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7

베스핀글로벌, 롯데쇼핑에 ‘옵스나우 오토스팟’ 공급

편집부 | CIO KR
베스핀글로벌이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에 자체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옵스나우(OpsNow)의 ‘오토스팟(AutoSpot)’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는 롯데닷컴을 포함해서 롯데백화점, 롯데홈쇼핑, 롯데하이마트, 롭스 등 롯데쇼핑 그룹 계열사의 온라인 핵심 역량을 하나로 통합한다는 전략하에 2018년 8월에 출범한 커머스 사업본부로, 롯데그룹 전체의 e-커머스 사업을 관리하고 있다.

옵스나우에서 제공하는 오토스팟은 클라우드 비용 절감의 방법으로 알려진 스팟 인스턴스(Spot Instance)를 활용할 수 있게 해주는 자동화된 클라우드 비용 최적화 도구로, 클라우드 비용을 최대 80%까지 절감할 수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또한 애플리케이션에 맞는 인스턴스 조합을 자동으로 최적화해서 높은 가용성과 무중단 서비스를 보장한다고 덧붙였다.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는 그동안 클라우드 비용 절감을 위해 주로 테스트 서버를 스케줄링해 사용하거나 예약 인스턴스를 사용하고 있었다.

프로젝트 진행 시 적정 수준의 클라우드 예산과 비용지출을 고려하면서 스팟 인스턴스를 직접 사용하는 방안에 대해서 고민을 하던 중, 가격 변동에 따라 인스턴스가 예기치 않게 종료될 수 있는 리스크를 오토스팟이 해결해 줄 수 있다고 판단해 도입을 결정했다.

테스트와 적용 단계를 거친 후, 단 하루 만에 오토스팟으로 프로젝트의 워크로드를 이동하고 클라우드 비용 절감율을 바로 확인할 수 있었으며, 온디맨드 인스턴스(On Demand Instance)와 비교해 약 70%나 비용이 절감된 것을 확인했다.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 비즈니스 트랜스포메이션 본부 이성익 대리는 “오토스팟 도입 후 예상보다 크게 비용이 절감하는 것을 바로 체감할 수 있었다”며, “비용 절감 이외에도 워크로드 관리에 더 이상 많은 시간을 할애하지 않아서 자동화 관점에서도 큰 이점이 있다”고 말했다.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는 현재 베스핀글로벌의 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와 옵스나우 솔루션을 사용하면서 옵스나우의 에셋 & 코스트 매니지먼트(Asset & Cost Management) 기능도 함께 활용하고 있다.

베스핀글로벌 소프트웨어사업 부문 김은석 부문장은 “기업의 클라우드 비용 지출 규모가 점차 커져가는 요즘, 국내에서 유일하게 비용 최적화 세가지 방식을 모두 지원하는 오토스팟이 고객에게 극대화된 클라우드 비용 절감효과를 제공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옵스나우를 통해 비용 절감 이익을 얻을 수 있도록 글로벌 수준의 서비스를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2019.10.07

베스핀글로벌, 롯데쇼핑에 ‘옵스나우 오토스팟’ 공급

편집부 | CIO KR
베스핀글로벌이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에 자체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옵스나우(OpsNow)의 ‘오토스팟(AutoSpot)’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는 롯데닷컴을 포함해서 롯데백화점, 롯데홈쇼핑, 롯데하이마트, 롭스 등 롯데쇼핑 그룹 계열사의 온라인 핵심 역량을 하나로 통합한다는 전략하에 2018년 8월에 출범한 커머스 사업본부로, 롯데그룹 전체의 e-커머스 사업을 관리하고 있다.

옵스나우에서 제공하는 오토스팟은 클라우드 비용 절감의 방법으로 알려진 스팟 인스턴스(Spot Instance)를 활용할 수 있게 해주는 자동화된 클라우드 비용 최적화 도구로, 클라우드 비용을 최대 80%까지 절감할 수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또한 애플리케이션에 맞는 인스턴스 조합을 자동으로 최적화해서 높은 가용성과 무중단 서비스를 보장한다고 덧붙였다.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는 그동안 클라우드 비용 절감을 위해 주로 테스트 서버를 스케줄링해 사용하거나 예약 인스턴스를 사용하고 있었다.

프로젝트 진행 시 적정 수준의 클라우드 예산과 비용지출을 고려하면서 스팟 인스턴스를 직접 사용하는 방안에 대해서 고민을 하던 중, 가격 변동에 따라 인스턴스가 예기치 않게 종료될 수 있는 리스크를 오토스팟이 해결해 줄 수 있다고 판단해 도입을 결정했다.

테스트와 적용 단계를 거친 후, 단 하루 만에 오토스팟으로 프로젝트의 워크로드를 이동하고 클라우드 비용 절감율을 바로 확인할 수 있었으며, 온디맨드 인스턴스(On Demand Instance)와 비교해 약 70%나 비용이 절감된 것을 확인했다.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 비즈니스 트랜스포메이션 본부 이성익 대리는 “오토스팟 도입 후 예상보다 크게 비용이 절감하는 것을 바로 체감할 수 있었다”며, “비용 절감 이외에도 워크로드 관리에 더 이상 많은 시간을 할애하지 않아서 자동화 관점에서도 큰 이점이 있다”고 말했다.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본부는 현재 베스핀글로벌의 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와 옵스나우 솔루션을 사용하면서 옵스나우의 에셋 & 코스트 매니지먼트(Asset & Cost Management) 기능도 함께 활용하고 있다.

베스핀글로벌 소프트웨어사업 부문 김은석 부문장은 “기업의 클라우드 비용 지출 규모가 점차 커져가는 요즘, 국내에서 유일하게 비용 최적화 세가지 방식을 모두 지원하는 오토스팟이 고객에게 극대화된 클라우드 비용 절감효과를 제공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옵스나우를 통해 비용 절감 이익을 얻을 수 있도록 글로벌 수준의 서비스를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