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1.07

마이크로소프트, iOS용 신규 오피스 앱 출시 "작성·편집 기능 추가"

편집부 | CIO KR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아이폰 및 아이패드를 위한 새로운 오피스 앱과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위한 오피스 프리뷰 버전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해당 디바이스 사용자라면 누구나 무료로 앱을 설치하고 오피스 콘텐츠를 작성하고 편집할 수 있게 됐다.

아이폰용 오피스 앱은 기존과 달리 아이폰에 특화된 각각의 새로운 오피스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앱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으며, 아이패드에서 제공되는 것과 동일하게 오피스 기능들을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아이패드용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앱도 드롭박스 지원, 차트 기능 등이 업데이트됐다. 새로운 아이폰용 앱과 아이패드용 업데이트는 다운로드할 수 있으며, 한국을 포함해 139개국 29개 언어로, iOS 7.0 버전 이상에서 지원된다.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위한 새로운 오피스 앱 프리뷰 버전은 안드로이드 태블릿 사용자들에게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의 생산성을 제공한다. 현재 프리뷰 버전을 이용할 수 있으며 정식 출시는 2015년 상반기에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회사 측은 이번 앱 출시에 대해 사용자가 원하는 모든 곳에 오피스를 제공한다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오피스 에브리웨어(Office Everywhere)’ 전략의 일환이라며 이번 발표를 통해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사용자들도 오피스 콘텐츠를 무료로 생성하고 편집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존 케이스 오피스 그룹 부사장은 “언제든 누구든지 아이디어나 영감을 얻을 때 이를 바로 실행할 수 있는 오피스를 지향하고 있다”라며 “전세계 오피스 고객은 10억 명이고 아이패드 앱 다운로드는 4,000만 건 이상으로, 이는 오피스 애플리케이션이 사람들이 일을 진행할 때 사용하기 원하는 것임을 분명하게 보여준다”고 밝혔다. ciokr@idg.co.kr



2014.11.07

마이크로소프트, iOS용 신규 오피스 앱 출시 "작성·편집 기능 추가"

편집부 | CIO KR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아이폰 및 아이패드를 위한 새로운 오피스 앱과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위한 오피스 프리뷰 버전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해당 디바이스 사용자라면 누구나 무료로 앱을 설치하고 오피스 콘텐츠를 작성하고 편집할 수 있게 됐다.

아이폰용 오피스 앱은 기존과 달리 아이폰에 특화된 각각의 새로운 오피스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앱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으며, 아이패드에서 제공되는 것과 동일하게 오피스 기능들을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아이패드용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앱도 드롭박스 지원, 차트 기능 등이 업데이트됐다. 새로운 아이폰용 앱과 아이패드용 업데이트는 다운로드할 수 있으며, 한국을 포함해 139개국 29개 언어로, iOS 7.0 버전 이상에서 지원된다.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위한 새로운 오피스 앱 프리뷰 버전은 안드로이드 태블릿 사용자들에게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의 생산성을 제공한다. 현재 프리뷰 버전을 이용할 수 있으며 정식 출시는 2015년 상반기에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회사 측은 이번 앱 출시에 대해 사용자가 원하는 모든 곳에 오피스를 제공한다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오피스 에브리웨어(Office Everywhere)’ 전략의 일환이라며 이번 발표를 통해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사용자들도 오피스 콘텐츠를 무료로 생성하고 편집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존 케이스 오피스 그룹 부사장은 “언제든 누구든지 아이디어나 영감을 얻을 때 이를 바로 실행할 수 있는 오피스를 지향하고 있다”라며 “전세계 오피스 고객은 10억 명이고 아이패드 앱 다운로드는 4,000만 건 이상으로, 이는 오피스 애플리케이션이 사람들이 일을 진행할 때 사용하기 원하는 것임을 분명하게 보여준다”고 밝혔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