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6.17

마이크로소프트, 채팅 앱 기업 '완드' 인수

Blair Hanley Frank | IDG News Service
"채팅을 컴퓨팅용 플랫폼으로 이용하려 검토 중이다." 올해 초 사티야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CEO가 했던 이 발언은 농담이 아니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iOS용 채팅 앱 '완드'(Wand)를 인수했다.



마이크로소프트 기업 부사장 데이비드 쿠는 16일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이번 인수를 알리며, 완드 팀이 빙 엔지니어링 및 플랫폼 그룹에 속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요 업무는 인텔리전트 챗봇 및 가상 비서 개발 분야일 예정이다.

완드 팀에게는 잘 어울리는 업무다. 이 팀은 2013년 이후 개발하고 업데이트해온 앱이 채팅 및 외부 출처로부터의 정보 추가, 공유에 초점을 맞춰진 것이다. 완드(Wand) 앱을 이용해 사용자의 스마트홈 기기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하는 시범 서비스도 진행한 바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인간과 컴퓨터 사이의 대화형 상호작용을 최근 강조하고 있다. 올해 초 빌드 컨퍼런스에서는 호텔 룸 예약을 봇에게 지시하는 시연을 펼치기도 했다.

쿠 부사장은 완드의 팀이 써드파티 개발자 통합, 의미론, 대화형 인터페이스 등에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번 인수의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비살 샤르마 완드 CEO의 블로그 포스트에 따르면, 합병 이후 완드 서비스는 종료될 예정이다. ciokr@idg.co.kr
 



2016.06.17

마이크로소프트, 채팅 앱 기업 '완드' 인수

Blair Hanley Frank | IDG News Service
"채팅을 컴퓨팅용 플랫폼으로 이용하려 검토 중이다." 올해 초 사티야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CEO가 했던 이 발언은 농담이 아니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iOS용 채팅 앱 '완드'(Wand)를 인수했다.



마이크로소프트 기업 부사장 데이비드 쿠는 16일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이번 인수를 알리며, 완드 팀이 빙 엔지니어링 및 플랫폼 그룹에 속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요 업무는 인텔리전트 챗봇 및 가상 비서 개발 분야일 예정이다.

완드 팀에게는 잘 어울리는 업무다. 이 팀은 2013년 이후 개발하고 업데이트해온 앱이 채팅 및 외부 출처로부터의 정보 추가, 공유에 초점을 맞춰진 것이다. 완드(Wand) 앱을 이용해 사용자의 스마트홈 기기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하는 시범 서비스도 진행한 바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인간과 컴퓨터 사이의 대화형 상호작용을 최근 강조하고 있다. 올해 초 빌드 컨퍼런스에서는 호텔 룸 예약을 봇에게 지시하는 시연을 펼치기도 했다.

쿠 부사장은 완드의 팀이 써드파티 개발자 통합, 의미론, 대화형 인터페이스 등에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번 인수의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비살 샤르마 완드 CEO의 블로그 포스트에 따르면, 합병 이후 완드 서비스는 종료될 예정이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