놓지 않게 만드는 역할을 톡톡히 해냈었다. 그러나 몇몇 재앙에 가까운 기술적, 경영적 판단 이후 AMD는 도전자의 입지를 잃어갔다. AMD를 응원하던 소비자들조차 AMD 프로세서를 추천하기 어려운 상황이 이어졌다. 'AMD는 의리로 산다'는 표현이 나오기도 했다. 올해 AMD는 젠(ZEN) 칩으로 반...

  34. ARM이 PC 시장에 돌아온다··· 윈도우10과 크롬북 모두 공략

  35. 2017.01.31
  36. 과거 PC 시장 진입을 시도했지만, 리눅스 기반 스마트북부터 윈도우 RT까지 큰 실패를 겪었던 ARM이 PC 시장에 돌아온다. 3번째 시도는 앞선 실패와는 다른 결과를 낼지도 모른다. 스마트폰 같은 편의성, 셀룰러 연결 지원, 아주 충분한 배터리 시간을 자랑하는 초박형 노트북 컴퓨터에 탑재될 ARM 칩은 인텔 x86의 강력한 도전자이자 위협이 될 수 있다. ARM의 귀환 무기는 크롬북 모델이다. 레노보의 새 N23 요가 크롬북(Yoga Chrome...

  37. '이번엔 엄지 크기' 인텔의 로봇용 초소형 컴퓨터 '유클리드'

  38. 2017.01.23
  39. 인텔이 소형 컴퓨터를 만드는 데 점점 능숙해지고 있다. 컴퓨트 스틱(Compute Sticks)이 첫 작품이었고, 신용카드 모양의 컴퓨트 카드(Compute Cards)가 뒤를 이었다. 이번에는 엄지손가락 크기의 컴퓨터 유클리드(Euclid)이다. 로봇의 눈이나 머리에 장착할 수 있도록 설계된 완전한 기능을 하는 초소형 컴퓨터이다. 당초 인텔은 유클리드를 지난해 8월에 공개했지만, 아직 판매를 시작 하지 않았다. 이런 가운데 인텔이 유클리드...

  40. 마이너리티 리포트 쇼핑 시대 온다··· 인텔, 매장용 IT 솔루션 'RRP' 발표

  41. 2017.01.17
  42. 쇼핑이 즐거움 대신 번뇌를 안겨주는 상황이 있다. 제품 정보가 까다로운 전자기기, 재고가 있는지 확인하기 어려운 의류나 신발 등이 대표적이다. 앞으로는 기술이 이러한 문제를 해결해줄 수 있다. 소비자가 매장에 들어서는 순간 센서가 소비자를 인식해 쇼핑 습관을 파악하고 올바른 결정을 내리도록 돕는 개념이다. 특히 선호하는 제품이 있다면, 이를 알려줄 수도 있다. 마이너리티 리포트 타입의 이러한 기술이 확산되기까지는 아직 많은 시간이 남았다. 그...

  43. 커세어, 인텔 7세대 플랫폼 대응 DRAM·CPU쿨러·파워서플라이 발표

  44. 2017.01.10
  45. 커세어가 새로운 7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인텔 200 시리즈 메인보드를 대비해, DDR4 메모리, 수냉식 CPU 쿨러(Hydro Series liquid CPU coolers), 파워서플라이 신제품군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커세어 DDR4 메모리는 4,000MHz 이상의 DDR4 성능 주파수와 최대 64GB의 키트 밀도를 제공한다. 특히, 커세어 도미네이터 플래티넘(Dominator Platinum), 벤젠스 LED(Vengeanc...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