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6.21

화웨이, 2016 사이버 보안 백서 발간

편집부 | CIO KR
화웨이가 ‘글로벌 사이버 보안의 당면 과제: 공급망의 보안 리스크 제고(The Global Cyber Security Challenge: It is time for real progress in addressing supply chain risks)’라는 제목으로 2016 사이버 보안 백서를 발간했다.

이번 백서는 글로벌 공급망과 관련된 보안 이슈를 해결하고, 전문가의 성공 사례 및 화웨이가 제시하는 표준 모델을 공유해 글로벌 공급망의 보안을 제고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화웨이는 지난 2012년부터 2014년까지 세 편의 사이버 보안 백서를 발간해 사이버 보안에 대한 자사의 접근 방식, 화웨이의 엔드-투-엔드(end-to-end) 사이버 보안 보장 시스템과 더불어 엔드-투-엔드 사이버 보안 시스템 도입 시 고려해야 할 솔루션 공급 업체에 관해 제안해 온 바 있다.

이번 2016 사이버 보안 백서는 ISO 28000 공급자 관리 시스템을 통한 화웨이의 포괄적인 공급망 관리 사례와 보안 리스크 최소화 프로세스를 소개한다. 화웨이 공급망 보안 프로세스는 공급 업체의 시스템과 제조 및 제품 검증 과정을 거치며, 모니터링과 평가 시스템에 따른 공급 업체들의 납품 실적 이력을 시각화된 자료로 누적하는 등 자사 솔루션의 품질과 보안을 지속해서 관리하고 있다.

켄 후 화웨이 부회장 겸 글로벌 사이버 보안 및 사용자 개인 정보 보호 위원회장은 “사이버 보안의 당면 과제를 간단히 해결할 방안이나 솔루션은 아직 없지만, 글로벌 커뮤니티와 개별 조직들은 단계별 전략을 통해 사이버 보안 리스크를 효과적으로 줄여 나갈 수 있다”며 “화웨이는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사이버 보안 프로토콜, 표준 및 법규에 대한 합의와 이를 위한 협력을 끌어내고 있다”고 말했다.

앤디 퍼디 화웨이 사이버보안책임자(CSO)이자 이번 백서의 저자는 “공급망 리스크는 사이버 보안 리스크에서 매우 중요한 핵심 요소 중 하나로, 조직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이를 제대로 이해하고 관리할 필요가 있다”며 “모두 함께 공급망 위협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본격적으로 이와 같은 리스크 요인에 대한 대처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협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ciokr@idg.co.kr



2016.06.21

화웨이, 2016 사이버 보안 백서 발간

편집부 | CIO KR
화웨이가 ‘글로벌 사이버 보안의 당면 과제: 공급망의 보안 리스크 제고(The Global Cyber Security Challenge: It is time for real progress in addressing supply chain risks)’라는 제목으로 2016 사이버 보안 백서를 발간했다.

이번 백서는 글로벌 공급망과 관련된 보안 이슈를 해결하고, 전문가의 성공 사례 및 화웨이가 제시하는 표준 모델을 공유해 글로벌 공급망의 보안을 제고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화웨이는 지난 2012년부터 2014년까지 세 편의 사이버 보안 백서를 발간해 사이버 보안에 대한 자사의 접근 방식, 화웨이의 엔드-투-엔드(end-to-end) 사이버 보안 보장 시스템과 더불어 엔드-투-엔드 사이버 보안 시스템 도입 시 고려해야 할 솔루션 공급 업체에 관해 제안해 온 바 있다.

이번 2016 사이버 보안 백서는 ISO 28000 공급자 관리 시스템을 통한 화웨이의 포괄적인 공급망 관리 사례와 보안 리스크 최소화 프로세스를 소개한다. 화웨이 공급망 보안 프로세스는 공급 업체의 시스템과 제조 및 제품 검증 과정을 거치며, 모니터링과 평가 시스템에 따른 공급 업체들의 납품 실적 이력을 시각화된 자료로 누적하는 등 자사 솔루션의 품질과 보안을 지속해서 관리하고 있다.

켄 후 화웨이 부회장 겸 글로벌 사이버 보안 및 사용자 개인 정보 보호 위원회장은 “사이버 보안의 당면 과제를 간단히 해결할 방안이나 솔루션은 아직 없지만, 글로벌 커뮤니티와 개별 조직들은 단계별 전략을 통해 사이버 보안 리스크를 효과적으로 줄여 나갈 수 있다”며 “화웨이는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사이버 보안 프로토콜, 표준 및 법규에 대한 합의와 이를 위한 협력을 끌어내고 있다”고 말했다.

앤디 퍼디 화웨이 사이버보안책임자(CSO)이자 이번 백서의 저자는 “공급망 리스크는 사이버 보안 리스크에서 매우 중요한 핵심 요소 중 하나로, 조직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이를 제대로 이해하고 관리할 필요가 있다”며 “모두 함께 공급망 위협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본격적으로 이와 같은 리스크 요인에 대한 대처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협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