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1

NXP, 전기차 개발 플랫폼 '그린박스' 발표

편집부 | CIO KR
NXP 반도체가 전기차 개발 플랫폼 ‘그린박스(GreenBox)’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그린박스는 자동차 제조사 및 부품 공급사들이 NXP의 S32 자동차 프로세싱 멀티코어 플랫폼에서 차세대 하이브리드 및 전기차 개발을 시작할 수 있는 여건을 제공한다.



그린박스는 NXP의 차세대 S32 전기화(electrification) MCU를 위한 개발 플랫폼 중 하나다. 이 개발 플랫폼은 NXP S32 자동차 프로세싱 플랫폼의 일부로서, 보안이 우수하며 폴트 톨러런트(fault tolerant)로 설정됐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S32 전기화 MCU는 미래의 전기/하이브리드 전기자동차(EV/HEV) 애플리케이션이 요구하는 집약적인 계산 및 메모리 요건을 해결하도록 한다.

개발자는 그린박스를 통해 고급 타이머, 모터 제어 주변 장치 및 아날로그 서브 시스템 등 고도로 최적화된 고성능 주변 장치 조합을 사용해, 자체 개발한 하드웨어와 연결할 수 있다.

그린박스는 두 가지 구성으로 제공된다. 하나는 완전형 전기차 개발용으로, 모터 제어 및 배터리 관리 기능을 지원하고, 다른 하나는 하이브리드 개발용으로 전기차 뿐만 아니라 기존 엔진 제어 기능도 지원한다.

NXP 차량 동역학 및 안전 사업부 레이 코닌 부사장은 “자동차의 긴 개발 주기와 규제 동향, 시장 지표를 고려할 때, 자동차 제조업체들은 차세대 전기화 프로세서가 나오기 전인 지금부터 하이브리드/전기차 시스템 개발에 착수해야 한다”며, “그린박스는 자동차 제조업체들에게 하드웨어 개발 환경을 제공해 이러한 과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한다”고 말했다.

한편, 2018 임베디드 월드에서 NXP 그린박스 개발 플랫폼의 미래 하이브리드 전기차용 전기 모터 및 내연 엔진 애플리케이션 모두를 관리하는 차세대 MCU 성능을 시연할 예정이다. ciokr@idg.co.kr



2018.02.21

NXP, 전기차 개발 플랫폼 '그린박스' 발표

편집부 | CIO KR
NXP 반도체가 전기차 개발 플랫폼 ‘그린박스(GreenBox)’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그린박스는 자동차 제조사 및 부품 공급사들이 NXP의 S32 자동차 프로세싱 멀티코어 플랫폼에서 차세대 하이브리드 및 전기차 개발을 시작할 수 있는 여건을 제공한다.



그린박스는 NXP의 차세대 S32 전기화(electrification) MCU를 위한 개발 플랫폼 중 하나다. 이 개발 플랫폼은 NXP S32 자동차 프로세싱 플랫폼의 일부로서, 보안이 우수하며 폴트 톨러런트(fault tolerant)로 설정됐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S32 전기화 MCU는 미래의 전기/하이브리드 전기자동차(EV/HEV) 애플리케이션이 요구하는 집약적인 계산 및 메모리 요건을 해결하도록 한다.

개발자는 그린박스를 통해 고급 타이머, 모터 제어 주변 장치 및 아날로그 서브 시스템 등 고도로 최적화된 고성능 주변 장치 조합을 사용해, 자체 개발한 하드웨어와 연결할 수 있다.

그린박스는 두 가지 구성으로 제공된다. 하나는 완전형 전기차 개발용으로, 모터 제어 및 배터리 관리 기능을 지원하고, 다른 하나는 하이브리드 개발용으로 전기차 뿐만 아니라 기존 엔진 제어 기능도 지원한다.

NXP 차량 동역학 및 안전 사업부 레이 코닌 부사장은 “자동차의 긴 개발 주기와 규제 동향, 시장 지표를 고려할 때, 자동차 제조업체들은 차세대 전기화 프로세서가 나오기 전인 지금부터 하이브리드/전기차 시스템 개발에 착수해야 한다”며, “그린박스는 자동차 제조업체들에게 하드웨어 개발 환경을 제공해 이러한 과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한다”고 말했다.

한편, 2018 임베디드 월드에서 NXP 그린박스 개발 플랫폼의 미래 하이브리드 전기차용 전기 모터 및 내연 엔진 애플리케이션 모두를 관리하는 차세대 MCU 성능을 시연할 예정이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