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0.21

한국오라클, PaaS 시장 공략 강화

편집부 | CIO KR
한국오라클이 기업들이 서비스형 플랫폼(PaaS)을 통해 비즈니스 민첩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법 및 최근 고객 사례를 공개하며 관련 시장 전략을 발표했다.

한국오라클 심명종 전무는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관리, 분석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높은 보안성과 비용 효율성까지 갖춘 서비스형 플랫폼에 대한 니즈가 증가하고 있다”며, “오라클이 제공하는 PaaS는 기업들이 비즈니스 민첩성을 확보하며, IT 비용절감을 실현할 수 있는 해결책으로, 최근 국내 통신, 물류 및 서비스업 고객들에 다수 고객이 도입해 성공적으로 활용중”이라고 강조했다.

한국오라클은 다양한 형태의 PaaS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오라클 자바 클라우드 서비스(Java Cloud Service)는 애플리케이션 서버인 웹로직 서버 기능을 클라우드 환경에서 구현해 보다 쉽고 빠르게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배포한다. 자바 클라우드 서비스는 온프레미스 IT인프라와 동일한 아키텍처 및 소프트웨어들로 구성돼 있기 때문에 기존 고객들이 활용 중인 애플리케이션을 코드 변경 없이 클라우드로 배포할 수 있게 해준다.

기업이 민첩하게 모바일 환경을 지원해야 하는 최근의 요구사항을 지원하기 위해 출시된 오라클 모바일 클라우드 서비스(Mobile Cloud Service)는 모바일 개발자를 위한 API 개발, 백엔드 서비스 및 기업의 애플리케이션 연결, 스토리지, 사용자 관리, 모바일 분석 툴 등의 다양한 기능을 제공해 고객들이 손쉽게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제작하고 서비스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오라클 웹센터 콘텐츠에서 파생된 오라클 도큐먼트 클라우드 서비스(Document Cloud Service)는 기존의 문서중앙화(ECM) 기능은 물론 보안까지 갖춘 클라우드 기반 콘텐츠 협업 솔루션으로 문서 공유 기능을 확대 제공한다.

한국오라클 미들웨어 사업부 권영혁 부문장은 “오라클 PaaS는 엔드유저의 사용자 경험과 생산성을 극대화하고, 개발자들이 데이터를 관리하고 분석할 뿐만 아니라 애플리케이션을 신속하게 개발하고 테스트해 설치할 수 있게 하기 위해 고안됐다”며, “최근 국내 기업들의 PaaS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는 만큼, 한국오라클은 업계를 선도하는 PaaS 솔루션을 통해 국내 클라우드 시장을 공격적으로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2015.10.21

한국오라클, PaaS 시장 공략 강화

편집부 | CIO KR
한국오라클이 기업들이 서비스형 플랫폼(PaaS)을 통해 비즈니스 민첩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법 및 최근 고객 사례를 공개하며 관련 시장 전략을 발표했다.

한국오라클 심명종 전무는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관리, 분석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높은 보안성과 비용 효율성까지 갖춘 서비스형 플랫폼에 대한 니즈가 증가하고 있다”며, “오라클이 제공하는 PaaS는 기업들이 비즈니스 민첩성을 확보하며, IT 비용절감을 실현할 수 있는 해결책으로, 최근 국내 통신, 물류 및 서비스업 고객들에 다수 고객이 도입해 성공적으로 활용중”이라고 강조했다.

한국오라클은 다양한 형태의 PaaS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오라클 자바 클라우드 서비스(Java Cloud Service)는 애플리케이션 서버인 웹로직 서버 기능을 클라우드 환경에서 구현해 보다 쉽고 빠르게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배포한다. 자바 클라우드 서비스는 온프레미스 IT인프라와 동일한 아키텍처 및 소프트웨어들로 구성돼 있기 때문에 기존 고객들이 활용 중인 애플리케이션을 코드 변경 없이 클라우드로 배포할 수 있게 해준다.

기업이 민첩하게 모바일 환경을 지원해야 하는 최근의 요구사항을 지원하기 위해 출시된 오라클 모바일 클라우드 서비스(Mobile Cloud Service)는 모바일 개발자를 위한 API 개발, 백엔드 서비스 및 기업의 애플리케이션 연결, 스토리지, 사용자 관리, 모바일 분석 툴 등의 다양한 기능을 제공해 고객들이 손쉽게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제작하고 서비스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오라클 웹센터 콘텐츠에서 파생된 오라클 도큐먼트 클라우드 서비스(Document Cloud Service)는 기존의 문서중앙화(ECM) 기능은 물론 보안까지 갖춘 클라우드 기반 콘텐츠 협업 솔루션으로 문서 공유 기능을 확대 제공한다.

한국오라클 미들웨어 사업부 권영혁 부문장은 “오라클 PaaS는 엔드유저의 사용자 경험과 생산성을 극대화하고, 개발자들이 데이터를 관리하고 분석할 뿐만 아니라 애플리케이션을 신속하게 개발하고 테스트해 설치할 수 있게 하기 위해 고안됐다”며, “최근 국내 기업들의 PaaS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는 만큼, 한국오라클은 업계를 선도하는 PaaS 솔루션을 통해 국내 클라우드 시장을 공격적으로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