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8

휴머노이드 소셜 로봇 ‘페퍼’ 국내 상륙··· LG유플러스 등 6곳이 공급

편집부 | CIO KR
감정인식이 가능한 휴머노이드 소셜 로봇 ‘페퍼(Pepper)’가 10월 국내에 상륙한다. 일본 소프트뱅크의 로봇전문기업인 소프트뱅크로보틱스가 개발한 인공지능 로봇 페퍼가 10월부터 LG유플러스 플래그십 매장을 비롯해 금융, 서점, 의료, 유통 등 다양한 분야의 고객접점에 도입돼 본격 시범운영에 들어간다고 LG유플러스가 밝혔다.

페퍼를 도입하는 업체는 LG유플러스를 포함해 각 산업분야를 대표하는 우리은행, 교보문고, 가천대 길병원, 롯데백화점, 이마트 총 6개 업체로, 각 사는 자체 매장에서 향후 1년 동안 페퍼의 시범운영을 통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치는 등 사업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페퍼에는 LG유플러스가 자체 개발한 AI플랫폼이 탑재돼 인사, 날씨, 지식검색 등 다양한 분야의 대화 및 맞춤형 상품추천 기능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페퍼를 10월 11일부터 분당의 플래그십 매장에 전시해 고객과의 대화는 물론 상담 대기 중 스마트폰, 멤버십 추천 등 다양한 상품정보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각 사업 분야에서 페퍼가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LG유플러스는 시범운영 기간 업체들의 의견을 수렴해 소프트뱅크로보틱스와 협의, 지속적인 서비스 보완과 개선을 이끌어 내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AI디바이스담당 송대원 상무는 “현재의 인공지능 기술을 감안해 용도와 수익모델이 명확한 분야에 우선 적용했으며, 다양한 산업분야를 대표하는 기업들이 참여하는 만큼 앞으로 서비스 활용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ciokr@idg.co.kr



2017.09.28

휴머노이드 소셜 로봇 ‘페퍼’ 국내 상륙··· LG유플러스 등 6곳이 공급

편집부 | CIO KR
감정인식이 가능한 휴머노이드 소셜 로봇 ‘페퍼(Pepper)’가 10월 국내에 상륙한다. 일본 소프트뱅크의 로봇전문기업인 소프트뱅크로보틱스가 개발한 인공지능 로봇 페퍼가 10월부터 LG유플러스 플래그십 매장을 비롯해 금융, 서점, 의료, 유통 등 다양한 분야의 고객접점에 도입돼 본격 시범운영에 들어간다고 LG유플러스가 밝혔다.

페퍼를 도입하는 업체는 LG유플러스를 포함해 각 산업분야를 대표하는 우리은행, 교보문고, 가천대 길병원, 롯데백화점, 이마트 총 6개 업체로, 각 사는 자체 매장에서 향후 1년 동안 페퍼의 시범운영을 통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치는 등 사업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페퍼에는 LG유플러스가 자체 개발한 AI플랫폼이 탑재돼 인사, 날씨, 지식검색 등 다양한 분야의 대화 및 맞춤형 상품추천 기능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페퍼를 10월 11일부터 분당의 플래그십 매장에 전시해 고객과의 대화는 물론 상담 대기 중 스마트폰, 멤버십 추천 등 다양한 상품정보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각 사업 분야에서 페퍼가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LG유플러스는 시범운영 기간 업체들의 의견을 수렴해 소프트뱅크로보틱스와 협의, 지속적인 서비스 보완과 개선을 이끌어 내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AI디바이스담당 송대원 상무는 “현재의 인공지능 기술을 감안해 용도와 수익모델이 명확한 분야에 우선 적용했으며, 다양한 산업분야를 대표하는 기업들이 참여하는 만큼 앞으로 서비스 활용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