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3.03

마이크로소프트, 'RSA 컨퍼런스 2016'서 클라우드 보안 역량 강조

편집부 | CIO KR
마이크로소프트가 2월 29일(현지시간 기준)부터 3월 4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Moscon Center)에서 개최 중인 ‘RSA 컨퍼런스 2016’서 자사의 클라우드 보안 역량을 강조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올해 RSA컨퍼런스에서 사장겸 최고 법무책임자인 브래드 스미스가 기조 연설자로 참여했다. 또 정보보호최고책임자(CSIO)인 브렛 아스놀트, 개인정보최고책임자 브렌든 린치, 애저 클라우드 플랫폼 보안책임자 크레이그 넬슨, 정보 보안 및 위험 관리 책임자 아마드 마흐디 등이 다양한 주제의 컨퍼런스 트랙 연설자로 나섰다.

마이크로소프트의 브래드 스미스 사장은 ‘무질서한 시대 상황 속 클라우드의 신뢰성(Trust in the Cloud in Tumultuous Times)’이란 주제로 3월 1일(현지시간 기준)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스미스 사장은 “클라우드 기반의 지속적인 성장은 업무 환경을 크게 혁신시켜 왔지만 동시에 다양한 지정학적 이슈를 통해 사회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 책임의 주최에 대한 논쟁을 지속시키고 있다”며, “마이크로소프트는 글로벌시장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사건 사고 속에서 클라우드가 어떻게 신뢰성을 보장해 줄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다”고 말했다.

브렛 아스놀트 CSIO는 이번 컨퍼런스에서 3월 1일에는 ‘기업 경영진의 사이버보안 인식(Bringing Cybersecurity to the Boardroom)’을 주제로, 2일에는 ‘클라우드 규모의 지능을 이용한 보안 문제 해법’(Using Cloud-Scale Intelligence to Address Security Challenges)’을 주제로 각각 연설했다.

한편, 브렌든 린치 개인정보 최고책임자는 구글, 어도비의 개인정보보호 분야 전문가들과 함께 공유 문화 확산과 IoT의 지속적인 발전 속에서 바람직한 개인정보보안 해법을 논의하고, 크레이그 넬슨 애저 클라우드 플랫폼 보안책임자는 ‘클라우드 해킹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를 주제로 소규모 세션에서 업계 전문가들의 다양한 질의에 답변을 제시했다.

끝으로 아마드 마흐디는 ‘보안 리스크 관리에 있어 M&A 사례’에 대해 연설할 계획이다. 수천 명의 신규 직원 및 다양한 기술, 금융, 지정학적인 고려 사항들을 참고해 작성된 IT 보안 업체의 M&A 사례를 소개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RSA컨퍼런스를 통해 자사 클라우드 서비스 경험을 근간으로 신뢰할 수 있는 수준으로까지 발전한 클라우드 보안의 현 주소를 조명하는 동시에 클라우드 보안은 물론 개인정보보호 부문에서 마이크로소프트의 보안 능력을 보여주는데 역점을 둘 방침이라고 밝혔다. ciokr@idg.co.kr



2016.03.03

마이크로소프트, 'RSA 컨퍼런스 2016'서 클라우드 보안 역량 강조

편집부 | CIO KR
마이크로소프트가 2월 29일(현지시간 기준)부터 3월 4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Moscon Center)에서 개최 중인 ‘RSA 컨퍼런스 2016’서 자사의 클라우드 보안 역량을 강조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올해 RSA컨퍼런스에서 사장겸 최고 법무책임자인 브래드 스미스가 기조 연설자로 참여했다. 또 정보보호최고책임자(CSIO)인 브렛 아스놀트, 개인정보최고책임자 브렌든 린치, 애저 클라우드 플랫폼 보안책임자 크레이그 넬슨, 정보 보안 및 위험 관리 책임자 아마드 마흐디 등이 다양한 주제의 컨퍼런스 트랙 연설자로 나섰다.

마이크로소프트의 브래드 스미스 사장은 ‘무질서한 시대 상황 속 클라우드의 신뢰성(Trust in the Cloud in Tumultuous Times)’이란 주제로 3월 1일(현지시간 기준)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스미스 사장은 “클라우드 기반의 지속적인 성장은 업무 환경을 크게 혁신시켜 왔지만 동시에 다양한 지정학적 이슈를 통해 사회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 책임의 주최에 대한 논쟁을 지속시키고 있다”며, “마이크로소프트는 글로벌시장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사건 사고 속에서 클라우드가 어떻게 신뢰성을 보장해 줄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다”고 말했다.

브렛 아스놀트 CSIO는 이번 컨퍼런스에서 3월 1일에는 ‘기업 경영진의 사이버보안 인식(Bringing Cybersecurity to the Boardroom)’을 주제로, 2일에는 ‘클라우드 규모의 지능을 이용한 보안 문제 해법’(Using Cloud-Scale Intelligence to Address Security Challenges)’을 주제로 각각 연설했다.

한편, 브렌든 린치 개인정보 최고책임자는 구글, 어도비의 개인정보보호 분야 전문가들과 함께 공유 문화 확산과 IoT의 지속적인 발전 속에서 바람직한 개인정보보안 해법을 논의하고, 크레이그 넬슨 애저 클라우드 플랫폼 보안책임자는 ‘클라우드 해킹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를 주제로 소규모 세션에서 업계 전문가들의 다양한 질의에 답변을 제시했다.

끝으로 아마드 마흐디는 ‘보안 리스크 관리에 있어 M&A 사례’에 대해 연설할 계획이다. 수천 명의 신규 직원 및 다양한 기술, 금융, 지정학적인 고려 사항들을 참고해 작성된 IT 보안 업체의 M&A 사례를 소개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RSA컨퍼런스를 통해 자사 클라우드 서비스 경험을 근간으로 신뢰할 수 있는 수준으로까지 발전한 클라우드 보안의 현 주소를 조명하는 동시에 클라우드 보안은 물론 개인정보보호 부문에서 마이크로소프트의 보안 능력을 보여주는데 역점을 둘 방침이라고 밝혔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