퀄컴이 윈도우 10과 자사의 최신 스냅드래곤(Snapdragon) 835 칩을 탑재한 최초의 셀룰러 노트북(Cellular laptop)을 올해 출시한다. 퀄컴 CEO 스티브 몰렌코프는 19일 실적 발표 행사장에서 "윈도우 10 모바일 PC 설계에 ...
무어의 법칙이 둔화되고 있다. 전통적인 PC 및 서버 시장만으로는 성장을 기대하기 어렵다. AI와 VR 등 더 빠른 컴퓨팅 파워를 요구하는 응용 분야가 부상하고 있다. 자동차와 각종 스마트 기기 등 새로운 컴퓨팅 분야가 떠오르고 있다. 인텔이 칩 제조 측면에서 여러 새 ...
ARM 칩이 인텔이나 AMD의 칩 수준의 성능을 낼 수 있을까? 어쩌면 예상보다 빨리 그 시기가 도래할 지도 모른다. ARM 프로세서는 내년부터 성능이 대폭 개선될 예정이다. 회사의 코텍스-A 칩 디자인에 중대한 변화가 적용되기 때문이다. 그간 성능보다는 전 ...
퀄컴에게는 ARM 프로세서를 윈도우 10 PC에 탑재한다는 원대한 계획이 있다. 퀄컴은 이미 주요 PC 업체와 손 잡고 자사의 최신 스냅드래곤 835 프로세서를 탑재한 윈도우 10 PC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퀄컴 제품 관리 담당 수석 부사장 키스 크레신은 스냅드래곤 ...
삼성이 커스텀 CPU와 기가비트 LTE 모뎀, 보안 애플리케이션용 별도의 연산 유닛을 결합한 옥타 코어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를 23일 공개했다. 일각에서는 회사의 플래그십 갤럭시 S8 스마트폰에 적용시키기 위해 개발된 제품으로 추정하고 있다. 회사는 이번 ...
ARM이 새로운 IoT 전략을 마련했다. "애플리케이션 소프트웨어에서부터 안테나까지" 솔루션 전체를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이 반도체 전문기업이 보유한 기존의 비즈니스 모델은 마이크로프로세서 디자인을 타사에 라이선싱하는 것이다. 그러나 ARM은 이 ...
작은 크기와 더 우수한 성능을 추구하는 연구를 지속해온 가운데, 스마트폰 프로세서가 마침내 데스크톱이 성취하지 못한 새로운 차원에 도달하는데 성공했다. 단순 멀티 코어 CPU를 넘어, 서로 다른 코어 크기와 유형을 집약시킨 멀티 코어 구조를 구현한 것이다. 퀄 ...
과거 PC 시장 진입을 시도했지만, 리눅스 기반 스마트북부터 윈도우 RT까지 큰 실패를 겪었던 ARM이 PC 시장에 돌아온다. 3번째 시도는 앞선 실패와는 다른 결과를 낼지도 모른다. 스마트폰 같은 편의성, 셀룰러 연결 지원, 아주 충분한 배터리 시간을 자랑하는 초박형 ...
PC가 덩치만 크고 무거운 공룡이라고 비판하는 사람들도 많지만, 2017년에 등장하는 노트북과 데스크톱은 훨씬 더 섹시하고 빠르고 스마트한 모습을 띤다. 악명 높던 블루 스크린 현상의 종말을 고하며, 다양한 기술적 개선을 통해 PC는 가상 현실, 4K 영상, 5G 커넥 ...
ARM은 스마트폰과 태블릿 칩 시장을 지배하고 있지만 서버와 슈퍼컴퓨터 시장 공략은 지지부진하다. 많은 애플리케이션이 ARM 칩과 호환되지 않기 때문에 ARM 서버도 낮은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올리니아 소프트웨어(Allinea Software)를 인수하면서 ARM은 ...
모바일 기기가 더 얇으면서도 빠르고, 에너지 효율적으로 진화한 데에는 무어에 법칙대로 움직직여온 프로세서 기술의 발전이 한몫한다. 내년 초 퀄컴 스냅드래곤 835 등 10nm 공정의 프로세서가 출현하는데 이어 2018년에는 7nm 공정의 모바일 칩이 등장할 전망이다. ...
바르셀로나 수퍼컴퓨팅 센터에 '3관왕' 수퍼컴퓨터가 설립되고 있다. x86과 ARM, 파워9 사이의 칩 아키텍처를 모두 사용하는 구조다. 마레노스트룸 4(MareNostrum 4)라는 이름의 이 수퍼컴퓨터는, 각각 x86과 ARM, 파워9 칩을 품은 ...
VR 경험을 지원하는 고성능 스마트폰을 구입하려면 500달러 이상은 족히 주어야 한다. 그러나 ARM이 '말리 G-51'(Mali G-51) GPU를 공개함에 따라 2018년부터는 200달러 정도의 보급형 스마트폰에서도 VR를 경험할 수 있을 전망이다. ...
IoT 기기가 더 작고 더 똑똑하고 더 '안전'해져야 한다는 요구가 고조되고 있다. ARM이 이 달성하기 어려운 목표에 대해 자사의 대답을 내놓았다. 25일 ARM은 실리콘밸리 ARM 테크콘 행사에서 사물인터넷(IoT)에 대한 새로운 수준의 보안 및 ...
리눅스 창안자 리누스 토발즈는 말을 돌리는 편이 아니다. 별다른 포장 없이 느낀 바를 그대로 이야기한다. 최근 리눅스 4.8 커널 관련 이슈에서 잘못을 인정할 때도 그랬다. 직설적 언급은 9월 말 열린 리나로 커넥트(Linaro Connect) 컨퍼런스에서도 나타 ...
  1. 'ARM 기반' 윈도우 10 PC 올 연말 나온다

  2. 2017.04.21
  3. 퀄컴이 윈도우 10과 자사의 최신 스냅드래곤(Snapdragon) 835 칩을 탑재한 최초의 셀룰러 노트북(Cellular laptop)을 올해 출시한다. 퀄컴 CEO 스티브 몰렌코프는 19일 실적 발표 행사장에서 "윈도우 10 모바일 PC 설계에 스냅드래곤(Snapdragon) 835 칩이 도입된다. 4분기에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지금까지 윈도우 10은 x86 칩에서만 구동됐다. 하지만 퀄컴과 마이크로소프...

  4. "이종 코어 결합, EMIB 기술... 인텔, 색다른 칩 디자인 시도 중"

  5. 2017.04.04
  6. 무어의 법칙이 둔화되고 있다. 전통적인 PC 및 서버 시장만으로는 성장을 기대하기 어렵다. AI와 VR 등 더 빠른 컴퓨팅 파워를 요구하는 응용 분야가 부상하고 있다. 자동차와 각종 스마트 기기 등 새로운 컴퓨팅 분야가 떠오르고 있다. 인텔이 칩 제조 측면에서 여러 새로운 접근법을 시도하고 있는 이유다. 인텔의 노력 중 하나는 단일 칩 패키지에 서로 다른 이종 코어를 결합하는 것이다. 서로 다른 아키텍처의 코어, 서로 다른 공정의 코어를 칩에 통합...

  7. ARM, 칩 성능 강화 행보···AI·머신러닝 지원하는 '다이내믹' 발표

  8. 2017.03.22
  9. ARM 칩이 인텔이나 AMD의 칩 수준의 성능을 낼 수 있을까? 어쩌면 예상보다 빨리 그 시기가 도래할 지도 모른다. ARM 프로세서는 내년부터 성능이 대폭 개선될 예정이다. 회사의 코텍스-A 칩 디자인에 중대한 변화가 적용되기 때문이다. 그간 성능보다는 전력효율성에 강점이 가졌던 ARM 프로세서는 덕분에 모바일 분야에서 승승장구했다. 그러나 가상현실 및 머신러닝과 같이 우수한 성능을 요구하는 응용 분야가 확산되면서 ARM은 코어와 명령, 더...

  10. 퀄컴, 스냅드래곤 835 기반 윈도우 10 PC 계획 공개

  11. 2017.03.02
  12. 퀄컴에게는 ARM 프로세서를 윈도우 10 PC에 탑재한다는 원대한 계획이 있다. 퀄컴은 이미 주요 PC 업체와 손 잡고 자사의 최신 스냅드래곤 835 프로세서를 탑재한 윈도우 10 PC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퀄컴 제품 관리 담당 수석 부사장 키스 크레신은 스냅드래곤 835를 탑재한 윈도우 10 PC에 대한 반응은 긍정적이며, 윈도우 RT의 실패에 대한 기억은 이미 과거의 일이라고 강조했다. 크레신은 “목표는 믿을만한 제품을 만들어 사람...

  13. 삼성, '10nm 공정 적용한' 옥타코어 엑시노스 9 시리즈 칩 발표···

  14. 2017.02.24
  15. 삼성이 커스텀 CPU와 기가비트 LTE 모뎀, 보안 애플리케이션용 별도의 연산 유닛을 결합한 옥타 코어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를 23일 공개했다. 일각에서는 회사의 플래그십 갤럭시 S8 스마트폰에 적용시키기 위해 개발된 제품으로 추정하고 있다. 회사는 이번 '엑시노스 9 시리즈 8895' 칩이 이미 대량 생산에 돌입된 단계라며, 스마트폰과 VR 헤드셋, 자동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에서의 활용을 염두에 두고 개발됐다고 전했다. ...

  16. ARM, NB-IoT 전문 기업 2곳 인수 발표 "IoT 비즈니스 확대"

  17. 2017.02.22
  18. ARM이 새로운 IoT 전략을 마련했다. "애플리케이션 소프트웨어에서부터 안테나까지" 솔루션 전체를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이 반도체 전문기업이 보유한 기존의 비즈니스 모델은 마이크로프로세서 디자인을 타사에 라이선싱하는 것이다. 그러나 ARM은 이제 자체적으로 전체 스택을 공급하려 하고 있다고 회사의 와이어리스 비즈니스 제너럴 매니저 폴 윌리엄슨이 21일 밝혔다. ARM은 이를 위해 독자적인 라디오 디자인 기술에 투자하고 있다...

  19. 데스크톱 넘었다?! 모바일 프로세서 발전상 진단

  20. 2017.02.16
  21. 작은 크기와 더 우수한 성능을 추구하는 연구를 지속해온 가운데, 스마트폰 프로세서가 마침내 데스크톱이 성취하지 못한 새로운 차원에 도달하는데 성공했다. 단순 멀티 코어 CPU를 넘어, 서로 다른 코어 크기와 유형을 집약시킨 멀티 코어 구조를 구현한 것이다. 퀄컴의 기술 마케팅 매니저 시스코 쳉에 따르면 퀄컴의 플래그십 모델인 스냅드래곤 820(Snapdragon 820) 시스템 온 칩(SoC, System on a Chip)에는 서로 다른 두 ...

  22. ARM이 PC 시장에 돌아온다··· 윈도우10과 크롬북 모두 공략

  23. 2017.01.31
  24. 과거 PC 시장 진입을 시도했지만, 리눅스 기반 스마트북부터 윈도우 RT까지 큰 실패를 겪었던 ARM이 PC 시장에 돌아온다. 3번째 시도는 앞선 실패와는 다른 결과를 낼지도 모른다. 스마트폰 같은 편의성, 셀룰러 연결 지원, 아주 충분한 배터리 시간을 자랑하는 초박형 노트북 컴퓨터에 탑재될 ARM 칩은 인텔 x86의 강력한 도전자이자 위협이 될 수 있다. ARM의 귀환 무기는 크롬북 모델이다. 레노보의 새 N23 요가 크롬북(Yoga Chrome...

  25. 블루투스 5, 옵테인, 라이젠... 2017년 주목할 만한 PC 기술 & 트렌드

  26. 2016.12.20
  27. PC가 덩치만 크고 무거운 공룡이라고 비판하는 사람들도 많지만, 2017년에 등장하는 노트북과 데스크톱은 훨씬 더 섹시하고 빠르고 스마트한 모습을 띤다. 악명 높던 블루 스크린 현상의 종말을 고하며, 다양한 기술적 개선을 통해 PC는 가상 현실, 4K 영상, 5G 커넥티비티의 시대로 진입했다. PC에 관심을 둔 사용자들이 꼭 주목해야 할 10가지 PC 기술 및 트렌드는 다음과 같다. 머리에 쓰는 VR PC VR기기가 다양한 모양과 크기로...

  28. ARM, '올리니아' 인수··· SW 약점 보강 '천군만마'

  29. 2016.12.19
  30. ARM은 스마트폰과 태블릿 칩 시장을 지배하고 있지만 서버와 슈퍼컴퓨터 시장 공략은 지지부진하다. 많은 애플리케이션이 ARM 칩과 호환되지 않기 때문에 ARM 서버도 낮은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올리니아 소프트웨어(Allinea Software)를 인수하면서 ARM은 이런 문제를 일부 해결할 희망을 품게 됐다. 올리니아의 소프트웨어 개발과 디버깅, 포팅 툴을 이용하면 ARM 기반 서버와 슈퍼컴퓨터용 애플리케이션을 더 간편하게 개발할 수 있다. ...

  31. 무어의 법칙은 계속된다··· 2018년 7nm 모바일 칩 등장

  32. 2016.12.09
  33. 모바일 기기가 더 얇으면서도 빠르고, 에너지 효율적으로 진화한 데에는 무어에 법칙대로 움직직여온 프로세서 기술의 발전이 한몫한다. 내년 초 퀄컴 스냅드래곤 835 등 10nm 공정의 프로세서가 출현하는데 이어 2018년에는 7nm 공정의 모바일 칩이 등장할 전망이다. ARM은 지난 5일 대만 TSMC와 공동으로 7nm 칩을 개발하고 있다고 전했다. 회사의 7nm 지적재산권을 TSMC와 공유해, 이 반도체 기업이 2018년 상용화도록 지원하고...

  34. "x86·파워9·ARM 칩 모두 내장한 신개념 수퍼컴퓨터 개발 중"

  35. 2016.12.01
  36. 바르셀로나 수퍼컴퓨팅 센터에 '3관왕' 수퍼컴퓨터가 설립되고 있다. x86과 ARM, 파워9 사이의 칩 아키텍처를 모두 사용하는 구조다. 마레노스트룸 4(MareNostrum 4)라는 이름의 이 수퍼컴퓨터는, 각각 x86과 ARM, 파워9 칩을 품은 3종의 클러스터를 모두 보유한다. 이들 클러스터가 서로 연결돼 총 13.7테라플롭스 용량의 수퍼컴퓨터를 구성하게 된다고 바르셀로나 수퍼컴퓨팅 센터(BSC)는 설명했다. 이들 3종의 ...

  37. "VR 스마트폰, 2018년 대중화"··· ARM, 말리 G-51 GPU 발표

  38. 2016.11.01
  39. VR 경험을 지원하는 고성능 스마트폰을 구입하려면 500달러 이상은 족히 주어야 한다. 그러나 ARM이 '말리 G-51'(Mali G-51) GPU를 공개함에 따라 2018년부터는 200달러 정도의 보급형 스마트폰에서도 VR를 경험할 수 있을 전망이다. 설명에 따르면 구글의 데이드림 VR의 경우 초기 하이엔드 스마트폰에서만 동작할 전망이지만, ARM의 말리 G-51 칩이 확산되면 저가형 스마트폰에서 데이드림을 경험할 수 있게 된다. ...

  40. ARM, '보안 기능' 적용한 초소형 IoT 칩 공개

  41. 2016.10.26
  42. IoT 기기가 더 작고 더 똑똑하고 더 '안전'해져야 한다는 요구가 고조되고 있다. ARM이 이 달성하기 어려운 목표에 대해 자사의 대답을 내놓았다. 25일 ARM은 실리콘밸리 ARM 테크콘 행사에서 사물인터넷(IoT)에 대한 새로운 수준의 보안 및 효율성, 저전력 연결성, 제품 수명주기 관리 기능을 제공하는 제품군을 발표했다. 여기에는 1mm 보다도 작은 크기에 회사의 트러스트존(TrustZone) 기술을 결합한 IoT 프로세서 2...

  43. 리누스 토발즈 "ARM보다 x86을 더 선호한다 왜냐면..."

  44. 2016.10.10
  45. 리눅스 창안자 리누스 토발즈는 말을 돌리는 편이 아니다. 별다른 포장 없이 느낀 바를 그대로 이야기한다. 최근 리눅스 4.8 커널 관련 이슈에서 잘못을 인정할 때도 그랬다. 직설적 언급은 9월 말 열린 리나로 커넥트(Linaro Connect) 컨퍼런스에서도 나타났다. 선호하는 칩 아키텍처를 묻는 질문에 그는 ARM이 아닌 x86이라고 눈도 깜빡이지 않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칩 아키텍처에 대한 담론에서 명령어 세트와 CPU 코어의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