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7

어도비·마이크로소프트·SAP, 고객 데이터 활용 위해 손잡았다

James Henderson | New Zealand Reseller News
어도비, 마이크로소프트, SAP가 손잡았다. 이들 업체는 기업이 고객 정보 활용을 방해하는 정보 사일로 장치를 없앤다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어도비, 마이크로소프트, SAP는 애플리케이션을 운영하는 기업이 고객을 더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데이터 얼라이언스를 구성했다.

기술 대기업들은 이그나이트 2018(Ignite 2018)에서 오픈 데이터 이니셔티브(Open Data Initiative)를 발표하면서 기업이 고객 기반을 활용을 어렵게 만드는 정보 사일로를 무너뜨리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들 세 업체는 공동 성명서에서 "오픈 데이터 이니셔티브의 핵심은 데이터 사일로를 제거하고 고객에 대한 단일 뷰를 제공해 회사가 데이터를 더 잘 관리하고 개인정보 보호와 보안 전략을 지원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공통 모델을 통해 어도비 익스페리언스 클라우드(Adobe Experience Cloud), 어도비 익스페리언스 플랫폼(Adobe Experience Platform), 마이크로소프트 다이나믹스 365, SAP C/4HANA, S/4HANA 플랫폼 간 상호운용성과 데이터 교환을 향상할 것이라고 업체들은 전했다.

새로운 유럽 데이터 개인정보 보호법인 GDPR(General Data Protection Regulation)은 사용자의 온라인 추적에 크게 의존하는 광고 생태계에 대한 직접 마케팅 채널을 구조적으로 선호하여 동의한 고객 데이터에 대한 접근에 프리미엄을 부여할 수 있다.

어도비 CEO 샨타누 나라옌은 "어도비, 마이크로소프트, SAP는 고객경험 관리 범주를 다시 생각하기 위해 제휴하고 있다”며 "우리는 대규모의 고객 데이터를 활용하고 조처를 할 수 있는 능력을 기업에 제공하여 개인화된 실시간 고객 경험을 대규모로 제공할 것이다"고 이야기했다.

이니셔티브를 제공하기 위해 이 세 업체는 어도비 익스페리언스 클라우드, 어도비 익스페리언스 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다이나믹스 365, SAP C/4HANA, S/4HANA 등 다양한 애플리케이션과 플랫폼 간의 상호운용성과 데이터 교환을 향상하고 있다.

특히, 데이터 모델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에서 공통 데이터 레이크 서비스를 사용하여 고객이 서비스를 개발하고 배포할 수 있는 개발 툴과 애플리케이션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한다.

마이크로소프트 CEO인 사티아 나델라는 "어도비, SAP와 함께 이전에는 불가능했던 수준의 고객 및 비즈니스 이해를 기업이 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중요한 첫걸음을 내디뎠다”며 "모든 곳의 조직은 예측력, 자동화된 워크플로 및 궁극적으로 향상된 비즈니스 성과를 위해 AI 기반 디지털 피드백 루프를 구축할 막대한 기회가 있다"고 말했다.

간단히 말해 이번 제휴는 ‘데이터 사일로 제거’와 동시에 ‘고객의 단일 뷰’를 가능하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SAP의 빌 맥더못 CEO는 "고객경험이 더 이상 영업 관리 대화가 아니라는 점을 마이크로소프트, 어도비, SAP는 잘 알과 있다. CEO들은 현 상태의 사일로를 무너뜨리고 있으므로 회사 내부의 모든 사람이 회사 외부 사람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맥더못은 "오픈 데이터 이니셔티브를 통해 진정한 고객 단일 뷰로 비즈니스를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ciokr@idg.co.kr
 
2018.09.27

어도비·마이크로소프트·SAP, 고객 데이터 활용 위해 손잡았다

James Henderson | New Zealand Reseller News
어도비, 마이크로소프트, SAP가 손잡았다. 이들 업체는 기업이 고객 정보 활용을 방해하는 정보 사일로 장치를 없앤다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어도비, 마이크로소프트, SAP는 애플리케이션을 운영하는 기업이 고객을 더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데이터 얼라이언스를 구성했다.

기술 대기업들은 이그나이트 2018(Ignite 2018)에서 오픈 데이터 이니셔티브(Open Data Initiative)를 발표하면서 기업이 고객 기반을 활용을 어렵게 만드는 정보 사일로를 무너뜨리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들 세 업체는 공동 성명서에서 "오픈 데이터 이니셔티브의 핵심은 데이터 사일로를 제거하고 고객에 대한 단일 뷰를 제공해 회사가 데이터를 더 잘 관리하고 개인정보 보호와 보안 전략을 지원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공통 모델을 통해 어도비 익스페리언스 클라우드(Adobe Experience Cloud), 어도비 익스페리언스 플랫폼(Adobe Experience Platform), 마이크로소프트 다이나믹스 365, SAP C/4HANA, S/4HANA 플랫폼 간 상호운용성과 데이터 교환을 향상할 것이라고 업체들은 전했다.

새로운 유럽 데이터 개인정보 보호법인 GDPR(General Data Protection Regulation)은 사용자의 온라인 추적에 크게 의존하는 광고 생태계에 대한 직접 마케팅 채널을 구조적으로 선호하여 동의한 고객 데이터에 대한 접근에 프리미엄을 부여할 수 있다.

어도비 CEO 샨타누 나라옌은 "어도비, 마이크로소프트, SAP는 고객경험 관리 범주를 다시 생각하기 위해 제휴하고 있다”며 "우리는 대규모의 고객 데이터를 활용하고 조처를 할 수 있는 능력을 기업에 제공하여 개인화된 실시간 고객 경험을 대규모로 제공할 것이다"고 이야기했다.

이니셔티브를 제공하기 위해 이 세 업체는 어도비 익스페리언스 클라우드, 어도비 익스페리언스 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다이나믹스 365, SAP C/4HANA, S/4HANA 등 다양한 애플리케이션과 플랫폼 간의 상호운용성과 데이터 교환을 향상하고 있다.

특히, 데이터 모델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에서 공통 데이터 레이크 서비스를 사용하여 고객이 서비스를 개발하고 배포할 수 있는 개발 툴과 애플리케이션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한다.

마이크로소프트 CEO인 사티아 나델라는 "어도비, SAP와 함께 이전에는 불가능했던 수준의 고객 및 비즈니스 이해를 기업이 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중요한 첫걸음을 내디뎠다”며 "모든 곳의 조직은 예측력, 자동화된 워크플로 및 궁극적으로 향상된 비즈니스 성과를 위해 AI 기반 디지털 피드백 루프를 구축할 막대한 기회가 있다"고 말했다.

간단히 말해 이번 제휴는 ‘데이터 사일로 제거’와 동시에 ‘고객의 단일 뷰’를 가능하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SAP의 빌 맥더못 CEO는 "고객경험이 더 이상 영업 관리 대화가 아니라는 점을 마이크로소프트, 어도비, SAP는 잘 알과 있다. CEO들은 현 상태의 사일로를 무너뜨리고 있으므로 회사 내부의 모든 사람이 회사 외부 사람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맥더못은 "오픈 데이터 이니셔티브를 통해 진정한 고객 단일 뷰로 비즈니스를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