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2.03

"오피스 365 이용자 모두에게 개방"··· MS, 야머 부양책 공개

Blair Hanley Frank | IDG News Service


마이크로소프트가 업무용 소셜 협업 서비스 '야머'에 대해 칼을 빼들었다. 오피스 365를 이용하는 기업이라면 누구나 이 서비스에 이용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췄다.


2일 회사 발표에 따르면 이로써 오피스 365 이용 기업에게는 야머가 자동으로 활성화된다. 특히 오피스 365 앱 및 서비스에의 사용자 이름와 비밀번호를 통해 야머에 접근할 수 있게 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야머를 2012년 12억 달러에 인수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인수 당시 야머 이용 기업이 20만 여 곳이었지만 현재는 50만 곳 이상이 야머를 이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업무 협업 툴 분야에서 야머는 다수의 경쟁자와 경쟁하고 있다. 슬랙은 물론 페이스북까지 가세한 상태다. 또 불편함과 각종 결점에도 불구하고 이메일이 기업 내 소통 도구로 건재한 상황이라는 점도 해결해야 할 숙제로 지목된다. ciokr@idg.co.kr 



2016.02.03

"오피스 365 이용자 모두에게 개방"··· MS, 야머 부양책 공개

Blair Hanley Frank | IDG News Service


마이크로소프트가 업무용 소셜 협업 서비스 '야머'에 대해 칼을 빼들었다. 오피스 365를 이용하는 기업이라면 누구나 이 서비스에 이용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췄다.


2일 회사 발표에 따르면 이로써 오피스 365 이용 기업에게는 야머가 자동으로 활성화된다. 특히 오피스 365 앱 및 서비스에의 사용자 이름와 비밀번호를 통해 야머에 접근할 수 있게 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야머를 2012년 12억 달러에 인수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인수 당시 야머 이용 기업이 20만 여 곳이었지만 현재는 50만 곳 이상이 야머를 이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업무 협업 툴 분야에서 야머는 다수의 경쟁자와 경쟁하고 있다. 슬랙은 물론 페이스북까지 가세한 상태다. 또 불편함과 각종 결점에도 불구하고 이메일이 기업 내 소통 도구로 건재한 상황이라는 점도 해결해야 할 숙제로 지목된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