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3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스포츠 게임 중계’ 라이브 스트리밍 사례 발표

편집부 | CIO KR
라임라이트 네트웍스가  ‘스포츠 게임 중계’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을 위한 CDN 활용 사례를 발표했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는 ▲NBC ‘2008 하계 올림픽 웹캐스트’ ▲‘2012 하계 올림픽’ ▲NFL ‘슈퍼볼’ 경기 ▲아스날 축구클럽 ‘축구경기’ 등을 비롯해 많은 스포츠 게임의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을 지원했다.



전세계 스포츠 게임 중계 기업들은 방송과 동시에 제공되는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제공으로 수백만 명의 시청자를 추가로 확보할 수 있다.

특히 이러한 경기의 실시간 상황 중계는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전송 대기시간을 줄이고 스트리밍 지연을 최소화하면서 거의 모든 디바이스에서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영상을 볼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스포츠 게임의 실시간 영상 스트리밍이 이뤄지지 못하면 스트리밍 지연대기시간(레이턴시)으로 인해 시청자가 친구들로부터 SNS나 인스턴트메시지로 점수 획득이나 경기 결과를 먼저 받게 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는 것이다. 이는 온라인을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을 제공하는데 걸리는 일반적인 대기 시간은 30초에서 1분이기 때문에 생기는 일이다. 그러나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가 만족스럽지 못할 경우 시청자들은 4분 이내에 방송 보기를 중단한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코리아 박대성 지사장은 “라임라이트 네트웍스는 사설 CDN 도입을 통해 공공 온라인의 병목 현상을 피하고 시청자들에게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을 제안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기업들은 전세계 시청자들에게 언제나 안정적이고 빠르게 비디오 스트리밍을 전달할 수 있고, 대역폭은 필요에 따라 요구사항에 맞게 조정될 수 있으며, 갑작스러운 트래픽 급증도 원활히 처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는 ‘2008 하계 올림픽 웹캐스트’ 사례를 발표했다. 지난 2008년 5월에 NBC는 NBC올림픽스닷컴(NBCOlympics.com)에서 ‘2008 하계 올림픽 웹캐스트’를 제공했다. 궁극적으로 NBC는 MS 실버라이트(Silverlight) 기술로 NBC올림픽스닷컴에서 5,000만 명 이상의 순 방문자를 확보하고, 13억의 페이지 뷰, 7,000만 건의 비디오 스트림, 6억 분의 비디오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2012년에 라임라이트 네트웍스는 윔블던 테니스 챔피언십, 인도 프리미어 리그(Indian Premier League, IPL), 유러피언 챔피언십, RBS 6개국 럭비 챔피언십과 같은 스포츠 경기를 지원하고 여러 방송사들이 2012 하계 올림픽이 방영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2017년 2월, 라임라이트는 NFL의 슈퍼볼(Superbowl) 스트리밍을 지원하는 3개의 CDN 중 하나였다. 2017년도 슈퍼볼 경기는 방송 및 온라인 스트리밍을 포함해 1억1,300만 명의 시청자를 돌파했다고 업체측은 밝혔다.

아스날 축구클럽은 전세계적으로 1억 명의 팬을 보유한 축구 클럽이다. 아스날은 아스날닷컴(Arsenal.com)에서 안정적인 시청자 서비스를 지원하고 최대 25만 명의 순 방문자 트래픽을 원활히 처리할 수 있는 플랫폼이 필요했다. 아스날은 라임라이트가 전세계 최대의 사설 네트워크를 활용해 팬들이 혼잡한 공공 온라인을 피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트래픽 급증을 원활히 처리할 수 있는 확장성, 견고한 모바일 솔루션, 우수한 기술 지원 등을 활용하고 있다. ciokr@idg.co.kr



2017.12.13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스포츠 게임 중계’ 라이브 스트리밍 사례 발표

편집부 | CIO KR
라임라이트 네트웍스가  ‘스포츠 게임 중계’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을 위한 CDN 활용 사례를 발표했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는 ▲NBC ‘2008 하계 올림픽 웹캐스트’ ▲‘2012 하계 올림픽’ ▲NFL ‘슈퍼볼’ 경기 ▲아스날 축구클럽 ‘축구경기’ 등을 비롯해 많은 스포츠 게임의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을 지원했다.



전세계 스포츠 게임 중계 기업들은 방송과 동시에 제공되는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제공으로 수백만 명의 시청자를 추가로 확보할 수 있다.

특히 이러한 경기의 실시간 상황 중계는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전송 대기시간을 줄이고 스트리밍 지연을 최소화하면서 거의 모든 디바이스에서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영상을 볼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스포츠 게임의 실시간 영상 스트리밍이 이뤄지지 못하면 스트리밍 지연대기시간(레이턴시)으로 인해 시청자가 친구들로부터 SNS나 인스턴트메시지로 점수 획득이나 경기 결과를 먼저 받게 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는 것이다. 이는 온라인을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을 제공하는데 걸리는 일반적인 대기 시간은 30초에서 1분이기 때문에 생기는 일이다. 그러나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가 만족스럽지 못할 경우 시청자들은 4분 이내에 방송 보기를 중단한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코리아 박대성 지사장은 “라임라이트 네트웍스는 사설 CDN 도입을 통해 공공 온라인의 병목 현상을 피하고 시청자들에게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을 제안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기업들은 전세계 시청자들에게 언제나 안정적이고 빠르게 비디오 스트리밍을 전달할 수 있고, 대역폭은 필요에 따라 요구사항에 맞게 조정될 수 있으며, 갑작스러운 트래픽 급증도 원활히 처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는 ‘2008 하계 올림픽 웹캐스트’ 사례를 발표했다. 지난 2008년 5월에 NBC는 NBC올림픽스닷컴(NBCOlympics.com)에서 ‘2008 하계 올림픽 웹캐스트’를 제공했다. 궁극적으로 NBC는 MS 실버라이트(Silverlight) 기술로 NBC올림픽스닷컴에서 5,000만 명 이상의 순 방문자를 확보하고, 13억의 페이지 뷰, 7,000만 건의 비디오 스트림, 6억 분의 비디오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2012년에 라임라이트 네트웍스는 윔블던 테니스 챔피언십, 인도 프리미어 리그(Indian Premier League, IPL), 유러피언 챔피언십, RBS 6개국 럭비 챔피언십과 같은 스포츠 경기를 지원하고 여러 방송사들이 2012 하계 올림픽이 방영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2017년 2월, 라임라이트는 NFL의 슈퍼볼(Superbowl) 스트리밍을 지원하는 3개의 CDN 중 하나였다. 2017년도 슈퍼볼 경기는 방송 및 온라인 스트리밍을 포함해 1억1,300만 명의 시청자를 돌파했다고 업체측은 밝혔다.

아스날 축구클럽은 전세계적으로 1억 명의 팬을 보유한 축구 클럽이다. 아스날은 아스날닷컴(Arsenal.com)에서 안정적인 시청자 서비스를 지원하고 최대 25만 명의 순 방문자 트래픽을 원활히 처리할 수 있는 플랫폼이 필요했다. 아스날은 라임라이트가 전세계 최대의 사설 네트워크를 활용해 팬들이 혼잡한 공공 온라인을 피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트래픽 급증을 원활히 처리할 수 있는 확장성, 견고한 모바일 솔루션, 우수한 기술 지원 등을 활용하고 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