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9.30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 2017년까지 연평균 23.5% 성장

편집부 | CIO KR
IDC의 최신 연구보고서(Worldwide and Regional Public IT Cloud Services 2013-2017 Forecast)에 의하면, 전세계 퍼블릭 IT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지출 규모가 2013년 474억 달러에 달하고 오는 2017년에는 1,08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예측기간 동안 퍼블릭 IT 클라우드 서비스는 전체 IT산업 성장률의 5배에 해당하는 연평균(CAGR) 23.5%로 성장할 전망이다.

IT산업의 핵심 기술인 클라우드 컴퓨팅은 산업 전반을 '제 3의 플랫폼'(the 3rd Platform) 환경으로 움직이면서 기업의 정보기술 이용방식 및 소비 패턴의 변화에 있어 중대한 역할을 해왔다고 IDC는 설명했다. 현재, 클라우드 서비스는 도입 규모 확대와 더불어 고객과 솔루션 확장을 도모하는 2단계 (Chapter Two)로 넘어가기 시작했다고.

이 단계의 성장에서, 클라우드와 제 3의 플랫폼을 구성하는 타기술들 즉, 모바일, 소셜, 빅데이터 등의 상호의존성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는 해당 기술들이 IT에 의존하고 있는 모든 산업분야에서 성장과 혁신을 이끄는 중추 역할을 지속할 것이기 때문이라고 IDC는 덧붙였다.

IDC의 최고위 애널리스트인 프랭크 젠 수석 부사장은 “클라우드 서비스 도입의 초기 흐름은 IT 효율성 개선에 초점이 맞춰져 있었지만, 향후 수년간 클라우드 도입의 주원동력은 경제적(economics) 효용에서 혁신(innovation)으로 전환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첨단 기업들이 새로운 경쟁력을 선보이는 초석으로서 클라우드 서비스에 투자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IDC는 2017년 퍼블릭 IT클라우드 서비스는 IT제품 지출의 17%와 5개 주요 기술 분야(애플리케이션, 시스템 인프라 소프트웨어, PaaS, 서버, 스토리지) 성장의 약 50%를 이끌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SaaS는 예측기간 내 여전히 가장 큰 퍼블릭 IT클라우드 서비스 분야 자리를 유지할 것이며, 2017년 매출액의 59.7%를 점유할 것으로 예측됐다. 가장 급속도로 성장하는 IT클라우드 서비스 분야는 PaaS와 IaaS이며, 연평균성장률은 각각 29.7%와 27.2%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지역별로는 미국이 2013년 56.9%의 점유율에서 2017년 43.9%로 감소하겠지만, 최대 규모의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의 위치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며, 서유럽, 라틴 아메리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점유율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신흥시장에서 클라우드 지출은 2017년까지 연평균 37.3%의 성장률이 예측되는데 이는 선진 시장의 거의 2배에 달하는 성장률이다. ciokr@idg.co.kr



2013.09.30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 2017년까지 연평균 23.5% 성장

편집부 | CIO KR
IDC의 최신 연구보고서(Worldwide and Regional Public IT Cloud Services 2013-2017 Forecast)에 의하면, 전세계 퍼블릭 IT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지출 규모가 2013년 474억 달러에 달하고 오는 2017년에는 1,08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예측기간 동안 퍼블릭 IT 클라우드 서비스는 전체 IT산업 성장률의 5배에 해당하는 연평균(CAGR) 23.5%로 성장할 전망이다.

IT산업의 핵심 기술인 클라우드 컴퓨팅은 산업 전반을 '제 3의 플랫폼'(the 3rd Platform) 환경으로 움직이면서 기업의 정보기술 이용방식 및 소비 패턴의 변화에 있어 중대한 역할을 해왔다고 IDC는 설명했다. 현재, 클라우드 서비스는 도입 규모 확대와 더불어 고객과 솔루션 확장을 도모하는 2단계 (Chapter Two)로 넘어가기 시작했다고.

이 단계의 성장에서, 클라우드와 제 3의 플랫폼을 구성하는 타기술들 즉, 모바일, 소셜, 빅데이터 등의 상호의존성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는 해당 기술들이 IT에 의존하고 있는 모든 산업분야에서 성장과 혁신을 이끄는 중추 역할을 지속할 것이기 때문이라고 IDC는 덧붙였다.

IDC의 최고위 애널리스트인 프랭크 젠 수석 부사장은 “클라우드 서비스 도입의 초기 흐름은 IT 효율성 개선에 초점이 맞춰져 있었지만, 향후 수년간 클라우드 도입의 주원동력은 경제적(economics) 효용에서 혁신(innovation)으로 전환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첨단 기업들이 새로운 경쟁력을 선보이는 초석으로서 클라우드 서비스에 투자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IDC는 2017년 퍼블릭 IT클라우드 서비스는 IT제품 지출의 17%와 5개 주요 기술 분야(애플리케이션, 시스템 인프라 소프트웨어, PaaS, 서버, 스토리지) 성장의 약 50%를 이끌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SaaS는 예측기간 내 여전히 가장 큰 퍼블릭 IT클라우드 서비스 분야 자리를 유지할 것이며, 2017년 매출액의 59.7%를 점유할 것으로 예측됐다. 가장 급속도로 성장하는 IT클라우드 서비스 분야는 PaaS와 IaaS이며, 연평균성장률은 각각 29.7%와 27.2%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지역별로는 미국이 2013년 56.9%의 점유율에서 2017년 43.9%로 감소하겠지만, 최대 규모의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의 위치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며, 서유럽, 라틴 아메리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점유율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신흥시장에서 클라우드 지출은 2017년까지 연평균 37.3%의 성장률이 예측되는데 이는 선진 시장의 거의 2배에 달하는 성장률이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