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22

윈도우 10 TP 신버전 등장··· 윈도우 폰 액션 센터 추가

Brian Cheon | CIO KR

약 7,000여 가지 변화가 적용된 새로운 윈도우 10 TP 버전이 등장한다. 여기에는 윈도우 폰에서 사용할 수 있었던 액션 센터 콘솔도 포함돼 있다.

넘버 9860인 이번 신규 버전에는 또 2개의 모니터를 이용하는 경우에 대비한 기능이 추가됐다. 활성 애플리케이션을 다른 모니터로 보낼 수 있는 키보드 단축키가 그것이다. 데스크톱 인터페이스로의 전환할 때 이를 알리는 애니메이션도 추가됐다.

그러나 3주 전 처음 배포된 빌드 넘버 9841과 비교할 때 체감적으로 변화를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은 거의 없다. 대부분 버그 수정이나 소소한 개선에 해당되기 때문이다.

윈도우 10에 첫 도입된 액션 센터 또한 기본적 알림 기능에 그치며 사용자 인터페이스도 그리 다듬어지지 않은 모습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운영체제 그룹(OSG)의 데이터 & 기초 팀의 리더 게이브 얼은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시스템과 앱들로부터 알림을 볼 수 있다. 새로운 이메일 도착으로부터 실시간 메시지 초대, 페이스북 포스트 등에 이르는 것들이다. 이들 모든 것이 하나의 공간에서 발생하기에 사용자는 알림을 놓치지 않는다. 새로운 액션 센터 아이콘을 클릭하며 확인하면 된다"라고 설명했다.



윈도우 인사이더 프로그램에 가입한 초기 테스트들은 윈도우 업데이트를 통해 이번 신규 빌드를 얻게 된다. 자동 다운로드를 기다리기 싫은 이라면 PC 설정 메뉴에 진입해 업데이트 및 복구를 클릭하고 지금 확인 버튼을 누름으로써 수동으로 업데이트할 수 있다.

또 이 프리뷰 빌드 화면에서 테스터들은 윈도우 10 TP 빌드 다운로드 옵션을 발견할 수 있다. 'fast' 옵션은 발표된 날 곧바로 신규 버전을 다운로드 한다. 'slow' 옵션은 다운로드를 지연시킨다. 단 지연 기간이 얼마나 되는지에 대한 설명은 없다.

빌드 9860의 용량은 2GB~2.74GB다. 용량이 차이나는 이유는 CPU 아키텍처와 언어에 따른 것이다. 얼은 다운로드가 완료되면 PC가 이를 설치하며 재부팅한다며, 이 때 재부팅 시간이 평소보다 오래 걸린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미 알려진 버그임에도 불구하고 신규 버전에서 해결되지 않은 것들도 있다. 몇몇 사용자 인터페이스 디자인 등이 그것이다. 얼은 "예를 들어 와이파이 네트워크 접속을 까다롭게 만드는 요소가 남아있다. 차후 버전에서 해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 밖에 IE나 시작메뉴 내부의 사용자 인터페이스 문제, 몇몇 PC에서의 슬립 모드 진입 문제, 솔리테어 및 마종 실행 문제, 디스플레이 링크를 통해 2개의 외장 모니터 연결 문제 등이 남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얼은 이에 대해 마이크로소프트가 문제를 간과한 것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그는 "지금까지 테스터들이 윈도우 피드백 도구를 이용해 보내온 이슈는 25만 건에 이른다. 커뮤니티 포럼에는 2만 5,381건의 글이 게재됐으며 윈도우 제안 박스에는 641건의 제안이 접수됐다. 우리는 매일 피드백을 확인하고 이를 엔지니어링 절차에 접목시키고 있다"라고 기술했다. ciokr@idg.co.kr




2014.10.22

윈도우 10 TP 신버전 등장··· 윈도우 폰 액션 센터 추가

Brian Cheon | CIO KR

약 7,000여 가지 변화가 적용된 새로운 윈도우 10 TP 버전이 등장한다. 여기에는 윈도우 폰에서 사용할 수 있었던 액션 센터 콘솔도 포함돼 있다.

넘버 9860인 이번 신규 버전에는 또 2개의 모니터를 이용하는 경우에 대비한 기능이 추가됐다. 활성 애플리케이션을 다른 모니터로 보낼 수 있는 키보드 단축키가 그것이다. 데스크톱 인터페이스로의 전환할 때 이를 알리는 애니메이션도 추가됐다.

그러나 3주 전 처음 배포된 빌드 넘버 9841과 비교할 때 체감적으로 변화를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은 거의 없다. 대부분 버그 수정이나 소소한 개선에 해당되기 때문이다.

윈도우 10에 첫 도입된 액션 센터 또한 기본적 알림 기능에 그치며 사용자 인터페이스도 그리 다듬어지지 않은 모습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운영체제 그룹(OSG)의 데이터 & 기초 팀의 리더 게이브 얼은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시스템과 앱들로부터 알림을 볼 수 있다. 새로운 이메일 도착으로부터 실시간 메시지 초대, 페이스북 포스트 등에 이르는 것들이다. 이들 모든 것이 하나의 공간에서 발생하기에 사용자는 알림을 놓치지 않는다. 새로운 액션 센터 아이콘을 클릭하며 확인하면 된다"라고 설명했다.



윈도우 인사이더 프로그램에 가입한 초기 테스트들은 윈도우 업데이트를 통해 이번 신규 빌드를 얻게 된다. 자동 다운로드를 기다리기 싫은 이라면 PC 설정 메뉴에 진입해 업데이트 및 복구를 클릭하고 지금 확인 버튼을 누름으로써 수동으로 업데이트할 수 있다.

또 이 프리뷰 빌드 화면에서 테스터들은 윈도우 10 TP 빌드 다운로드 옵션을 발견할 수 있다. 'fast' 옵션은 발표된 날 곧바로 신규 버전을 다운로드 한다. 'slow' 옵션은 다운로드를 지연시킨다. 단 지연 기간이 얼마나 되는지에 대한 설명은 없다.

빌드 9860의 용량은 2GB~2.74GB다. 용량이 차이나는 이유는 CPU 아키텍처와 언어에 따른 것이다. 얼은 다운로드가 완료되면 PC가 이를 설치하며 재부팅한다며, 이 때 재부팅 시간이 평소보다 오래 걸린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미 알려진 버그임에도 불구하고 신규 버전에서 해결되지 않은 것들도 있다. 몇몇 사용자 인터페이스 디자인 등이 그것이다. 얼은 "예를 들어 와이파이 네트워크 접속을 까다롭게 만드는 요소가 남아있다. 차후 버전에서 해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 밖에 IE나 시작메뉴 내부의 사용자 인터페이스 문제, 몇몇 PC에서의 슬립 모드 진입 문제, 솔리테어 및 마종 실행 문제, 디스플레이 링크를 통해 2개의 외장 모니터 연결 문제 등이 남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얼은 이에 대해 마이크로소프트가 문제를 간과한 것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그는 "지금까지 테스터들이 윈도우 피드백 도구를 이용해 보내온 이슈는 25만 건에 이른다. 커뮤니티 포럼에는 2만 5,381건의 글이 게재됐으며 윈도우 제안 박스에는 641건의 제안이 접수됐다. 우리는 매일 피드백을 확인하고 이를 엔지니어링 절차에 접목시키고 있다"라고 기술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