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8

CIO가 알아야 할 엣지 컴퓨팅이란 무엇인가

CIO UK Staff | CIO UK
IoT 기기와 네트워크 기능에 관해 엣지 컴퓨팅(Edge Computing)이라는 용어가 자주 사용된다. 엣지 컴퓨팅이란 무엇이며, CIO가 엣지 컴퓨팅에 대해 알아야 할 것은 무엇일까?



CIO의 역할은 IT 자체의 변화 속도에 맞추고자 끊임없이 진화하고 변화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기술 변화의 파도를 겪으며 IT인프라를 형성하고 비즈니스 방식에 많은 변화가 있었다.

대표적인 예로 사물인터넷이 있다. 지금은 어느 정도 개념이 정립된 이 기술은 IT부서와 비즈니스 제공에 영향을 미쳤다. 그리고 엣지 컴퓨팅은 이러한 변화의 영역을 점점 더 확대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엣지 컴퓨팅의 가능성을 모색하는 조직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엣지 컴퓨팅은 가장 간단한 형태로 클라우드 컴퓨팅 시스템을 최적화하고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를 제어하는 방법이다.

더 나아가서, '네트워크 엣지'는 네트워크의 극한 지점인 클라이언트를 의미한다. 엣지 컴퓨팅은 이러한 기기에서 수행되는 작업을 나타낸다.

특히, 요즘은 일반 IoT 기기가 센서 정보를 클라우드로 보내는 것은 아니지만 기기 자체에서 원격으로 측정하고 처리한다.

큰 차이가 없는 것처럼 들리지만, 이는 네트워크에 엄청난 영향을 미친다.

영국 국가의료보건서비스(NHS)의 혈액 및 이식 부분 최고 디지털 책임자(CDO)인 아론 파웰도 데이터 분석 기능을 확장하기 위해 엣지 컴퓨팅을 연구하는 사람 중 하나다.

파웰은 "엣지 컴퓨팅을 둘러싼 흥미로운 점은 우리가 데이터를 분석 기능으로 가져가려는 새로운 센서다"며 "데이터가 있는 곳으로 분석 기능을 가져와야 한다"고 말했다. 

"데이터를 옮기는 방법이 그 자체로는 비용이 많이 들지만 분석을 더욱 신속하게 할 수 있다. 이 기능을 데이터가 있는 곳으로 가져가면 더 빨리 결정을 내릴 수 있기 때문이다”고 그는 전했다. 

파웰은 "분석 기술을 데이터가 있는 곳으로 옮기는 기능이 새롭게 부상하는 주제"라고 밝혔다.

서버에서 멀어지다
이 아이디어는 거의 모든 컴퓨팅이 중앙 서버에서 수행되는 씬 클라이언트와 대비되는 것처럼 들린다.

클라우드 모델에서 지능형 작업은 서버에서 수행된 다음 엣지와 함께 '더미' 기기로 전달된다. .

엣지와 클라우드는 상반되는 개념이 아니다. 엣지 컴퓨팅은 기기 자체에 대한 정보가 아니라 원본 데이터에서 최대한 가까운 곳에서 분석하기에 관한 것이다.

이는 데이터 최소화를 위한 옵션을 제공할 뿐 아니라 원시 데이터를 모두 클라우드에 제공할 필요가 없으며 매우 강력하게 분산된 시스템에도 사용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강력한 배포
엣지 컴퓨팅의 꿈은 수백만 개의 IoT 기기가 거대한 데이터센터에서만 볼 수 있는 작업을 수행하는 방대한 인텔리전트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이다. 그리고 이는 오늘날의 클라우드 모델과는 전혀 다른 것이다.

오늘날 가장 확실한 네트워크 모델에서는 엣지와 클라우드의 결합이 있다. 분산 시스템은 기기 자체에서 데이터를 처리하고 결과가 저장되는 클라우드로 전송하거나 분산 시스템 내에서 (아직) 불가능한 분석을 수행한다.

이제 클라우드는 끝났을까?
분산 시스템은 현재 네트워크로 연결된 기기로 향하고 있으며, 이것이 분석의 미래다.

예를 들어, 기후 모델이나 네트워크 차량에서 함께 작동하는 수백만 개의 온도 조절기가 서버에서 데이터를 분석하는 게 아닌 교통 정보를 직접 분석한다고 생각해보라.

그 결과 중앙 서버에 대한 데이터의 거대한 백홀이 발생하고 이러한 이유만으로 모든 네트워크 기기 전반에서 작업을 분리하는 것이 더 합리적이다. ciokr@idg.co.kr
 



2018.06.28

CIO가 알아야 할 엣지 컴퓨팅이란 무엇인가

CIO UK Staff | CIO UK
IoT 기기와 네트워크 기능에 관해 엣지 컴퓨팅(Edge Computing)이라는 용어가 자주 사용된다. 엣지 컴퓨팅이란 무엇이며, CIO가 엣지 컴퓨팅에 대해 알아야 할 것은 무엇일까?



CIO의 역할은 IT 자체의 변화 속도에 맞추고자 끊임없이 진화하고 변화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기술 변화의 파도를 겪으며 IT인프라를 형성하고 비즈니스 방식에 많은 변화가 있었다.

대표적인 예로 사물인터넷이 있다. 지금은 어느 정도 개념이 정립된 이 기술은 IT부서와 비즈니스 제공에 영향을 미쳤다. 그리고 엣지 컴퓨팅은 이러한 변화의 영역을 점점 더 확대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엣지 컴퓨팅의 가능성을 모색하는 조직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엣지 컴퓨팅은 가장 간단한 형태로 클라우드 컴퓨팅 시스템을 최적화하고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를 제어하는 방법이다.

더 나아가서, '네트워크 엣지'는 네트워크의 극한 지점인 클라이언트를 의미한다. 엣지 컴퓨팅은 이러한 기기에서 수행되는 작업을 나타낸다.

특히, 요즘은 일반 IoT 기기가 센서 정보를 클라우드로 보내는 것은 아니지만 기기 자체에서 원격으로 측정하고 처리한다.

큰 차이가 없는 것처럼 들리지만, 이는 네트워크에 엄청난 영향을 미친다.

영국 국가의료보건서비스(NHS)의 혈액 및 이식 부분 최고 디지털 책임자(CDO)인 아론 파웰도 데이터 분석 기능을 확장하기 위해 엣지 컴퓨팅을 연구하는 사람 중 하나다.

파웰은 "엣지 컴퓨팅을 둘러싼 흥미로운 점은 우리가 데이터를 분석 기능으로 가져가려는 새로운 센서다"며 "데이터가 있는 곳으로 분석 기능을 가져와야 한다"고 말했다. 

"데이터를 옮기는 방법이 그 자체로는 비용이 많이 들지만 분석을 더욱 신속하게 할 수 있다. 이 기능을 데이터가 있는 곳으로 가져가면 더 빨리 결정을 내릴 수 있기 때문이다”고 그는 전했다. 

파웰은 "분석 기술을 데이터가 있는 곳으로 옮기는 기능이 새롭게 부상하는 주제"라고 밝혔다.

서버에서 멀어지다
이 아이디어는 거의 모든 컴퓨팅이 중앙 서버에서 수행되는 씬 클라이언트와 대비되는 것처럼 들린다.

클라우드 모델에서 지능형 작업은 서버에서 수행된 다음 엣지와 함께 '더미' 기기로 전달된다. .

엣지와 클라우드는 상반되는 개념이 아니다. 엣지 컴퓨팅은 기기 자체에 대한 정보가 아니라 원본 데이터에서 최대한 가까운 곳에서 분석하기에 관한 것이다.

이는 데이터 최소화를 위한 옵션을 제공할 뿐 아니라 원시 데이터를 모두 클라우드에 제공할 필요가 없으며 매우 강력하게 분산된 시스템에도 사용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강력한 배포
엣지 컴퓨팅의 꿈은 수백만 개의 IoT 기기가 거대한 데이터센터에서만 볼 수 있는 작업을 수행하는 방대한 인텔리전트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이다. 그리고 이는 오늘날의 클라우드 모델과는 전혀 다른 것이다.

오늘날 가장 확실한 네트워크 모델에서는 엣지와 클라우드의 결합이 있다. 분산 시스템은 기기 자체에서 데이터를 처리하고 결과가 저장되는 클라우드로 전송하거나 분산 시스템 내에서 (아직) 불가능한 분석을 수행한다.

이제 클라우드는 끝났을까?
분산 시스템은 현재 네트워크로 연결된 기기로 향하고 있으며, 이것이 분석의 미래다.

예를 들어, 기후 모델이나 네트워크 차량에서 함께 작동하는 수백만 개의 온도 조절기가 서버에서 데이터를 분석하는 게 아닌 교통 정보를 직접 분석한다고 생각해보라.

그 결과 중앙 서버에 대한 데이터의 거대한 백홀이 발생하고 이러한 이유만으로 모든 네트워크 기기 전반에서 작업을 분리하는 것이 더 합리적이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