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4.07

모바일게돈! 4월 바뀌는 구글 검색 알고리즘 '변화상과 대처법'

James A. Martin | CIO

지난 달 SMX(Search Marketing Expo) 웨스트 컨퍼런스가 끝나갈 무렵, 컨퍼런스 강연자들은 발표 내용을 요약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 그러자 켄슈(Kenshoo)의 컨텐츠 마케팅 선임 매니저이자 SMX 강연자인 켈리 래써는 “모바일, 모바일, 모바일”이라고 요약했다.

“나는 모든 웹사이트 디자이너들에게 모바일에 유의하라고 이야기하고 싶다! 모바일이 대세다!”라고 그는 강조했다.




모바일 최적화의 중요성은 예전의 토론에서도 자주 나온 주제였다. 그러나 래써의 이런 발언은 “모바일 심판의 날”(Mobilegeddon)이 임박했다는 업계의 인식을 반영한다.

4월 21일 구글은 자체 ‘모바일-친화적인’ 검색 결과 랭킹을 확대시킬 예정이다. 이에 대해 구글은 그 변화로 인한 영향이 과거 판다(Panda)와 펭귄(Penguin) 알고리즘 업데이트보다 더 클 것이라고 전한 바 있다.

서치 엔진 랜드(Search Engine Land)에 의하면 펭귄 업데이트는 전세계 검색의 4%에 영향을 미쳤고, 판다는 영어 검색 결과의 12%에 영향을 미쳤다. 검색엔진최적화(SEO) 분야 관계자들이 이번 새로운 모바일 친화적 업데이트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것도 당연한 일이다.

여기 이 모바일 심판의 날에 대비해 마케터 및 웹 개발자 등 SEO 관련자들이 알아두어야 할 사항들을 준비했다.

모바일 심판의 날
웹사이트 모바일 친화성은 이미 지난 2년간 검색 순위에 영향을 미쳤다. 그러나 4월 21일 알고리즘 변화는 모바일 친화성이 검색 순위에 더 많은 영향을 미치게 됨을 의미한다.

오디언스블룸(AudienceBloom)의 창업자이자 CEO인 제이슨 드메스는 “모바일 친화성이 부족한 웹사이트는 현재보다 검색 결과 측면에서 부정적인 영향을 받게 될 것이고, 모바일 최적화된 사이트들은 검색 결과 순위가 올라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구글은 2013년 6월에 이와 같은 변화를 시사한 바 있다. 회사는 당시 자체 웹마스터 센트럴 블로그(Webmaster Central Blog)에 “스마트폰에 제대로 구성되지 않는 사이트들을 해결하기 위해 가까운 시일 내 몇 가지 랭킹 변화”를 내놓을 것이라고 기술했었다.

당시 구글은 웹사이트가 불량한 모바일 경험을 일으키는 두 가지 전형적인 실수가 있다고 정리했다.

첫 번째는 검색 결과 링크를 클릭했을 때 홈 페이지 등 늘 동일한 모바일 페이지로 보내는 연결 오류다. 두 번째는 스마트폰 사용자가 검색 결과에 나열된 웹 페이지를 클릭할 때 오류 메시지만 나타나는 연결 오류다.

구글 조금 더 최근인 2015년 2월 26일 웹마스터 센트럴 블로그를 통해 “두 가지 중요한 변화를 통해 사용자들이 좀 더 모바일 친화적인 콘텐츠를 발견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4월 21일에 있을 그 첫 번째 변화는 “검색 결과에서 좀 더 모바일 친화적인 웹사이트”를 모바일 기기로 보내주는 것이다. 구글은 모바일 친화도를 순위 산정에 더욱 확대해 적용할 것이고, 이는 “전세계 모든 언어의” 모바일 검색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구글측은 모바일 친화적 알고리즘이 “검색 결과에 중대한 영향을 줄 것이며 이에 따라 사용자들이 더 쉽게 모바일 기기에 최적화된 고품질 검색 결과”에 접속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두 번째 변화는 앱과 관련 있는 것이다. 구글은 지난 2월 구글 앱 인덱싱(Google App Indexing)을 통한 앱 인덱스가 모바일 검색에서 더 높은 순위에 올라가게 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사용자가 구글 계정에 접속하면 사용자 모바일 기기에 설치된 앱 내부의 콘텐츠는 이전의 순위보다 더 높이 검색 결과에 표시되는 것이다.

예를 들어 당신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상에 오픈테이블(OpenTable) 앱이 설치되어 있다고 가정해보자. 동일 기기를 활용해서 당신은 레스토랑의 구글 검색을 한다. 만약 레스토랑이 오픈테이블 상에 올라와있을 경우, 오픈테이블 앱 안에서 그 페이지로의 “딥 링크(deep link)”가 다른 검색 결과상에 눈에 띄게 포함되게 된다.

한편 현재 구글 앱 인덱싱은 오직 안드로이드에서만 작동된다. 세부내역은 구글의 개발자를 위한 구글 검색 페이지의 앱 인덱싱(Google's App Indexing for Google Search)을 참고하면 된다.

여기서 알아야 할 점들
베이 에어리어 서치 엔진 아카데미(Bay Area Search Engine Academy)의 회장 토마스 페티는 한 마디로 모바일 친화적인 디자인이 모바일 검색에서 더 높은 순위에 올라올 것이라는 점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페티는 이어 효과가 즉각적일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만약 구글이 이전에 당신의 사이트를 인덱싱했는데, 당시 당신의 사이트가 모바일 인식이 안되어있는 상황이라고 가정하자. 다음 번 구글이 당신의 사이트를 인덱싱하고 이제는 당신의 사이트가 모바일을 지원한다면 당신의 사이트는 모바일 검색에서 즉각적으로 순위가 높아지게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 구글이 모바일 친화도에 얼마나 많은 중요도를 두고 있는지를 볼 때, 이 알고리즘은 데스크톱 검색 순위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그는 분석했다.

페티는 “구글이 지난 몇 달 간 웹사이트 소유자들에게 구글 웹마스터 툴에서 그들의 웹사이트가 모바일을 인식하지 않는다고 꾸준히 통보해왔다. 나는 모바일-인식이 구글의 검색 결과 페이지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2015.04.07

모바일게돈! 4월 바뀌는 구글 검색 알고리즘 '변화상과 대처법'

James A. Martin | CIO

지난 달 SMX(Search Marketing Expo) 웨스트 컨퍼런스가 끝나갈 무렵, 컨퍼런스 강연자들은 발표 내용을 요약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 그러자 켄슈(Kenshoo)의 컨텐츠 마케팅 선임 매니저이자 SMX 강연자인 켈리 래써는 “모바일, 모바일, 모바일”이라고 요약했다.

“나는 모든 웹사이트 디자이너들에게 모바일에 유의하라고 이야기하고 싶다! 모바일이 대세다!”라고 그는 강조했다.




모바일 최적화의 중요성은 예전의 토론에서도 자주 나온 주제였다. 그러나 래써의 이런 발언은 “모바일 심판의 날”(Mobilegeddon)이 임박했다는 업계의 인식을 반영한다.

4월 21일 구글은 자체 ‘모바일-친화적인’ 검색 결과 랭킹을 확대시킬 예정이다. 이에 대해 구글은 그 변화로 인한 영향이 과거 판다(Panda)와 펭귄(Penguin) 알고리즘 업데이트보다 더 클 것이라고 전한 바 있다.

서치 엔진 랜드(Search Engine Land)에 의하면 펭귄 업데이트는 전세계 검색의 4%에 영향을 미쳤고, 판다는 영어 검색 결과의 12%에 영향을 미쳤다. 검색엔진최적화(SEO) 분야 관계자들이 이번 새로운 모바일 친화적 업데이트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것도 당연한 일이다.

여기 이 모바일 심판의 날에 대비해 마케터 및 웹 개발자 등 SEO 관련자들이 알아두어야 할 사항들을 준비했다.

모바일 심판의 날
웹사이트 모바일 친화성은 이미 지난 2년간 검색 순위에 영향을 미쳤다. 그러나 4월 21일 알고리즘 변화는 모바일 친화성이 검색 순위에 더 많은 영향을 미치게 됨을 의미한다.

오디언스블룸(AudienceBloom)의 창업자이자 CEO인 제이슨 드메스는 “모바일 친화성이 부족한 웹사이트는 현재보다 검색 결과 측면에서 부정적인 영향을 받게 될 것이고, 모바일 최적화된 사이트들은 검색 결과 순위가 올라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구글은 2013년 6월에 이와 같은 변화를 시사한 바 있다. 회사는 당시 자체 웹마스터 센트럴 블로그(Webmaster Central Blog)에 “스마트폰에 제대로 구성되지 않는 사이트들을 해결하기 위해 가까운 시일 내 몇 가지 랭킹 변화”를 내놓을 것이라고 기술했었다.

당시 구글은 웹사이트가 불량한 모바일 경험을 일으키는 두 가지 전형적인 실수가 있다고 정리했다.

첫 번째는 검색 결과 링크를 클릭했을 때 홈 페이지 등 늘 동일한 모바일 페이지로 보내는 연결 오류다. 두 번째는 스마트폰 사용자가 검색 결과에 나열된 웹 페이지를 클릭할 때 오류 메시지만 나타나는 연결 오류다.

구글 조금 더 최근인 2015년 2월 26일 웹마스터 센트럴 블로그를 통해 “두 가지 중요한 변화를 통해 사용자들이 좀 더 모바일 친화적인 콘텐츠를 발견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4월 21일에 있을 그 첫 번째 변화는 “검색 결과에서 좀 더 모바일 친화적인 웹사이트”를 모바일 기기로 보내주는 것이다. 구글은 모바일 친화도를 순위 산정에 더욱 확대해 적용할 것이고, 이는 “전세계 모든 언어의” 모바일 검색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구글측은 모바일 친화적 알고리즘이 “검색 결과에 중대한 영향을 줄 것이며 이에 따라 사용자들이 더 쉽게 모바일 기기에 최적화된 고품질 검색 결과”에 접속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두 번째 변화는 앱과 관련 있는 것이다. 구글은 지난 2월 구글 앱 인덱싱(Google App Indexing)을 통한 앱 인덱스가 모바일 검색에서 더 높은 순위에 올라가게 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사용자가 구글 계정에 접속하면 사용자 모바일 기기에 설치된 앱 내부의 콘텐츠는 이전의 순위보다 더 높이 검색 결과에 표시되는 것이다.

예를 들어 당신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상에 오픈테이블(OpenTable) 앱이 설치되어 있다고 가정해보자. 동일 기기를 활용해서 당신은 레스토랑의 구글 검색을 한다. 만약 레스토랑이 오픈테이블 상에 올라와있을 경우, 오픈테이블 앱 안에서 그 페이지로의 “딥 링크(deep link)”가 다른 검색 결과상에 눈에 띄게 포함되게 된다.

한편 현재 구글 앱 인덱싱은 오직 안드로이드에서만 작동된다. 세부내역은 구글의 개발자를 위한 구글 검색 페이지의 앱 인덱싱(Google's App Indexing for Google Search)을 참고하면 된다.

여기서 알아야 할 점들
베이 에어리어 서치 엔진 아카데미(Bay Area Search Engine Academy)의 회장 토마스 페티는 한 마디로 모바일 친화적인 디자인이 모바일 검색에서 더 높은 순위에 올라올 것이라는 점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페티는 이어 효과가 즉각적일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만약 구글이 이전에 당신의 사이트를 인덱싱했는데, 당시 당신의 사이트가 모바일 인식이 안되어있는 상황이라고 가정하자. 다음 번 구글이 당신의 사이트를 인덱싱하고 이제는 당신의 사이트가 모바일을 지원한다면 당신의 사이트는 모바일 검색에서 즉각적으로 순위가 높아지게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 구글이 모바일 친화도에 얼마나 많은 중요도를 두고 있는지를 볼 때, 이 알고리즘은 데스크톱 검색 순위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그는 분석했다.

페티는 “구글이 지난 몇 달 간 웹사이트 소유자들에게 구글 웹마스터 툴에서 그들의 웹사이트가 모바일을 인식하지 않는다고 꾸준히 통보해왔다. 나는 모바일-인식이 구글의 검색 결과 페이지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