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시가총액 1위 기업이자 역사상 가장 성공한 기업의 CEO는 “예전과 같은 업무 형태로 완전히 돌아가리라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세계에서 가장 큰 IT 기업이 원격근무를 흔쾌히 받아들이지 않는다는 사실은 일견 직관에 어긋나 보인다. 그... ...
CEO 이브 스탠포트는 인증에 적극적이다. 스탠포트가 경영하는 회사 컴디비전 컨설팅(Comdivision Consulting)은 자체 네트워크에서 VM웨어의 NSX 네트워크 가상화와 보안 플랫폼을 사용하며 고객용으로도 NSX를 구현한다. 스탠포트는 모... ...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은 제품 구매 방식을 뒤흔들었으며, 제품 생산 과정의 물류 측면에도 파괴적인 영향을 끼쳤다. 이러한 가운데 몇몇 조직은 인공지능(AI), 머신러닝(ML) 등 데이터 애널리틱스와 관련 기술이 공급망 관리에 큰 차별화를 가져올 수 있음... ...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과 관련하여 한 가지는 확실하다. 기업을 현대화하고 혁신하는 노력에 있어 디지털 전략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 비즈니스 연속성을 유지하기 위해 CIO들이 클라우드 소프트웨어를 적극 도입하며 운영을 유지하고 있다. 또한 그들은... ...
코로나19 사태가 좀처럼 끝날 기미를 보이지 않는 가운데 2차 대유행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점점 커지고 있다. 이제 IT 리더는 코로나 재확산을 대비해야 할 때다.  조지메이슨대학교의 정보과학 및 기술학 교수 마시밀리아노 알바네즈는 “더 나쁜... ...
코로나19 위기로 불확실성이 높은 상황에서 데이터 애널리틱스 서비스 업체 IHS 마킷은 컴퓨팅 자원을 AWS로 이전하는 전략을 고수했다. IHS 마킷의 CIO 채드 모스가 이와 비슷한 마이그레이션을 시도하려는 IT 리더들을 위해 팁을 귀띔해왔다.&nb... ...
AI
2020.08.06
KT가 글로벌헬스기술연구기금 ‘라이트펀드(RIGHT Fund)’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인공지능(AI)·빅데이터 기반의 디지털 트레이싱(Digital Tracing) 기술을 이용한 ‘코로나19 감염위험도 측정 모델 개발 연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라이... ...
코로나19 여파로 프로젝트 우선순위가 바뀌고, 투자 여부는 불확실한 상태가 됐다. 이제 IT 리더들은 투자할 가치가 분명한 핵심 영역들을 찾고 있다.  코로나19 위기와 그로 인한 경기침체는 노골적인 예산 삭감은 아니더라도 기술 제품 및 서... ...
쉘, S&P 글로벌, BMW 등 유수의 글로벌 기업들이 온라인 공개강좌(MOOC)를 적극 활용해 직원들의 역량을 ‘리스킬링’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리스킬링’에 대한 관심이 더욱더 뜨거워지고 있다. IT 리더들이 리스... ...
2020년 말까지 퍼블릭 클라우드 지출 규모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번 수요 증가의 최대 수혜자는 ‘서비스형 데스크톱(Desktop-as-a-service, DaaS)’ 부문일 것으로 전망됐다.   가트너에 따르면 호주의 경우 ... ...
‘SAP 필드글래스 외부 인재 마켓플레이스(SAP Fieldglass External Talent Marketplace)’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대규모 비정규직 인력풀을 제공하고자 한다.   통상적으로 경기 침체 국면에서 기업은 인력을 충원하... ...
코로나19 사태는 기업으로 하여금 비즈니스 우선순위를 바꾸는 결과를 초래했다. 이제 기업들은 비용 절감은 물론 프로세스 원격 실행과 회복 탄력성 확보를 위해 자동화 툴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번 팬데믹은 기업들이 ‘기술’을 활용하는 ‘혁... ...
코로나 19 팬데믹으로 인한 전 세계 경제 불황 속에서 많은 기업이 생존을 위해 분투하고 있다. 그러나 혼돈과 불확실성에 대처하는 과정에서 기회를 찾은 민첩한 스타트업의 사례도 많다. 스타트업은 혼란 속에서 성장한다. 적어도 스타트업이 투자자를 설득... ...
코로나19는 갑작스럽게 많은 직원이 사무실을 떠나 집에서 일할 수밖에 없게 만들었다. 이들은 집에서도 빠르고 안정적으로 기업 IT 서비스에 액세스할 수 있기를 기대했다. 팬데믹 위기로 네트워크 인프라와 계획, 관리 측면의 약점이 드러나면서 IT 관리자... ...
전 세계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 중이다. 어느 시점이 되면 모든 상황이 거의 정상화될 것이다. 하지만 위기를 기회로 삼은 기업도 일부 있었다. 이러한 기업들의 십중팔구가 클라우드를 활용하여 팬데믹 기간 동안 요구됐던 디지털 전환을 성공적으로 이뤄냈다... ...
  1. 블로그ㅣ팀 쿡이 말하는 WFH··· “예전 업무 형태로 돌아가지 않을 것”

  2. 1일 전
  3. 전 세계 시가총액 1위 기업이자 역사상 가장 성공한 기업의 CEO는 “예전과 같은 업무 형태로 완전히 돌아가리라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세계에서 가장 큰 IT 기업이 원격근무를 흔쾌히 받아들이지 않는다는 사실은 일견 직관에 어긋나 보인다. 그...

  4. 코로나19, 가상화 기술의 숙련도 향상을 불러오다

  5. 2020.09.09
  6. CEO 이브 스탠포트는 인증에 적극적이다. 스탠포트가 경영하는 회사 컴디비전 컨설팅(Comdivision Consulting)은 자체 네트워크에서 VM웨어의 NSX 네트워크 가상화와 보안 플랫폼을 사용하며 고객용으로도 NSX를 구현한다. 스탠포트는 모...

  7. ‘공급망 경쟁력, 애널리틱스로 달성하다’··· 4곳의 사례

  8. 2020.09.07
  9.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은 제품 구매 방식을 뒤흔들었으며, 제품 생산 과정의 물류 측면에도 파괴적인 영향을 끼쳤다. 이러한 가운데 몇몇 조직은 인공지능(AI), 머신러닝(ML) 등 데이터 애널리틱스와 관련 기술이 공급망 관리에 큰 차별화를 가져올 수 있음...

  10. ‘코로나 속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기업 4곳의 사례

  11. 2020.09.04
  12.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과 관련하여 한 가지는 확실하다. 기업을 현대화하고 혁신하는 노력에 있어 디지털 전략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 비즈니스 연속성을 유지하기 위해 CIO들이 클라우드 소프트웨어를 적극 도입하며 운영을 유지하고 있다. 또한 그들은...

  13. IT 리더를 위한 '코로나 2차 대유행' 대비 전략 7가지

  14. 2020.08.19
  15. 코로나19 사태가 좀처럼 끝날 기미를 보이지 않는 가운데 2차 대유행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점점 커지고 있다. 이제 IT 리더는 코로나 재확산을 대비해야 할 때다.  조지메이슨대학교의 정보과학 및 기술학 교수 마시밀리아노 알바네즈는 “더 나쁜...

  16. 코로나 위기 속 클라우드에 ‘과감한 베팅’··· IHS 마킷 이야기

  17. 2020.08.13
  18. 코로나19 위기로 불확실성이 높은 상황에서 데이터 애널리틱스 서비스 업체 IHS 마킷은 컴퓨팅 자원을 AWS로 이전하는 전략을 고수했다. IHS 마킷의 CIO 채드 모스가 이와 비슷한 마이그레이션을 시도하려는 IT 리더들을 위해 팁을 귀띔해왔다.&nb...

  19. KT, 라이트펀드 지원으로 '코로나19 감염위험도 측정 모델 개발 연구'

  20. AI
    2020.08.06
  21. KT가 글로벌헬스기술연구기금 ‘라이트펀드(RIGHT Fund)’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인공지능(AI)·빅데이터 기반의 디지털 트레이싱(Digital Tracing) 기술을 이용한 ‘코로나19 감염위험도 측정 모델 개발 연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라이...

  22. 불확실성의 시대··· IT 리더, 어디에 투자해야 하는가? 

  23. 2020.08.05
  24. 코로나19 여파로 프로젝트 우선순위가 바뀌고, 투자 여부는 불확실한 상태가 됐다. 이제 IT 리더들은 투자할 가치가 분명한 핵심 영역들을 찾고 있다.  코로나19 위기와 그로 인한 경기침체는 노골적인 예산 삭감은 아니더라도 기술 제품 및 서...

  25. '리스킬링'으로 '변혁'한다··· 쉘, S&P 글로벌, BMW의 원격교육 사례

  26. 2020.07.28
  27. 쉘, S&P 글로벌, BMW 등 유수의 글로벌 기업들이 온라인 공개강좌(MOOC)를 적극 활용해 직원들의 역량을 ‘리스킬링’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리스킬링’에 대한 관심이 더욱더 뜨거워지고 있다. IT 리더들이 리스...

  28. “올해 퍼블릭 클라우드 지출 증가, DaaS 가장 큰 폭 성장” 가트너

  29. 2020.07.27
  30. 2020년 말까지 퍼블릭 클라우드 지출 규모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번 수요 증가의 최대 수혜자는 ‘서비스형 데스크톱(Desktop-as-a-service, DaaS)’ 부문일 것으로 전망됐다.   가트너에 따르면 호주의 경우 ...

  31. 코로나發 인력공백 채운다··· SAP, 대규모 인재 마켓플레이스 공개

  32. 2020.07.15
  33. ‘SAP 필드글래스 외부 인재 마켓플레이스(SAP Fieldglass External Talent Marketplace)’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대규모 비정규직 인력풀을 제공하고자 한다.   통상적으로 경기 침체 국면에서 기업은 인력을 충원하...

  34. 비용 절감부터 회복탄력성 확보까지··· 'RPA'에서 활로를 찾다

  35. 2020.07.14
  36. 코로나19 사태는 기업으로 하여금 비즈니스 우선순위를 바꾸는 결과를 초래했다. 이제 기업들은 비용 절감은 물론 프로세스 원격 실행과 회복 탄력성 확보를 위해 자동화 툴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번 팬데믹은 기업들이 ‘기술’을 활용하는 ‘혁...

  37. 팬데믹 위기 속에서 민첩하게 기회 포착··· IT 스타트업 사례

  38. 2020.07.07
  39. 코로나 19 팬데믹으로 인한 전 세계 경제 불황 속에서 많은 기업이 생존을 위해 분투하고 있다. 그러나 혼돈과 불확실성에 대처하는 과정에서 기회를 찾은 민첩한 스타트업의 사례도 많다. 스타트업은 혼란 속에서 성장한다. 적어도 스타트업이 투자자를 설득...

  40. 또 다른 위기 전에 고려해야 할 '스마트 네트워크' 업그레이드

  41. 2020.07.03
  42. 코로나19는 갑작스럽게 많은 직원이 사무실을 떠나 집에서 일할 수밖에 없게 만들었다. 이들은 집에서도 빠르고 안정적으로 기업 IT 서비스에 액세스할 수 있기를 기대했다. 팬데믹 위기로 네트워크 인프라와 계획, 관리 측면의 약점이 드러나면서 IT 관리자...

  43. 칼럼ㅣ클라우드옵스부터 보안까지··· 팬데믹이 가르쳐 준 3가지

  44. 2020.07.01
  45. 전 세계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 중이다. 어느 시점이 되면 모든 상황이 거의 정상화될 것이다. 하지만 위기를 기회로 삼은 기업도 일부 있었다. 이러한 기업들의 십중팔구가 클라우드를 활용하여 팬데믹 기간 동안 요구됐던 디지털 전환을 성공적으로 이뤄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