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2.11

"저성장 기조 고착 外" 한국IDC, 2015년 국내 IT 시장 10대 전망 발표

편집부 | CIO KR
한국IDC가 주요 고객들을 초청해 개최한 ‘2015년 한국 IT 시장 전망 조찬 세미나’를 통해, 2015년 예상되는 국내 IT 시장의 주요 이슈와 트렌드를 소개하고 한국IDC가 내다본 2015년 10대 예측(Top 10 Predictions)을 발표했다.

회사에 따르면 2015년 국내 IT 시장은 2013년 이래 3년 연속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장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PC, 스마트폰 등 클라이언트 기반 제품 영역의 감소세가 이와 같은 전체 시장 감소에 계속해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된다.

그러나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제외한 전통적인 기업용 IT 시장은 2014년 -0.1% 성장으로 시장 규모의 정체 양상이 예상되고 있지만, 2015년에는 기저효과와 함께 1.7%의 플러스 성장이 예상되면서 20조 266억원대 시장을 형성할 전망이다.

PC 시장(-1.6%) 및 기업용 서버 시장(-3.7%)에서 하락세가 완화되는 가운데, 스토리지 영역은 3.0%로 완만한 회복세가 예상되고 네트워크 장비 부문도 1.8%의 제한적인 성장세를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서비스 시장(3.5%)은 다소간의 회복세를 나타낼 것으로 보이고, 소프트웨어 시장(5.2%)은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IDC 리서치 그룹 총괄 장순열 상무는 “현재 국내 IT 시장은 어려운 국내외 경제 여건과 더불어 극도로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고, 더욱이 우려스러운 점은 이러한 부진이 단기적 현상으로 보이지 않는다”고 진단했다.

이어 장 상무는 “수년간 IT 시장의 주요 화두로 자리잡은 제3의 플랫폼은 기업의 성장과 경쟁 측면에서 새로운 변화를 주도하고 있으며, 공급 업체들에게는 경쟁 가치가 있는 유일한 IT 마켓플레이스라는 점을 간과해서는 안된다”라며, “2015년에는 제3의 플랫폼이 시장과 기술들을 결합시키고 기업 및 연관 산업의 혁신을 가속화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IDC가 선정한 2015년 국내 IT 시장 10대 예측은 ▲IT 시장 저성장 기조 고착, 세부적인 성장기회 모색 필요 ▲제3의 플랫폼(The 3rd Platform)이 기업 및 산업의 혁신 주도 ▲기업 클라우드 전략,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고려한 통합모델 ▲기업-개인간 균형 있는 모빌리티 지원에 대한 보다 전략적인 접근 등이다.

최근 몇년간 IT시장에서 가장 큰 주목을 받았던 빅데이터 및 애널리틱스 영역이 비록 제한적이기는 하지만 투자에 대한 효과가 증명되면서, ▲기업들 빅데이터 구현을 통한 경쟁력 확보에 확신 ▲소셜, 기술을 넘어 소통을 통해 기업 및 비즈니스 변화 촉진 ▲사물인터넷(IoT), 전통적인 IT 산업 영역 지속적으로 확대 등이 있으며, ▲소프트웨어 중심의(Software-driven) 네트워크 인프라 변화 ▲데이터센터를 포함한 대부분의 인프라 환경은 소프트웨어 정의(software-defined)로 귀결 ▲디지털 트렌스포메이션 3.0이다. ciokr@idg.co.kr



2014.12.11

"저성장 기조 고착 外" 한국IDC, 2015년 국내 IT 시장 10대 전망 발표

편집부 | CIO KR
한국IDC가 주요 고객들을 초청해 개최한 ‘2015년 한국 IT 시장 전망 조찬 세미나’를 통해, 2015년 예상되는 국내 IT 시장의 주요 이슈와 트렌드를 소개하고 한국IDC가 내다본 2015년 10대 예측(Top 10 Predictions)을 발표했다.

회사에 따르면 2015년 국내 IT 시장은 2013년 이래 3년 연속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장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PC, 스마트폰 등 클라이언트 기반 제품 영역의 감소세가 이와 같은 전체 시장 감소에 계속해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된다.

그러나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제외한 전통적인 기업용 IT 시장은 2014년 -0.1% 성장으로 시장 규모의 정체 양상이 예상되고 있지만, 2015년에는 기저효과와 함께 1.7%의 플러스 성장이 예상되면서 20조 266억원대 시장을 형성할 전망이다.

PC 시장(-1.6%) 및 기업용 서버 시장(-3.7%)에서 하락세가 완화되는 가운데, 스토리지 영역은 3.0%로 완만한 회복세가 예상되고 네트워크 장비 부문도 1.8%의 제한적인 성장세를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서비스 시장(3.5%)은 다소간의 회복세를 나타낼 것으로 보이고, 소프트웨어 시장(5.2%)은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IDC 리서치 그룹 총괄 장순열 상무는 “현재 국내 IT 시장은 어려운 국내외 경제 여건과 더불어 극도로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고, 더욱이 우려스러운 점은 이러한 부진이 단기적 현상으로 보이지 않는다”고 진단했다.

이어 장 상무는 “수년간 IT 시장의 주요 화두로 자리잡은 제3의 플랫폼은 기업의 성장과 경쟁 측면에서 새로운 변화를 주도하고 있으며, 공급 업체들에게는 경쟁 가치가 있는 유일한 IT 마켓플레이스라는 점을 간과해서는 안된다”라며, “2015년에는 제3의 플랫폼이 시장과 기술들을 결합시키고 기업 및 연관 산업의 혁신을 가속화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IDC가 선정한 2015년 국내 IT 시장 10대 예측은 ▲IT 시장 저성장 기조 고착, 세부적인 성장기회 모색 필요 ▲제3의 플랫폼(The 3rd Platform)이 기업 및 산업의 혁신 주도 ▲기업 클라우드 전략,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고려한 통합모델 ▲기업-개인간 균형 있는 모빌리티 지원에 대한 보다 전략적인 접근 등이다.

최근 몇년간 IT시장에서 가장 큰 주목을 받았던 빅데이터 및 애널리틱스 영역이 비록 제한적이기는 하지만 투자에 대한 효과가 증명되면서, ▲기업들 빅데이터 구현을 통한 경쟁력 확보에 확신 ▲소셜, 기술을 넘어 소통을 통해 기업 및 비즈니스 변화 촉진 ▲사물인터넷(IoT), 전통적인 IT 산업 영역 지속적으로 확대 등이 있으며, ▲소프트웨어 중심의(Software-driven) 네트워크 인프라 변화 ▲데이터센터를 포함한 대부분의 인프라 환경은 소프트웨어 정의(software-defined)로 귀결 ▲디지털 트렌스포메이션 3.0이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