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사무실에서 근무하던 시대는 끝났다. 오늘날의 인력은 재택근무자를 포용하기 위해 전 세계 곳곳에 소형 사무실에 흩어져 있고 IT는 이런 변화의 최전방에서 이를 가능하게 하는 새로운 의사소통 기술을 열심히 도입하고 있다. 하지만 이런 변화가 시작된 지 몇 년 지나지 않 ...
현재 유럽연합(EU)과 호주에서 구글, 페이스북, 우버 등 디지털 경제를 이끄는 기업에 대해 특별 징수를 부과하려는 입법 움직임이 일고 있다. 세계적인 규모를 자랑하는 기술 회사에 특별 세금을 부과해야 한다는 안건이 지지를 얻는 것으로 알려졌다. 호주의 ...
실리콘밸리 기술업체는 두둑한 자금을 보유하고 있지만 자동차 제조사는 차를 생산하고 공급할 수 있는 제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인공지능 등 신기술이 눈에 띄게 부상하고 자동차 설계에서 지배적인 부분이 되면서 실리콘밸리 기술 회사가 자동차 제조사를 대체할 수 ...
지난달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 도로에서 최대 규모의 자율주행 차량 기술 실험이 시작되기 불과 몇 시간 전에 미국 애리조나 에서 우버 자율주행 자동차가 보행자를 치어 숨지게 한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자전거를 끌고 도로를 건너던 49세 엘레인 허즈버그가 ...
볼보, 테슬라, BMW 등 자동차 제조사가 자율주행 차량 개발에 뛰어들면서 운전의 미래와 제조 전략을 만들어 가고 있다. 그리고 무인운전 자동차 개발에 투자하는 많은 제조사가 있어 예상보다 운전자 없는 차량이 도로를 주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전통적인 자동차 제 ...
내부의 적이 존재할 가능성이 없는 곳은 있을까? 맥아피에 따르면, 전체 데이터 유출 사고들 중 43%가 내부자 소행이다. 인포메이션 시큐리티 포럼(Information Security Forum)은 이 수치를 54%까지 높게 보고 있다. 어느 쪽이든, 내부자의 변절이 ...
구글의 딥러닝 연구팀인 구글 브레인은 ‘기계를 지능적으로 만들어 인간의 삶을 개선’하는 사명을 실천하고자 한다. 이 부서는 2011년 파트 타임 연구 프로젝트로 시작하여 구글에서 가장 큰 혁신을 이뤘다. 구글 브레인에서 수행한 연구 결과 ...
자율주행 자동차와 트럭이 보급된 것처럼 보인다. 특히, 뉴스를 보면 그렇다. 자율주행 자동차가 크게 발전했다는 보도가 봇물 터지듯 쏟아졌다. 구글(사실은 웨이모(Waymo))이 웨이모의 "조기 탑승자 프로그램"의 구성원을 수송할 자율주행 자동차를 ...
오는 23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의 공식 주제는 ‘분열된 세계에서 공동의 미래 창조(Creating a Shared Future in a Fractured World)’다. 4차 산업혁명을 이 ...
각종 인종차별, 성차별 소셜 포스트에서부터 삼성의 부패 스캔들, 와일드 웨스트 월드의 혐오스러운 유튜브 영상에 이르기까지, 2017년에 발생한 악성 사고는 다양했다. 혐오, 부패, 야합으로 얼룩진 여러 스캔들에는 긍정적인 면도 있다. 과거의 가증스러운 언행을 통해 ...
2017.12.12
한 사고가 터지면 이내 다른 사고가 터졌다. 1주일 이상 사이버 보안에 대한 소식 없이 지난간 적이 드물 정도다. 지난 11월에는 5,700만 건의 고객 개인 정보가 유출된 우버 사고가 있었다. 이 회사는 12개월 이상 사고를 숨겨왔다고 인정하기도 했다. 이번 우 ...
스카이프가 우수한 기업용 툴이다. 하지만 스카이프 이외에 다른 기업용 툴도 많다. 회의실 회의, 면접, 또는 해외 고객과의 회의 등 커뮤니케이션 툴은 임직원이 협력적이고 효과적으로 작업하는 데 필요한 자원을 제공한다. 협업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견고한 ...
HPE 최고 경영자인 멕 휘트먼이 내년 초 사임할 예정이며 후임 안토니오 네리가 2018년 2월 1일 새로운 CEO를 맡을 예정이다. 2011년 HP의 사장 겸 CEO가 된 휘트먼은 2015년 HPE와 HP를 분할하는 임무를 수행했다. HPE의 CEO ...
토요타의 수석 엔터프라이즈 아키텍트가 매우 혼란스러운 시장에서 고객을 유지하기 위해 데이터 역할이 무엇인지 이야기했다. 차량공유의 증가, 우버의 부상, 면허증 발급 후 새 차 구입 추세, 무인자동차 등장 등은 앞으로 자동차 소유가 90%까지 떨어진다는 추측 ...
자동차 제조사 스바루의 마케팅 리더가 새로운 수요층을 발굴하기 위해 진행한 혁신적 파트너십에 대해 설명했다. Subaru XV 2.0 iL 잠재적 차량 소비자에게 시승의 위력은 크다. 그렇다면 자동차 제조사는 시승을 고려하지 않은 이들을 어떻게 유인할 수 ...
  1. 흩어져 일하는 팀원을 어떻게 관리할까? 5가지 핵심요소

  2. 2018.06.04
  3. 한 사무실에서 근무하던 시대는 끝났다. 오늘날의 인력은 재택근무자를 포용하기 위해 전 세계 곳곳에 소형 사무실에 흩어져 있고 IT는 이런 변화의 최전방에서 이를 가능하게 하는 새로운 의사소통 기술을 열심히 도입하고 있다. 하지만 이런 변화가 시작된 지 몇 년 지나지 않았으며 정기적으로 모이지 않는 인력을 관리하고 팀을 구성하기 위해 사용하는 툴과 기법은 다양한 측면에서 여전히 초보적인 수준이다. 가상의 팀을 관리하기 어려운 이유 중 하나는 ...

  4. "디지털 경제 세금 내라" 호주∙EU 주장

  5. 2018.05.24
  6. 현재 유럽연합(EU)과 호주에서 구글, 페이스북, 우버 등 디지털 경제를 이끄는 기업에 대해 특별 징수를 부과하려는 입법 움직임이 일고 있다. 세계적인 규모를 자랑하는 기술 회사에 특별 세금을 부과해야 한다는 안건이 지지를 얻는 것으로 알려졌다. 호주의 경우 기술 회사에 부과하는 특별 세금은 140억 호주달러의 소득세 감면 계획을 지원하고, 356억 달러의 비용을 들이게 하는 대기업의 법인세율을 낮출 수 있다고 이 나라 상원의원들은 주장했...

  7. 기고 | 실리콘밸리 기술회사가 자동차 회사를 대신할 수 있을까

  8. 2018.05.16
  9. 실리콘밸리 기술업체는 두둑한 자금을 보유하고 있지만 자동차 제조사는 차를 생산하고 공급할 수 있는 제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인공지능 등 신기술이 눈에 띄게 부상하고 자동차 설계에서 지배적인 부분이 되면서 실리콘밸리 기술 회사가 자동차 제조사를 대체할 수 있을까? 실리콘밸리 회사는 자동차 제조사보다 훨씬 자금이 두둑하다. 또한 미래지향적인 자동차로 가는 로드맵이 되는 자동차 기술 분야 전문 지식까지도 보유하고 있다. 기술 회사에 ...

  10. 우버 교통사고 '일파만파'··· 향후 자율주행 차량 전망

  11. 2018.04.09
  12. 지난달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 도로에서 최대 규모의 자율주행 차량 기술 실험이 시작되기 불과 몇 시간 전에 미국 애리조나 에서 우버 자율주행 자동차가 보행자를 치어 숨지게 한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자전거를 끌고 도로를 건너던 49세 엘레인 허즈버그가 치명적인 부상을 입었고 이 사고의 여파로 우버는 미국 내 4개 도시에서 진행 중이던 자율주행 자동차 시험을 중단했다. 애리조나주 템피 경찰이 사고 당시 계기판 부착 카메라(대시캠)에...

  13. 'IT·자동차회사 출사표' 무인운전 차량 개발 중인 기업 18선

  14. 2018.04.03
  15. 볼보, 테슬라, BMW 등 자동차 제조사가 자율주행 차량 개발에 뛰어들면서 운전의 미래와 제조 전략을 만들어 가고 있다. 그리고 무인운전 자동차 개발에 투자하는 많은 제조사가 있어 예상보다 운전자 없는 차량이 도로를 주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전통적인 자동차 제조사부터 휴대폰 제조사 및 실리콘 칩 개발사까지 현재 무인운전 차량 개발에 뛰어든 기업들을 소개한다. 1. 삼성 스위스 자동차 제조사인 린스피드(Rinspeed)와 ...

  16. '고의적인 범죄였다' 내부자 정보 유출 사건 7건

  17. 2018.03.21
  18. 내부의 적이 존재할 가능성이 없는 곳은 있을까? 맥아피에 따르면, 전체 데이터 유출 사고들 중 43%가 내부자 소행이다. 인포메이션 시큐리티 포럼(Information Security Forum)은 이 수치를 54%까지 높게 보고 있다. 어느 쪽이든, 내부자의 변절이 큰 문제인 것은 확실하다. 내부자로부터 기업을 보호하는 것은 외부의 적과 싸우는 것과는 또 다르다. 적과 아군을 식별하기 어려울 뿐 아니라, 단순히 악성코드 차단 제품...

  19. '번역기부터 텐서플로까지' 구글 브레인이 내놓은 최고는?

  20. 2018.03.19
  21. 구글의 딥러닝 연구팀인 구글 브레인은 ‘기계를 지능적으로 만들어 인간의 삶을 개선’하는 사명을 실천하고자 한다. 이 부서는 2011년 파트 타임 연구 프로젝트로 시작하여 구글에서 가장 큰 혁신을 이뤘다. 구글 브레인에서 수행한 연구 결과물 중 현재 상용화된 제품과 서비스를 살펴본다. 1. 구글 번역 2016년 구글 브레인은 구글 번역을 구글 신경망 머신러닝 번역(Google Neural Machine Transla...

  22. 칼럼 | 자율주행 '우버'보다 자율주행 '배달'이 먼저인 이유

  23. 2018.02.06
  24. 자율주행 자동차와 트럭이 보급된 것처럼 보인다. 특히, 뉴스를 보면 그렇다. 자율주행 자동차가 크게 발전했다는 보도가 봇물 터지듯 쏟아졌다. 구글(사실은 웨이모(Waymo))이 웨이모의 "조기 탑승자 프로그램"의 구성원을 수송할 자율주행 자동차를 개발하기 위해 미니밴 수천대를 주문했다고 한다. 웨이모는 한 때 구글 소속이었던 알파벳(Alphabet)의 자율주행 자동차 스타트업으로, 이미 피닉스(Phoenix)에서 운전자 없이 소수...

  25. 다보스포럼 IT인사·미래학자 연설 미리보기

  26. 2018.01.19
  27. 오는 23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의 공식 주제는 ‘분열된 세계에서 공동의 미래 창조(Creating a Shared Future in a Fractured World)’다. 4차 산업혁명을 이야기했던 지난해 포럼보다 올해 훨씬 더 많은 의제로 이를 다룰 전망이다. 이번 다보스포럼 발표자로 참가하는 유명 IT인사와 미래학자의 주요 발표 내용을 미리 알아보자. 마...

  28. 2017년 논란 속으로··· IT 분야를 달군 스캔들 8선

  29. 2018.01.12
  30. 각종 인종차별, 성차별 소셜 포스트에서부터 삼성의 부패 스캔들, 와일드 웨스트 월드의 혐오스러운 유튜브 영상에 이르기까지, 2017년에 발생한 악성 사고는 다양했다. 혐오, 부패, 야합으로 얼룩진 여러 스캔들에는 긍정적인 면도 있다. 과거의 가증스러운 언행을 통해 오늘날의 도덕적 기준이 정립될 수 있기 때문이다. 2017년이 그리 순탄한 해가 아니었다. 그러나 과거에는 문제시되지조차 않았던 사건사고가 이목을 집중시켰다는 사실은 인류가 꽤나 진전해왔...

  31. 블로그 | 우버의 데이터 유출 사고, 모든 기업에게의 '경고'다

  32. 2017.12.12
  33. 한 사고가 터지면 이내 다른 사고가 터졌다. 1주일 이상 사이버 보안에 대한 소식 없이 지난간 적이 드물 정도다. 지난 11월에는 5,700만 건의 고객 개인 정보가 유출된 우버 사고가 있었다. 이 회사는 12개월 이상 사고를 숨겨왔다고 인정하기도 했다. 이번 우버에 가해진 공격은 모든 조직이 반면교사로 삼을 만한 사건이다. 우버는 기술에 뒤떨어진 레거시 기업이 아니다. 디지털 시대를 상징하는 수준의 브랜드다. 이러한 기업이 데이터를 탈취당했다는 ...

  34. 스카이프 대신 쓸만한 기업용 협업 툴 13선

  35. 2017.12.04
  36. 스카이프가 우수한 기업용 툴이다. 하지만 스카이프 이외에 다른 기업용 툴도 많다. 회의실 회의, 면접, 또는 해외 고객과의 회의 등 커뮤니케이션 툴은 임직원이 협력적이고 효과적으로 작업하는 데 필요한 자원을 제공한다. 협업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견고한 메시징, 비디오, 음성 통화 기능을 제공하는 스카이프 대체재를 살펴보자. 1. 구글 행아웃 스카이프의 주요 경쟁자인 구글 행아웃을 사용하면 최대 10명의 친구와 음...

  37. 멕 휘트먼, 내년 2월에 HPE 떠난다··· 신임 CEO '안토니오 네리' 내정

  38. 2017.11.22
  39. HPE 최고 경영자인 멕 휘트먼이 내년 초 사임할 예정이며 후임 안토니오 네리가 2018년 2월 1일 새로운 CEO를 맡을 예정이다. 2011년 HP의 사장 겸 CEO가 된 휘트먼은 2015년 HPE와 HP를 분할하는 임무를 수행했다. HPE의 CEO인 휘트먼은 엔터프라이즈 서비스 사업부를 DXC 테크놀로지와 마이크로 포커스(Micro Focus)의 소프트웨어 부문으로 분리했다. 또한 이 회사는 휘트먼 재임 시절 아루바, SGI, 심플...

  40. '자동차 시대가 저문다고?' 토요타 EA의 반론

  41. 2017.11.02
  42. 토요타의 수석 엔터프라이즈 아키텍트가 매우 혼란스러운 시장에서 고객을 유지하기 위해 데이터 역할이 무엇인지 이야기했다. 차량공유의 증가, 우버의 부상, 면허증 발급 후 새 차 구입 추세, 무인자동차 등장 등은 앞으로 자동차 소유가 90%까지 떨어진다는 추측을 불러일으켰다. 그러나 토요타의 수석 엔터프라이즈 아키텍트인 데이비드 존스턴-벨은 '자동차 시대의 종말'을 이야기하기에는 시기상조라고 밝혔다. 시드니에서 열린 인포매티...

  43. '카 셰어링을 시승 기회로'··· 스바루의 신규 소비자 접근법

  44. 2017.10.10
  45. 자동차 제조사 스바루의 마케팅 리더가 새로운 수요층을 발굴하기 위해 진행한 혁신적 파트너십에 대해 설명했다. Subaru XV 2.0 iL 잠재적 차량 소비자에게 시승의 위력은 크다. 그렇다면 자동차 제조사는 시승을 고려하지 않은 이들을 어떻게 유인할 수 있을까? 스바루는 차량 공유 서비스에 주목했다. 스바루는 차량 공유 서비스 드라이브마이카(DriveMyCar)와 제휴해 매주 수천 명의 잠재 소비자를 신규로 확보하고 있다. 드...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