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2.02

'써보니 좋더라 vs. 아직은 불안' 국내 클라우드 도입 현황 조사

박해정 | CIO KR
한국IDG와 시트릭스코리아가 공동으로 국내 클라우드 도입 현황을 조사한 결과, 실제 사용자들이 ‘효율적이 협업 및 스마트워크 환경 구축’을 도입 효과로 꼽았다.

->한국IDG 조사 결과 | 무엇이 클라우드 도입을 주저하게 하나 - Market Pulse

이 조사는 지난 10월 22일부터 27일까지 약 일주일간 기업 IT 관리자 4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클라우드를 일부라도 사용하고 있는 기업은 60%에 달했다. 현재 클라우드를 사용하지 않거나 앞으로도 사용할 계획이 없는 40%의 응답자들은 도입을 주저하는 이유에 대해 32.7%가 기밀 데이터를 회사 밖에 저장하는 것에 대한 우려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와 비슷한 31.4%는 아직 클라우드 관련 회사 방침이 정해지지 않아서라고 답해 여전히 클라우드 도입 장벽이 기술 자체보다는 보안과 기업 정책에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클라우드 사용 여부에 대해서는 직급별, 기업 규모별로 다소 차이를 보였다. 직급별로 볼 때 디렉터급 이상에서 43.2%가 클라우드 환경과 기존 IT인프라 환경을 혼재해 사용한다고 말했으며 매니저급은 이보다 적은 27.5%가, 주니어급은 21.4%가 각각 답했다. 기업 규모별로 보면, 대기업의 36.6%가 이같이 답했으며 중견기업과 중소기업은 각각 21.5%와 24.6%로 집계됐다. 업무 대부분을 클라우드에서 수행한다는 답변에서도 대기업(15.3%)이 중견기업(5.4%)이나 중소기업(5.4%)보다 좀더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조사에 따르면, 국내 IT담당자의 약 30%가 스마트워크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클라우드를 도입해야 한다고 답했으며 22%는 언제 어디서나 회사 인트라넷에 접속할 수 있어야 한다는 말했다. 스마트워크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서 가장 많은 응답자가 ‘클라우드’를 필요 조건으로 지목했다는 점은 눈여겨 볼 만 한다. 이는 클라우드가 비용 절감이나 업무 효율을 넘어서 스마트워크라는 새로운 가치에 기여한다고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이밖에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클라우드를 위해 기업 IT담당자가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것은 ‘접근 관리 정책 수립’으로 조사됐다. 조사에 응한 기업 IT담당자 400여 명 가운데 약 절반은 코드 보호, 로그 관리, 패치 관리 방식 채택, 보안 툴킷 구축, 클라우드 보안 업체의 전문 솔루션 도입 등 기술적인 솔루션보다는 접근 관리 정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답했다.

결국, 클라우드를 안전하게 사용하려면 어떤 보안 툴을 사용하느냐, 어떤 보안 업체를 채택하느냐 보다는 기업 내 접근 관리 정책부터 수립해야 한다는 게 다수의 의견이다. 이는 클라우드 도입을 주저한다고 답한 응답자들에서도 비슷하게 나타났다. ciokr@idg.co.kr



2015.12.02

'써보니 좋더라 vs. 아직은 불안' 국내 클라우드 도입 현황 조사

박해정 | CIO KR
한국IDG와 시트릭스코리아가 공동으로 국내 클라우드 도입 현황을 조사한 결과, 실제 사용자들이 ‘효율적이 협업 및 스마트워크 환경 구축’을 도입 효과로 꼽았다.

->한국IDG 조사 결과 | 무엇이 클라우드 도입을 주저하게 하나 - Market Pulse

이 조사는 지난 10월 22일부터 27일까지 약 일주일간 기업 IT 관리자 4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클라우드를 일부라도 사용하고 있는 기업은 60%에 달했다. 현재 클라우드를 사용하지 않거나 앞으로도 사용할 계획이 없는 40%의 응답자들은 도입을 주저하는 이유에 대해 32.7%가 기밀 데이터를 회사 밖에 저장하는 것에 대한 우려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와 비슷한 31.4%는 아직 클라우드 관련 회사 방침이 정해지지 않아서라고 답해 여전히 클라우드 도입 장벽이 기술 자체보다는 보안과 기업 정책에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클라우드 사용 여부에 대해서는 직급별, 기업 규모별로 다소 차이를 보였다. 직급별로 볼 때 디렉터급 이상에서 43.2%가 클라우드 환경과 기존 IT인프라 환경을 혼재해 사용한다고 말했으며 매니저급은 이보다 적은 27.5%가, 주니어급은 21.4%가 각각 답했다. 기업 규모별로 보면, 대기업의 36.6%가 이같이 답했으며 중견기업과 중소기업은 각각 21.5%와 24.6%로 집계됐다. 업무 대부분을 클라우드에서 수행한다는 답변에서도 대기업(15.3%)이 중견기업(5.4%)이나 중소기업(5.4%)보다 좀더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조사에 따르면, 국내 IT담당자의 약 30%가 스마트워크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클라우드를 도입해야 한다고 답했으며 22%는 언제 어디서나 회사 인트라넷에 접속할 수 있어야 한다는 말했다. 스마트워크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서 가장 많은 응답자가 ‘클라우드’를 필요 조건으로 지목했다는 점은 눈여겨 볼 만 한다. 이는 클라우드가 비용 절감이나 업무 효율을 넘어서 스마트워크라는 새로운 가치에 기여한다고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이밖에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클라우드를 위해 기업 IT담당자가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것은 ‘접근 관리 정책 수립’으로 조사됐다. 조사에 응한 기업 IT담당자 400여 명 가운데 약 절반은 코드 보호, 로그 관리, 패치 관리 방식 채택, 보안 툴킷 구축, 클라우드 보안 업체의 전문 솔루션 도입 등 기술적인 솔루션보다는 접근 관리 정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답했다.

결국, 클라우드를 안전하게 사용하려면 어떤 보안 툴을 사용하느냐, 어떤 보안 업체를 채택하느냐 보다는 기업 내 접근 관리 정책부터 수립해야 한다는 게 다수의 의견이다. 이는 클라우드 도입을 주저한다고 답한 응답자들에서도 비슷하게 나타났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