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2.17

애플페이, 중국 상륙··· 2월 18일부터 서비스 시작

Caitlin McGarry | Macworld
애플이 지속적인 노력 끝에 드디어 중국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시작하게 됐다. 


영국에서 애플페이 결제. 이미지 출처 : Apple

애플은 애플페이를 세계 최고의 모바일 결제 서비스로 만들겠다는 목표 아래 서비스 확산 계획에 중국 진출을 우선순위에 두고 있었다. 중국공상은행(中国工商银行, Industrial and Commercial Bank of China)의 지원으로 애플에게 두번째로 큰 시장인 중국에서 애플페이가 18일 목요일부터 서비스되기 시작한다.

로이터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ICBC가 이 서비스를 지원하는 유일한 은행은 아니지만 ICBC는 중국내 애플페이 출시 여부를 자사 소셜 미디어 게시물에서 밝혔다. ICBC는 중국 4대 국유 상업은행 중 하나다. 중국의 국영 라디오 방송국은 중국 건설은행과 중국 광파은행 등 2개 은행도 18일부터 애플페이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며 애플의 중국 웹사이트에는 16개 은행들이 조만간 서비스를 지원할 것으로 나와 있다고 보도했다.

애플페이가 영국과 호주의 주요 은행에서 처음에 인기가 없었던 것과 비교하면, 애플이 중국 최대 은행과 손잡았다는 점은 주목할만한 소식이다. 미국과 달리 모바일 결제가 이미 대중화된 중국에서 애플은 치열한 경쟁 속에 놓여 있다. 중국은 텐센트(Tencent)의 위챗 페이먼트(WeChat Payment)와 알리페이(Alipay) 같은 휴대전화에서 결제할 수 있는 기 구축된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애플이 아이폰 기기와의 원활한 통합 등의 메시지로 애플페이의 전략을 내세울 지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진 바가 없다.  

애플은 올해 중국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지불결제 회사인 은련(Union Pay)과 손잡았고, 삼성 역시 삼성페이를 중국에서 출시하고자 유사한 지불결제 회사와 제휴했다고 발표했다. 애플은 미국보다 모바일 결제가 훨씬 더 일반화된 중국과 유럽에서 사용자를 확보하는 것이 더 수월할 것이다. 하지만 이 시장에서는 애플보다 경험이 많은 경쟁사들과 더 많이 싸워야 할 것이다.

나인투파이브맥(9to5Mac)의 보도에 따르면, 애플이 그 다음 큰 시장으로 프랑스를 보고 있지만 현재는 중국 시장에 집중하기 위해 프랑스 진출은 올해 말에나 가능할 것 같다고 전했다. ciokr@idg.co.kr
 



2016.02.17

애플페이, 중국 상륙··· 2월 18일부터 서비스 시작

Caitlin McGarry | Macworld
애플이 지속적인 노력 끝에 드디어 중국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시작하게 됐다. 


영국에서 애플페이 결제. 이미지 출처 : Apple

애플은 애플페이를 세계 최고의 모바일 결제 서비스로 만들겠다는 목표 아래 서비스 확산 계획에 중국 진출을 우선순위에 두고 있었다. 중국공상은행(中国工商银行, Industrial and Commercial Bank of China)의 지원으로 애플에게 두번째로 큰 시장인 중국에서 애플페이가 18일 목요일부터 서비스되기 시작한다.

로이터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ICBC가 이 서비스를 지원하는 유일한 은행은 아니지만 ICBC는 중국내 애플페이 출시 여부를 자사 소셜 미디어 게시물에서 밝혔다. ICBC는 중국 4대 국유 상업은행 중 하나다. 중국의 국영 라디오 방송국은 중국 건설은행과 중국 광파은행 등 2개 은행도 18일부터 애플페이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며 애플의 중국 웹사이트에는 16개 은행들이 조만간 서비스를 지원할 것으로 나와 있다고 보도했다.

애플페이가 영국과 호주의 주요 은행에서 처음에 인기가 없었던 것과 비교하면, 애플이 중국 최대 은행과 손잡았다는 점은 주목할만한 소식이다. 미국과 달리 모바일 결제가 이미 대중화된 중국에서 애플은 치열한 경쟁 속에 놓여 있다. 중국은 텐센트(Tencent)의 위챗 페이먼트(WeChat Payment)와 알리페이(Alipay) 같은 휴대전화에서 결제할 수 있는 기 구축된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애플이 아이폰 기기와의 원활한 통합 등의 메시지로 애플페이의 전략을 내세울 지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진 바가 없다.  

애플은 올해 중국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지불결제 회사인 은련(Union Pay)과 손잡았고, 삼성 역시 삼성페이를 중국에서 출시하고자 유사한 지불결제 회사와 제휴했다고 발표했다. 애플은 미국보다 모바일 결제가 훨씬 더 일반화된 중국과 유럽에서 사용자를 확보하는 것이 더 수월할 것이다. 하지만 이 시장에서는 애플보다 경험이 많은 경쟁사들과 더 많이 싸워야 할 것이다.

나인투파이브맥(9to5Mac)의 보도에 따르면, 애플이 그 다음 큰 시장으로 프랑스를 보고 있지만 현재는 중국 시장에 집중하기 위해 프랑스 진출은 올해 말에나 가능할 것 같다고 전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