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06

'규모로 압도하고 신기술로 무장했다' 초대형 데이터센터 10곳

Hannah Williams | Computerworld UK
최근 노르웨이의 콜로스(Kolos)라는 기업이 세계 최대 규모의 데이터센터를 노르웨이 발레겐에 짓겠다고 발표했다. 콜로스 데이터센터 이외에 전세계 곳곳에 있는 수백 개의 대형 데이터센터 가운데 규모가 크고 최첨단 기술을 적용한 데이터센터는 어디에 있고, 누가 운영하는지 알아봤다.

다음은 현재 운영 중이거나 건립 중인 대규모 데이터센터 10곳이다.

1. 시타델


세계에서 가장 큰 데이터센터는 그 규모에 걸맞은 이름을 가진 ‘시타델(Citadel)’ 데이터센터 캠퍼스로 세계적인 기술 기업인 스위치(Switch)가 보유하고 있다. 네바다 주 북부 테이호 르노(Tahoe Reno)에 위치한 이 센터는 720만 제곱피트(약 20만 2,342평)의 면적을 자랑한다.

센터의 위치상 시타델 데이터센터는 스위치 수퍼루프(Superloop)을 통해 로스앤젤레스로는 9밀리세컨드의 커넥션만을 제공하고 있으며 부가적으로 데이터센터의 코어 캠퍼스에는 7밀리세컨드의 커넥션이 제공된다.

시타델 캠퍼스는 전 센터에 약 650메가와트가량의 컴퓨팅 파워를 공급하며 100% 재생가능 에너지를 사용하도록 설계돼 세계에서 가장 클 뿐만 아니라 친환경 데이터센터이기도 하다.

2. 콜로스(Kolos)


곧 건설될 콜로스의 데이터센터도 빼놓을 수 없다. 이 센터는 노르웨이 발레겐에 건설될 예정이다. 콜로스는 이 데이터센터의 1,000메가와트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컴퓨팅 파워를 들어 이곳이 세계에서 가장 큰 데이터센터가 될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2018년 문을 여는 이 데이터센터의 면적은 무려 650만 제곱피트(약 18만 2,670평)며 총 4층짜리 건물로 설계되었다.

노르웨이의 풍부한 수력발전 자원이 이 데이터센터에 전기를 공급하게 될 것이다.

전반적으로, 새로운 데이터센터는 대규모 시설을 갖출 뿐 아니라 지속 가능성과 보안까지 염두에 둔 독창적인 초대형 데이터센터가 될 전망이다.

콜로스에 따르면, 콜로스 데이터센터의 부분 개관은 2018년 4분기쯤이 될 것이며 전체 센터의 완성은 2027년이 되어야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3. 레인지 인터내셔널 인포메이션 그룹


중국 랑팡에 위치한 ‘레인지 인터내셔널 인포메이션 그룹(Range International Information Group)’ 데이터센터는 점점 늘어가는 중국 IT 분야의 요구에 맞춰 건설됐다.

레인지의 데이터센터 면적은 630만 제곱피트(17만 7,049평)며 이는 풋볼 경기장 약 110개가 들어갈 정도의 면적이다.

중국에서 이뤄지는 여느 대규모 프로젝트들이 그렇듯, 이 데이터센터 역시 공공과 민간의 합작 투자로 지어졌다. 이 센터의 건설은 2013년에 시작되었으며 2016년 완공되었다.

센터의 모든 디자인 서비스,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및 솔루션은 IBM에서 제공하고 있다.

---------------------------------------------------------------
데이터센터 인기기사
-> 데이터센터를 안전하게! 물리적 보안 구축법
-> 규모로 승부하는 데이터센터들
-> ‘인프라도 스타급!’ 헐리우드의 엘리트 데이터센터들
-> '동굴, 벙커, 사막···' 쿨하고 쿨한 데이터센터 9곳
-> 데이터센터 위한 필수 장비 10종
-> 구글이 말하는 5가지 데이터센터 에너지 절약법
-> IT 전문가들이 선정한 필수 데이터센터 유틸리티 7선
-> 데이터센터 효율성 개선을 위한 6가지 팁테크
-> 컨버지드 인프라, 데이터센터의 미래인가?
-> ‘데이터센터 비용 절감’ 페이스북의 오픈소스 디자인 활용법
-> 8가지 획기적인 데이터센터 전력 비용 절감 방안
---------------------------------------------------------------


4. 스위치 수퍼냅


스위치 소유의 또 다른 데이터센터인 수퍼냅(SuperNAP)은 네바다 주 라스베이거스에 위치한 스위치의 첫 번째 데이터센터다.

마찬가지로 전 세계에서 가장 큰 데이터센터 중 하나인 수퍼냅은 350만 제곱피트(9만 8,361평)의 면적을 자랑한다. 또한 2020년에서 2025년 사이 확장 공사 계획이 있어 향후 그 면적이 더욱 넓어질 전망이다.

또한 시타델과 마찬가지로 스위치의 수퍼냅 데이터센터도 르노와 라스베이거스 간에 약 7밀리세컨드의 속도로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다. 총 5,000만 명의 인구가 고작 14밀리세컨드의 시간 안에 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다는 계산이 나온다.


2017.09.06

'규모로 압도하고 신기술로 무장했다' 초대형 데이터센터 10곳

Hannah Williams | Computerworld UK
최근 노르웨이의 콜로스(Kolos)라는 기업이 세계 최대 규모의 데이터센터를 노르웨이 발레겐에 짓겠다고 발표했다. 콜로스 데이터센터 이외에 전세계 곳곳에 있는 수백 개의 대형 데이터센터 가운데 규모가 크고 최첨단 기술을 적용한 데이터센터는 어디에 있고, 누가 운영하는지 알아봤다.

다음은 현재 운영 중이거나 건립 중인 대규모 데이터센터 10곳이다.

1. 시타델


세계에서 가장 큰 데이터센터는 그 규모에 걸맞은 이름을 가진 ‘시타델(Citadel)’ 데이터센터 캠퍼스로 세계적인 기술 기업인 스위치(Switch)가 보유하고 있다. 네바다 주 북부 테이호 르노(Tahoe Reno)에 위치한 이 센터는 720만 제곱피트(약 20만 2,342평)의 면적을 자랑한다.

센터의 위치상 시타델 데이터센터는 스위치 수퍼루프(Superloop)을 통해 로스앤젤레스로는 9밀리세컨드의 커넥션만을 제공하고 있으며 부가적으로 데이터센터의 코어 캠퍼스에는 7밀리세컨드의 커넥션이 제공된다.

시타델 캠퍼스는 전 센터에 약 650메가와트가량의 컴퓨팅 파워를 공급하며 100% 재생가능 에너지를 사용하도록 설계돼 세계에서 가장 클 뿐만 아니라 친환경 데이터센터이기도 하다.

2. 콜로스(Kolos)


곧 건설될 콜로스의 데이터센터도 빼놓을 수 없다. 이 센터는 노르웨이 발레겐에 건설될 예정이다. 콜로스는 이 데이터센터의 1,000메가와트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컴퓨팅 파워를 들어 이곳이 세계에서 가장 큰 데이터센터가 될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2018년 문을 여는 이 데이터센터의 면적은 무려 650만 제곱피트(약 18만 2,670평)며 총 4층짜리 건물로 설계되었다.

노르웨이의 풍부한 수력발전 자원이 이 데이터센터에 전기를 공급하게 될 것이다.

전반적으로, 새로운 데이터센터는 대규모 시설을 갖출 뿐 아니라 지속 가능성과 보안까지 염두에 둔 독창적인 초대형 데이터센터가 될 전망이다.

콜로스에 따르면, 콜로스 데이터센터의 부분 개관은 2018년 4분기쯤이 될 것이며 전체 센터의 완성은 2027년이 되어야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3. 레인지 인터내셔널 인포메이션 그룹


중국 랑팡에 위치한 ‘레인지 인터내셔널 인포메이션 그룹(Range International Information Group)’ 데이터센터는 점점 늘어가는 중국 IT 분야의 요구에 맞춰 건설됐다.

레인지의 데이터센터 면적은 630만 제곱피트(17만 7,049평)며 이는 풋볼 경기장 약 110개가 들어갈 정도의 면적이다.

중국에서 이뤄지는 여느 대규모 프로젝트들이 그렇듯, 이 데이터센터 역시 공공과 민간의 합작 투자로 지어졌다. 이 센터의 건설은 2013년에 시작되었으며 2016년 완공되었다.

센터의 모든 디자인 서비스,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및 솔루션은 IBM에서 제공하고 있다.

---------------------------------------------------------------
데이터센터 인기기사
-> 데이터센터를 안전하게! 물리적 보안 구축법
-> 규모로 승부하는 데이터센터들
-> ‘인프라도 스타급!’ 헐리우드의 엘리트 데이터센터들
-> '동굴, 벙커, 사막···' 쿨하고 쿨한 데이터센터 9곳
-> 데이터센터 위한 필수 장비 10종
-> 구글이 말하는 5가지 데이터센터 에너지 절약법
-> IT 전문가들이 선정한 필수 데이터센터 유틸리티 7선
-> 데이터센터 효율성 개선을 위한 6가지 팁테크
-> 컨버지드 인프라, 데이터센터의 미래인가?
-> ‘데이터센터 비용 절감’ 페이스북의 오픈소스 디자인 활용법
-> 8가지 획기적인 데이터센터 전력 비용 절감 방안
---------------------------------------------------------------


4. 스위치 수퍼냅


스위치 소유의 또 다른 데이터센터인 수퍼냅(SuperNAP)은 네바다 주 라스베이거스에 위치한 스위치의 첫 번째 데이터센터다.

마찬가지로 전 세계에서 가장 큰 데이터센터 중 하나인 수퍼냅은 350만 제곱피트(9만 8,361평)의 면적을 자랑한다. 또한 2020년에서 2025년 사이 확장 공사 계획이 있어 향후 그 면적이 더욱 넓어질 전망이다.

또한 시타델과 마찬가지로 스위치의 수퍼냅 데이터센터도 르노와 라스베이거스 간에 약 7밀리세컨드의 속도로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다. 총 5,000만 명의 인구가 고작 14밀리세컨드의 시간 안에 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다는 계산이 나온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