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1

CIO.tv | VR로 고층 현장 안전 교육··· '하네스'의 시도

Brian Cheon | CIO KR
직장 교육 서비스 기업 하네스(Harness)가 주목하고 있는 기술은 가상현실(VR)이다. 이 회사는 회사의 교육 프로그램에 20여 개의 가상현실 경험을 통합할 계획인데, 그 첫 번째 경험을 최근 공개했다.

'Working at Heights'라는 이름의 이 자산은 작업자가 모든 잠재적 위험 요인을 규명할 수 있도록 해주는 시나리오를 제시한다. 하네스 측은 "높은 곳에서 작업하는 환경을 완전히 숙지할 수 있게 한다. 즉 안전한 환경에서 위험을 미리 감지하도록 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하네스는 호주 브리스번화 투움바, 파푸아 뉴기니,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에서 비즈니스를 펼치고 있다.

향후 제공될 VR 교육 도구로는 제한된 공간에서 작업하는 법, 화재 상황에 대응하는 법, 응급 처지를 수행하는 법 등이 있다.

2006년 설립된 하네스는 "훈련 과정을 마쳤을 지라도 막상 50층 짜리 건물이나 바다 가운데의 석유 굴착 장치에 가면 위험성을 느껴 작업을 포기하는 경우가 있다. VR 기술을 연수생이 실제 위험한 상황을 경험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라고 말했다.

하네스는 2년에 걸친 VR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직원 유지율을 높이고 투자 수익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VR 자산은 브리즈번에 소재한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 기업인 액티베이트 엔터테인먼트와 협력해 개발되고 있다.

액티베이트의 전무 이사 타이론 커티스는 "VR이 보급되는 것은 시간 문제일 뿐이다. 하네스와의 협업은 정말 즐거운 경험이었다. 그들은 전통 산업에서 '어떻게하면 더 좋게 만들 수 있을까?'라고 생각했다. 대답은 VR이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일단 전통적인 업종에서 VR의 가치를 발견하기 시작하면 점점 더 확산될 것이다. 이미 인력 교육 및 개발에서 긍정적인 효과를 발견하고 있다. 참여와 안전 측면에서 특히 그렇다"라고 덧붙였다.




ciokr@idg.co.kr 



2018.09.11

CIO.tv | VR로 고층 현장 안전 교육··· '하네스'의 시도

Brian Cheon | CIO KR
직장 교육 서비스 기업 하네스(Harness)가 주목하고 있는 기술은 가상현실(VR)이다. 이 회사는 회사의 교육 프로그램에 20여 개의 가상현실 경험을 통합할 계획인데, 그 첫 번째 경험을 최근 공개했다.

'Working at Heights'라는 이름의 이 자산은 작업자가 모든 잠재적 위험 요인을 규명할 수 있도록 해주는 시나리오를 제시한다. 하네스 측은 "높은 곳에서 작업하는 환경을 완전히 숙지할 수 있게 한다. 즉 안전한 환경에서 위험을 미리 감지하도록 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하네스는 호주 브리스번화 투움바, 파푸아 뉴기니,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에서 비즈니스를 펼치고 있다.

향후 제공될 VR 교육 도구로는 제한된 공간에서 작업하는 법, 화재 상황에 대응하는 법, 응급 처지를 수행하는 법 등이 있다.

2006년 설립된 하네스는 "훈련 과정을 마쳤을 지라도 막상 50층 짜리 건물이나 바다 가운데의 석유 굴착 장치에 가면 위험성을 느껴 작업을 포기하는 경우가 있다. VR 기술을 연수생이 실제 위험한 상황을 경험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라고 말했다.

하네스는 2년에 걸친 VR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직원 유지율을 높이고 투자 수익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VR 자산은 브리즈번에 소재한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 기업인 액티베이트 엔터테인먼트와 협력해 개발되고 있다.

액티베이트의 전무 이사 타이론 커티스는 "VR이 보급되는 것은 시간 문제일 뿐이다. 하네스와의 협업은 정말 즐거운 경험이었다. 그들은 전통 산업에서 '어떻게하면 더 좋게 만들 수 있을까?'라고 생각했다. 대답은 VR이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일단 전통적인 업종에서 VR의 가치를 발견하기 시작하면 점점 더 확산될 것이다. 이미 인력 교육 및 개발에서 긍정적인 효과를 발견하고 있다. 참여와 안전 측면에서 특히 그렇다"라고 덧붙였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