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강현실(AR)은 더 이상 꿈의 미래 기술이 아니다. 각종 데이터를 시각화하는 게임 체인저 도구로 현실화됐다. 응용 분야 또한 엔지니어링 및 제조에서부터 건설과 헬스케어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각종 작업 시 개별 업무에 계층 정보를 덧입힘으로써 여러 불가피한 ...
빅데이터는 여전히 1%를 위한 게임이다. 최대한 너그럽게 본다고 해도 오라일리 설문조사 결과처럼 15% 정도다. 설문조사에 따르면 대다수 기업(85%)이 아직도 인공지능(AI)과 머신러닝으로 가는 길목에서 방황한다. 불과 15%의 ‘뭘 좀 아는’ ...
여러 조직에서 블록체인이 직면한 난제인 느린 거래 성능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블록체인 분산 원장은 각각 그 앞의 레코드와 불가분하게 묶이는 전자 레코드 체인을 연결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각 새로운 항목 집합 또는 “블록”은 피어 ...
2017년은 비트코인 열풍이 불었던 한 해였다. ICO(Initial Coin Offering)는 암호화폐를 사용하여 크라우드펀딩하는 방법이다. 많은 암호화폐의 규제되지 않은 특성과 높은 위험성(때로는 절도) 때문에 투자자 시장은 마치 과거 미 서부 개척 시대를 연상케 ...
보통 이맘때는 인텔이 개발 포럼을 개최하고 신제품을 늘어놓을 시기이다. 하지만 지난 해 IDF가 폐지되면서 인텔은 웹으로 실시간 중계하는 하루짜리 행사를 열었다. 인텔의 데이터 중심 혁신 서밋(Data Centric Innovation Summit)는 데이터센터와 ...
가트너에 따르면, 정보보안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2018년 전세계 투자 규모가 지난해보다 12.4% 증가한 1,140억 달러에 이를 전망이다. 또한, 가트너는 2019년에는 해당 투자 규모가 8.7% 가량 성장해 1,24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한국의 ...
세계에서 가장 빠른 수퍼컴퓨터에서 지난 몇 년간 1위를 차지했던 중국을 밀어내고 미국의 IBM 서밋이 1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세계 500대 수퍼컴에서 여전히 지배적인 입지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오크리지국립연구소(Oak Ridge National La ...
오라클이 텐서(tensor) 데이터를 전송하는데 사용되는 오픈소스 명세를 개발해 공개했다. 업체는 이 스펙이 머신러닝용 표준이 되기를 바라고 있다. 그래프파이프(GraphPipe)라고 불리는 이 스펙은 네트워크 데이터 전송 프로토콜이다. 간단하고 종속성을 ...
머신러닝(Machine Learning)을 보면 마술 상자가 생각난다. 데이터를 집어넣으면 예측이 나온다. 하지만 머신러닝에 마술은 없다. 데이터와 알고리즘, 그리고 알고리즘을 통해 데이터를 처리함으로써 만들어지는 모델이 있을 뿐이다. 머신러닝을 통해 데이터에 ...
에어플레이(AirPlay)는 꽤 오래된 기술이다. 음악 서비스 전용이었던 구형 에어튠스(AirTunes) 프로토콜의 후속이다. 에어튠스는 지난 2010년 음악과 사진, 비디오까지 지원 범위를 넓히고 이름을 에어플레이로 바꿨다. 1년 후에는 iOS와 맥 화면을 호환가능한 ...
어느덧 ‘공유 경제(Sharing Economy)’가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을 ‘재정의’했다. 불과 몇 년 만에 일어난 일이다. 우리는 이제 우버(uber) 차량을 부르고, 에어비엔비(Airbnb)에서 휴가철 숙소를 찾고, 태 ...
시선을 끄는 TV∙라디오 광고와 영국 프로 축구 리그 후원사로 유명한 영국의 밴 리스 웹사이트인 바나라마(Vanarama)는 챗봇과 머신러닝 같은 새로운 기능을 고객들에게 좀 더 빨리 제공하기 위해 IT분야를 회사 내부로 옮겨 왔다. 바나라마에서 1년 가까이 근무 ...
한국항공우주연구원(KARI)이 매스웍스의 모델 기반 설계 솔루션을 도입해 항공 소프트웨어 국제표준 DO-178C에 부합하는 헬리콥터의 자동비행제어장치(AFCS) 소프트웨어를 개발했다고 매스웍스가 밝혔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과거에는 연구원들이 제어법칙을 개발한 뒤 비행 운용 프로그램 소프트웨어 개발자가 수작업으로 코딩 및 테스트해야 했다. 또한 제어법칙 설계자와 소프트웨어 개발자 간 미묘한 오해만 있어도 소프트웨어에 오류가 발생했고, 그런 오류를 ... ...
퀀텀 컴퓨터의 진보로 인해 모든 퍼블릭 키 암호화가 무력화될 시기가 다가오고 있다. 하지만 그에 대한 해답 역시 퀀텀 컴퓨팅에 있다. 10년 전, 필자는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양자 암호 기법에 관한 발표를 진행하고 있었다. 당시 필자는 양자 물리학, 양자 컴퓨터, ...
애플이 시가 총액 1조 달러 돌파라는 이정표를 달성한 가운데, 모토롤라 역사 나름의 역사를 만들어가고 있다. 시카고에서 개최한 소규모 행사에서 과거 구글이 소유했던 이 기업이 6인치 Z3 스마트폰을 공개했다. 이 스마트폰에 주목할 이유는 바로 ‘5G&rsqu ...
  1. 관건은 응용 능력!··· 기업 분야 AR 사용례 9가지

  2. 55분 전
  3. 증강현실(AR)은 더 이상 꿈의 미래 기술이 아니다. 각종 데이터를 시각화하는 게임 체인저 도구로 현실화됐다. 응용 분야 또한 엔지니어링 및 제조에서부터 건설과 헬스케어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각종 작업 시 개별 업무에 계층 정보를 덧입힘으로써 여러 불가피한 오류를 해결할 수 있는 공상 과학적인 기술이 증강현실(AR)이다. 3차원 공간 안에서 디자인을 살펴볼 수 있게 되면 2차원에서는 보기 어려운 결함을 더욱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도면과...

  4. 칼럼 | '삽질' 혹은 '애널리틱스'··· 머신러닝에 지름길은 없다

  5. 3시간 전
  6. 빅데이터는 여전히 1%를 위한 게임이다. 최대한 너그럽게 본다고 해도 오라일리 설문조사 결과처럼 15% 정도다. 설문조사에 따르면 대다수 기업(85%)이 아직도 인공지능(AI)과 머신러닝으로 가는 길목에서 방황한다. 불과 15%의 ‘뭘 좀 아는’ 기업만 5년 이상 머신러닝 모델을 실무적으로 운영해왔다. 더 중요한 것은 이들 회사는 모델 편향(model bias), 데이터 프라이버시(data privacy) 등의 중요 분야에 더...

  7. 블록체인 2단계 : 블록체인은 확장되는가?

  8. 4시간 전
  9. 여러 조직에서 블록체인이 직면한 난제인 느린 거래 성능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블록체인 분산 원장은 각각 그 앞의 레코드와 불가분하게 묶이는 전자 레코드 체인을 연결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각 새로운 항목 집합 또는 “블록”은 피어 투 피어(P2P) 네트워크에서 합의 프로세스를 거친 후에만 해시태그로 시간 스탬프가 찍히고 완료된다. 체인이라는 특성상 블록체인에 삽입되는 새로운 각 레코드는 직렬화되어야 한다. 즉,...

  10. 역대 최대 규모 ICO는 '40억 달러의 EOS'

  11. 3일 전
  12. 2017년은 비트코인 열풍이 불었던 한 해였다. ICO(Initial Coin Offering)는 암호화폐를 사용하여 크라우드펀딩하는 방법이다. 많은 암호화폐의 규제되지 않은 특성과 높은 위험성(때로는 절도) 때문에 투자자 시장은 마치 과거 미 서부 개척 시대를 연상케 할 정도였고 여기에 많은 투자자가 참여하고 있다. 최근 미국 증권 거래위원회(US Securities Exchange Commission)는 암호화폐 투자 경로에 관해 경고했지만, ...

  13. 인텔, AI 중심의 제품 최적화 계속…2019년 2세대 AI 프로세서 출시

  14. 3일 전
  15. 보통 이맘때는 인텔이 개발 포럼을 개최하고 신제품을 늘어놓을 시기이다. 하지만 지난 해 IDF가 폐지되면서 인텔은 웹으로 실시간 중계하는 하루짜리 행사를 열었다. 인텔의 데이터 중심 혁신 서밋(Data Centric Innovation Summit)는 데이터센터와 AI를 노린 일련의 프로세서와 메모리를 발표하는 무대가 됐다. 인텔은 현재 리더가 없는 상태이지만, 여전히 상당한 기세를 자랑했다. 데이터센터 그룹 총괄 책임자인 내빈 셰노이는 힘든 일을...

  16. "2019년 전세계 정보보안 투자 1,240억 달러 넘는다" 가트너 전망

  17. 3일 전
  18. 가트너에 따르면, 정보보안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2018년 전세계 투자 규모가 지난해보다 12.4% 증가한 1,140억 달러에 이를 전망이다. 또한, 가트너는 2019년에는 해당 투자 규모가 8.7% 가량 성장해 1,24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한국의 2018년 보안 관련 투자액은 지난해보다 4% 증가한 2조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며, 2019년에는 해당 규모가 9.4% 증가해 2조 2,000억 원에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관...

  19. 'IBM 서밋 1위··· 중국 강세 여전' 세계 10대 수퍼컴퓨터

  20. 4일 전
  21. 세계에서 가장 빠른 수퍼컴퓨터에서 지난 몇 년간 1위를 차지했던 중국을 밀어내고 미국의 IBM 서밋이 1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세계 500대 수퍼컴에서 여전히 지배적인 입지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오크리지국립연구소(Oak Ridge National Laboratory)에서 서밋(Summit) 시스템이 출시돼 미국이 2012년 이후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수퍼컴퓨터 1위로 올라섰다. 하지만 중국은 여전히 세계 수퍼컴퓨팅에서 리더로 남아 있다...

  22. 오라클, 머신러닝 데이터 전송용 '그래픽파이프' 스펙 공개

  23. 4일 전
  24. 오라클이 텐서(tensor) 데이터를 전송하는데 사용되는 오픈소스 명세를 개발해 공개했다. 업체는 이 스펙이 머신러닝용 표준이 되기를 바라고 있다. 그래프파이프(GraphPipe)라고 불리는 이 스펙은 네트워크 데이터 전송 프로토콜이다. 간단하고 종속성을 줄이면서도 바이너리와 메모리 맵 형식의 효율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어떤 프레임워크에서든 머신러닝 모델을 적용하고 질의할 수 있는 클라이언트와 서버도 있다. 주요 기능은 다음과 같다. ...

  25. '데이터 넣으면 인텔리전스 반환'··· '머신러닝 파이프라인'의 이해

  26. 4일 전
  27. 머신러닝(Machine Learning)을 보면 마술 상자가 생각난다. 데이터를 집어넣으면 예측이 나온다. 하지만 머신러닝에 마술은 없다. 데이터와 알고리즘, 그리고 알고리즘을 통해 데이터를 처리함으로써 만들어지는 모델이 있을 뿐이다. 머신러닝을 통해 데이터에서 실체적 인사이트를 도출하는 일을 하는 사람에게는 이 프로세스가 블랙박스처럼 느껴져서는 안 된다. 상자 내부에 대해 잘 이해할수록 데이터가 예측으로 변환되는 과정의 각 단계를 더 정확히 ...

  28. "스피커 업계, 속속 펌웨어 업데이트"··· 더 단단해진 '에어플레이 2' 생태계

  29. 2018.08.13
  30. 에어플레이(AirPlay)는 꽤 오래된 기술이다. 음악 서비스 전용이었던 구형 에어튠스(AirTunes) 프로토콜의 후속이다. 에어튠스는 지난 2010년 음악과 사진, 비디오까지 지원 범위를 넓히고 이름을 에어플레이로 바꿨다. 1년 후에는 iOS와 맥 화면을 호환가능한 에어플레이 리시버로 보내는 기능이 추가됐다. 이제 애플TV를 이용하면 맥 데스크톱을 눈깜짝할 사이에 다른 화면으로 보낼 수 있다. 에어플레이 로고는 이미 수십개 앱에서 쉽게 찾을 수...

  31. 파괴자가 파괴될까?··· 탈중앙화 플랫폼으로 '에어비앤비·우버'에 도전하는 기업들

  32. 2018.08.09
  33. 어느덧 ‘공유 경제(Sharing Economy)’가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을 ‘재정의’했다. 불과 몇 년 만에 일어난 일이다. 우리는 이제 우버(uber) 차량을 부르고, 에어비엔비(Airbnb)에서 휴가철 숙소를 찾고, 태스크래빗(TaskRabbit)에서 다양한 일자리를 찾는다. ‘P2P(피어 투 피어) 연결’이라는 약속을 바탕으로 공유 경제가 부상했지만, 사실 이런 상호작용의...

  34. '챗봇과 머신러닝으로 고객이 원하는 밴 찾아준다' 英 바나라마 이야기

  35. 2018.08.09
  36. 시선을 끄는 TV∙라디오 광고와 영국 프로 축구 리그 후원사로 유명한 영국의 밴 리스 웹사이트인 바나라마(Vanarama)는 챗봇과 머신러닝 같은 새로운 기능을 고객들에게 좀 더 빨리 제공하기 위해 IT분야를 회사 내부로 옮겨 왔다. 바나라마에서 1년 가까이 근무해 온 수석 아키텍트 겸 CTO인 제이미 뷰캐넌은 <컴퓨터월드UK>와의 전화 인터뷰를 통해 새로운 기능을 고객에게 제공하는 방식에 있어 회사가 좀 더 민첩해질 수 있도록 수년간 ...

  37.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매스웍스 솔루션 활용해 헬리콥터 자동비행제어장치용 SW 개발

  38. 2018.08.07
  39. 한국항공우주연구원(KARI)이 매스웍스의 모델 기반 설계 솔루션을 도입해 항공 소프트웨어 국제표준 DO-178C에 부합하는 헬리콥터의 자동비행제어장치(AFCS) 소프트웨어를 개발했다고 매스웍스가 밝혔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과거에는 연구원들이 제어법칙을 개발한 뒤 비행 운용 프로그램 소프트웨어 개발자가 수작업으로 코딩 및 테스트해야 했다. 또한 제어법칙 설계자와 소프트웨어 개발자 간 미묘한 오해만 있어도 소프트웨어에 오류가 발생했고, 그런 오류를 ...

  40. '허문다, 다시 세운다'··· 양자 컴퓨터와 암호화 보안 이야기

  41. 2018.08.06
  42. 퀀텀 컴퓨터의 진보로 인해 모든 퍼블릭 키 암호화가 무력화될 시기가 다가오고 있다. 하지만 그에 대한 해답 역시 퀀텀 컴퓨팅에 있다. 10년 전, 필자는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양자 암호 기법에 관한 발표를 진행하고 있었다. 당시 필자는 양자 물리학, 양자 컴퓨터, 양자 암호 기법의 기본 개념에 관해 논의했다. 양자 컴퓨팅이 주류가 되면 해석이 어려운 큰 소수 수식에 의존하는 기존의 디지털 암호화 비밀의 대부분이 즉시 세상에 공개될 것이라고 말하면서...

  43. "5G 지원 스마트폰"의 함정··· 모토 Z3를 덜컥 사지 말아야 할 5가지 이유

  44. 2018.08.06
  45. 애플이 시가 총액 1조 달러 돌파라는 이정표를 달성한 가운데, 모토롤라 역사 나름의 역사를 만들어가고 있다. 시카고에서 개최한 소규모 행사에서 과거 구글이 소유했던 이 기업이 6인치 Z3 스마트폰을 공개했다. 이 스마트폰에 주목할 이유는 바로 ‘5G’를 판매 포인트로 내세우고 있다는 점이다. Z3가 5G 모뎀을 내장하고 있지는 않다. 그러나 모토롤라는 내년 스마트폰 후면에 부탁할 수 있는 5G 모드를 통해 스냅드래곤 X50 모...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