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시네뷰 일체형PC 라인업 확대

CIO KR
LG전자(www.lge.co.kr)가 21:9 화면비의 시네뷰 일체형PC ‘29V940’을 출시했다.

LG전자 29V940은 초슬림 디자인 적용, 본체 두께가 20mm이며, 고성능 4세대 인텔 i5 프로세서, 8GB램, 1TB의 저장 공간을 탑재했다.

또 일반 영화관 스크린과 비슷한 21:9 화면 비율에 해상도 WFHD(2560x1080)를 적용했다. 21:9 화면비는 멀티태스킹 업무처리와 엔터테인먼트를 즐기기에 적합하다.



LG전자 29V940은 독립형 TV튜너를 탑재해 PC 부팅없이 별도 전원버튼으로 TV를 켜고 끌 수 있다. 또 전체화면 중 반은 PC화면으로 사용하고, 나머지 부분은 TV를 시청할 수 있는 PBP(Picture by Picture) 기능을 탑재, 업무와 엔터테인먼트를 동시에 즐길 수도 있다.

LG전자 29V940에 적용된 IPS(In-Plane Switching) 패널은 178도의 넓은 시야각으로 색 정확도가 높은 게 최대 강점이다. 일반 패널과 달리 보는 각도가 달라지더라도 색 변화가 거의 없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허재철 상무는 “LG 시네뷰일체형 PC는 심플한 디자인이면서도 최신 멀티 환경을 지원하는 성능을 갖춘 제품”이라며 “영화, 게임, 교육 등 21:9 지원 콘텐츠의 증가에 맞춰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품 출고 가격은 코어 i5 제품 224만원, 코어 i3 제품 194만원, 펜티엄 제품은 145만원이다. ciokr@id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