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브옵스에 챗옵스(ChatOps), 보이스옵스(VoiceOps) 바람이 불고 있다. 슬랙이나 아마존닷컴의 알렉사, 여타 유사 도구를 이용해 운영을 자동화한다는 개념이다. 데브옵스(DevOps)를 수용한 몇몇 기업들이 채팅 기반, 또는 음성형 가상 비서에 주목하고 ...
오늘날 지식 노동자가 겪는 어려움을 꼽는다면 대표적인 것이 과도한 업무 부담(워크로드)과 낮은 생산성이다. 전자의 경우 소모적인 업무를 없애고 개선하는 시스템이 해법이 될 수 있다. 이를 위해 프로세스 중심의 제품과 서비스가 많이 나와 있다. 후자는 어떨까? 사람의 생 ...
아마존의 가상 비서 알렉사는 CES 2017의 스타였다. 아마존의 스마트 홈 허브인 에코가 집 안팎의 여러 커넥티드 제품에 내장되고 있다는 점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여러 가지 측면에서 알렉사는 냉장고, 진공 청소기, DVR, 로봇, TV 세탁기, 건조기, 자동차, ...
CES 2017의 승자는 아마존 알렉사(Alexa)였다. 2년 전 아마존 에코(Echo) 스마트 스피커에서 처음 공개된 가상 비서는 올해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된 CES 도처에서 위용을 자랑했다. 아마존은 2015년 여름에 서드파티 하드웨어 개발업체에 알 ...
올해 CES에서 가장 주목 받은 제품은 인터넷에 연결된 각종 지능형 전자 기기였다. 수많은 지능형 전자 제품을 잇는 연결 고리는 제품 통합에 성공한 아마존의 음성 비서 알렉사였다. 레노버는 알렉사로 작동하는 스피커 제품을 내놨고, 폴크스바겐과 포드는 각각 알렉사를 ...
월풀의 스마트가전이 올해 아마존 알렉사와 호환될 예정이다. 월풀의 스마트 카브리오 페어(Smart Cabrio Pair). Credit:Whirlpool "알렉사, 건조기 작동해줘." 이틀에 하나꼴로 새로운 기기가 아마존의 알렉사와 ...
2017년 더 많은 기업들은 가상 비서와 챗봇을 활발히 실험해갈 것으로 예상된다. 더 나은 고객 서비스와 운영 효율성을 추구하려는 목적에서다. 2016년은 대화형 비서, 텍스트 기반 챗봇과 관련한 다양한 시험이 이뤄진 한 해였다. 타코 벨(Taco Bell)은 슬 ...
2016년이 막바지에 접어든 지금, 2017년 기업의 직원 복지가 어떻게 바뀔지도 주요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미국의 버진 퍼스 과학 자문 위원회(Virgin Pulse Science Advisory Board)에게 2017년은 직원 복지 증진을 통한 비즈니스 성장에 ...
2016.12.06
소문이 무성한 마이크로소프트의 홈 허브는 아마존의 에코나 구글 홈과 경쟁하는 디바이스가 될 것으로 여겨졌다. 하지만 홈 허브가 윈도우 10의 가정용 소프트웨어 서비스라는 보도가 나와 관심을 받고 있다. 윈도우 센트럴(Windows Central)의 보도에 따르면, ...
구글이 아마존 웹 서비스의 교육을 제공하던 퀵랩(QwikLabs)을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퀵랩은 기업이 데이터센터를 운영하지 않고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하는 방법을 교육하는 업체다. 구글의 클라우드 담당 수석 부사장인 다이앤 그린이 2016년 ...
구글 홈(Google Home)은 스마트홈을 구현하는 데 유용한 도구지만, 아직 우리 생활에 파고들기에는 어딘지 부족하다. 10가지 기능을 추가하면 훨씬 더 유용할 구글 홈이 될 것 같다. 언젠가는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가 ...
최근 구글은 스마트 스피커와 홈 엔터테인먼트 허브 등 구글 홈(Google Home)의 정체를 공개했다. 그러나 이들 기기가 사용자 프라이버시에 초래할 영향에 대한 의문이 곳곳에서 제기되고 있다. 구글이 아마존 에코의 경쟁 제품 구글 홈으로 스마트 홈 시장에 진입 ...
작년 7월, 필자는 애플의 시리, 아마존 알렉사, 구글 나우(현재는 구글 어시스턴트),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등 당시 인기 있는 가상 비서 4종에 대한 분석한 바 있다. 각 기업의 답변을 정리해 글에서 장단점을 비교했다. 당시 승자는 시리였었다. 하지만 ...
편하고 쉽게 전등을 켜고 끄는 방법은 뭘까? 스마트폰이나 자신의 음성을 이용해 조명을 조절한다면 어떨까? 아마존 알렉사와 연결할 수 있는 스마트 전구 필자는 지난해 아마존 에코(Echo)를 리뷰하면서, 여러 방에 비치하기 위해 에코를 1개 이상 구입하는 ...
클라우드 기반 인공 지능 소프트웨어는 인간에게 봉사하려는 목적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지금까지 많은 사용자가 시리, 구글 나우, 코타나, 알렉사 등 자주 등장한 인공지능과 친숙해졌다. 이들 가상 비서는 모두 전화기, 컴퓨터, 가전기기를 통해서가 아니라 가상 비서와 직접 ...
  1. 가상비서, 데브옵스와 만나다

  2. 1일 전
  3. 데브옵스에 챗옵스(ChatOps), 보이스옵스(VoiceOps) 바람이 불고 있다. 슬랙이나 아마존닷컴의 알렉사, 여타 유사 도구를 이용해 운영을 자동화한다는 개념이다. 데브옵스(DevOps)를 수용한 몇몇 기업들이 채팅 기반, 또는 음성형 가상 비서에 주목하고 있다. 애플리케이션를 모니터링하고 가상 머신을 프로비저닝(Provisioning)하며 기타 작업을 수행하는데 활용될 가능성 때문이다. 디지털 시대를 맞아 좀더 신속한 소프트웨어 배치의 중요...

  4. 회의 일정 조정·신입 교육··· 기업 생산성 높이는 'AI 비서'

  5. 2017.02.09
  6. 오늘날 지식 노동자가 겪는 어려움을 꼽는다면 대표적인 것이 과도한 업무 부담(워크로드)과 낮은 생산성이다. 전자의 경우 소모적인 업무를 없애고 개선하는 시스템이 해법이 될 수 있다. 이를 위해 프로세스 중심의 제품과 서비스가 많이 나와 있다. 후자는 어떨까? 사람의 생산성에 대한 것이므로, 관리자가 부하 직원을 교육하는 것이 한 가지 방법일 수 있다. 그리고 새로운 대안으로 AI 비서를 말하는 사람도 많다. 그렇다면 AI 비서는 실제로 기업이 사용할 만...

  7. '최강 지위' 선점한 아마존 에코... 향후 관전 포인트는 '모바일'

  8. 2017.01.17
  9. 아마존의 가상 비서 알렉사는 CES 2017의 스타였다. 아마존의 스마트 홈 허브인 에코가 집 안팎의 여러 커넥티드 제품에 내장되고 있다는 점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여러 가지 측면에서 알렉사는 냉장고, 진공 청소기, DVR, 로봇, TV 세탁기, 건조기, 자동차, 그리고 아마존이 엄청난 실패를 기록한 분야인 스마트폰까지 소비자용 전자 제품에 필수적인 기능으로 꼽힌다. 아마존은 CES 2017 내내 주목의 대상이었고, 수십 개의 기업이 향후 자사의 ...

  10. 칼럼 | 지금은 '가상 비서'의 전성시대

  11. 2017.01.11
  12. CES 2017의 승자는 아마존 알렉사(Alexa)였다. 2년 전 아마존 에코(Echo) 스마트 스피커에서 처음 공개된 가상 비서는 올해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된 CES 도처에서 위용을 자랑했다. 아마존은 2015년 여름에 서드파티 하드웨어 개발업체에 알렉사를 공개했다. 1년 6개월이 지난 지금, 무수히 많은 장치들이 알렉사를 지원하고 있다. 참고로 최근 입수한 정보에 따르면, 알렉사는 서드파티 업체가 개발한 것을 포함해 7,000여 가지...

  13. 블로그 | '음성 비서 시장 선두' 아마존 알렉사의 성공 비결

  14. 2017.01.10
  15. 올해 CES에서 가장 주목 받은 제품은 인터넷에 연결된 각종 지능형 전자 기기였다. 수많은 지능형 전자 제품을 잇는 연결 고리는 제품 통합에 성공한 아마존의 음성 비서 알렉사였다. 레노버는 알렉사로 작동하는 스피커 제품을 내놨고, 폴크스바겐과 포드는 각각 알렉사를 자동차에 탑재했다. LG의 첨단 스마트 냉장고를 포함, 알렉사를 탑재한 커넥티드 가전은 하나의 소도시를 이룰 만큼 많은 숫자였다. 다른 음성 비서도 많은 가전 제품과 연결되고 있지만...

  16. "알렉사, 건조기 작동해줘"··· 월풀, 올해 말 스마트가전 출시 예정

  17. 2017.01.04
  18. 월풀의 스마트가전이 올해 아마존 알렉사와 호환될 예정이다. 월풀의 스마트 카브리오 페어(Smart Cabrio Pair). Credit:Whirlpool "알렉사, 건조기 작동해줘." 이틀에 하나꼴로 새로운 기기가 아마존의 알렉사와 통합하는 것처럼 보인다. 올해 말에 월풀은 아마존의 음성 비서인 알렉사로 제어할 수 있는 월풀의 새로운 세탁기와 건조기를 내놓을 계획이다. 이 회사는 알렉사와 호환되는 21개의 새로...

  19. '가정 넘어 기업으로'··· 가상 비서·챗봇 활용 '속속'

  20. 2017.01.04
  21. 2017년 더 많은 기업들은 가상 비서와 챗봇을 활발히 실험해갈 것으로 예상된다. 더 나은 고객 서비스와 운영 효율성을 추구하려는 목적에서다. 2016년은 대화형 비서, 텍스트 기반 챗봇과 관련한 다양한 시험이 이뤄진 한 해였다. 타코 벨(Taco Bell)은 슬랙(Slack)의 메시징 인터페이스를 이용한 주문 시스템을 도입했고, UPS는 배송 상태 추적에, 스태이플(Staple)은 사무용품 주문에 이들 기술을 적용하는 시도를 진행했다. 그리...

  22. 직원 복지 프로그램에도 AI와 머신러닝이...

  23. 2016.12.28
  24. 2016년이 막바지에 접어든 지금, 2017년 기업의 직원 복지가 어떻게 바뀔지도 주요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미국의 버진 퍼스 과학 자문 위원회(Virgin Pulse Science Advisory Board)에게 2017년은 직원 복지 증진을 통한 비즈니스 성장에 초점을 맞추는 한 해가 될 것으로 보인다. 버진 퍼스 CEO 크리스 보이스는 “진보적으로 사고하는 기업들은 체중 관리, 아이의 대학 등록금 저축, 건강한 식사 챙겨...

  25. "MS 홈 허브, 알렉사와 에코 추격 나선다"

  26. 2016.12.06
  27. 소문이 무성한 마이크로소프트의 홈 허브는 아마존의 에코나 구글 홈과 경쟁하는 디바이스가 될 것으로 여겨졌다. 하지만 홈 허브가 윈도우 10의 가정용 소프트웨어 서비스라는 보도가 나와 관심을 받고 있다. 윈도우 센트럴(Windows Central)의 보도에 따르면, 홈 허브는 공유에 중점을 두고 있다. 윈도우 10의 현재 캘린더 앱과 같은 터치 기반의 공용 인터랙티브 캘린더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가 코타나 디지털 비서의...

  28. 구글, AWS 교육 서비스 업체 '퀵랩' 인수

  29. 2016.11.23
  30. 구글이 아마존 웹 서비스의 교육을 제공하던 퀵랩(QwikLabs)을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퀵랩은 기업이 데이터센터를 운영하지 않고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하는 방법을 교육하는 업체다. 구글의 클라우드 담당 수석 부사장인 다이앤 그린이 2016년 9월 29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자사 호라이즌 컨퍼런스에서 발표하고 있다. Credit: Blair Hanley Frank 이번 인수는 구글과 개발자 및 IT전문가에게 이익이 될 것...

  31. '참신하지만 2% 부족하다' 구글 홈에 필요한 10가지

  32. 2016.11.21
  33. 구글 홈(Google Home)은 스마트홈을 구현하는 데 유용한 도구지만, 아직 우리 생활에 파고들기에는 어딘지 부족하다. 10가지 기능을 추가하면 훨씬 더 유용할 구글 홈이 될 것 같다. 언젠가는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가 사용자의 삶 속으로 들어올 것이다. 처음부터 여러 깔끔한 기능을 제공하지만 아직은 미완성이라는 느낌을 들게 한다. 참신한 대신에 유용한 디지털 비서가 되려면 더 많은 기능이 필요하다. 삶의...

  34. "낮말 밤말 다 듣는다"···구글 홈 프라이버시 우려 대두

  35. 2016.10.11
  36. 최근 구글은 스마트 스피커와 홈 엔터테인먼트 허브 등 구글 홈(Google Home)의 정체를 공개했다. 그러나 이들 기기가 사용자 프라이버시에 초래할 영향에 대한 의문이 곳곳에서 제기되고 있다. 구글이 아마존 에코의 경쟁 제품 구글 홈으로 스마트 홈 시장에 진입한다. 구글 홈이 사용자가 좋아하는 노래를 재생해 줄 수 있을까? 물론이다. "OK, Google"이라고 말하면 노래가 재생된다. 인공 지능 어시스턴트(Assista...

  37. 가상비서 4종 맞대결: 알렉사, 코타나, 구글 어시스턴트, 시리

  38. 2016.10.07
  39. 작년 7월, 필자는 애플의 시리, 아마존 알렉사, 구글 나우(현재는 구글 어시스턴트),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등 당시 인기 있는 가상 비서 4종에 대한 분석한 바 있다. 각 기업의 답변을 정리해 글에서 장단점을 비교했다. 당시 승자는 시리였었다. 하지만 1년이면 많은 일이 일어날 수 있다. 지금은 판도가 어떻게 변화했을까? 그리 정교하게 설계되지도, 과학적이지도 않은 테스트를 진행해봤다. 오늘날 가상 비서의 현실을 참고하기에는 충분하다. ...

  40. 아마존 에코·알렉사와 연결되는 스마트 전구 10종

  41. 2016.09.20
  42. 편하고 쉽게 전등을 켜고 끄는 방법은 뭘까? 스마트폰이나 자신의 음성을 이용해 조명을 조절한다면 어떨까? 아마존 알렉사와 연결할 수 있는 스마트 전구 필자는 지난해 아마존 에코(Echo)를 리뷰하면서, 여러 방에 비치하기 위해 에코를 1개 이상 구입하는 사람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했었다. 그런데 아마존은 필자의 예상보다 더 똑똑했다. 아마존은 에코가 히트 상품으로 자리를 잡은 즉시, 더 저렴한 모델인 탭(Tap), 에코 도트(Echo ...

  43. '시리는 따분해' 신세대 가상 비서 3종

  44. 2016.06.13
  45. 클라우드 기반 인공 지능 소프트웨어는 인간에게 봉사하려는 목적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지금까지 많은 사용자가 시리, 구글 나우, 코타나, 알렉사 등 자주 등장한 인공지능과 친숙해졌다. 이들 가상 비서는 모두 전화기, 컴퓨터, 가전기기를 통해서가 아니라 가상 비서와 직접 대화한다는 개념을 처음 소개한 장본인들이다. 하지만 생각해보자. 이런 가상 비서들은 지루하고 따분하다. 시리에게는 미안한 말이지만 시리의 농담은 이제 한물 갔다. 무엇보다도 사용...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