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4

인텔, 10세대 v프로 프로세서 라인업 발표 라이젠 프로에 ‘멍군’

Brian Cheon | CIO KR
인텔이 v프로를 지원하는 비즈니스 PC용 10세대 프로세서를 발표했다. AMD의 라이젠 프로 프로세서의 등장에 대응하는 조치로 풀이된다. 

이번에 등장한 v프로 기능을 갖춘 10세대 모바일 프로세서 9종과 데스크톱과 서버를 겨냥한 18종의 코어 및 제온 프로세서다. 모두 코멧 레이크 아키텍처에 기반하고 있다. 인텔은 새롭게 확장된 하드웨어 실드(Hardware Shiedl) 기능을 강조했다. 이는 외부 공격에 대응에서 바이오스에서 미션 크리티컬 요소를 잠그는 기능이다. 

이번 인텔의 v프로 탑재 프로세서 발표는 경쟁사 AMD의 라이젠 프로 발표에 뒤이은 것이다. AMD는 3종의 라이젠 프로 칩을 발표하며, 메모리 보안을 주요 보안 기능을 강조한 바 있다. 인텔은 과거와 마찬가지로 새로운 보안 기능과 다양한 프로세서 선택 가능성을 강조하는 전략을 펼치고 있는 것으로 관측된다. 

인텔의 비즈니스 플랫폼 부사장 스테파니 홀포드에 따르면, 새로운 하드웨어 실드에는 바이오스 차원의 보안 기능에 더해 공격이 발생할 경우 v프로가 일부 기능을 GPU로 전환해 CPU가 해야 할 미션 크리티컬 작업이 지속되도록 하는 기능도 포함돼 있다. 아울러 함께 발표된 인텔의 엔드포인트 매지니먼스 어시스턴트는 원격 관리 기능에 해당된다. 


인텔 U 시리즈 v프로 프로세서와 쌍을 이루는 400시리즈 칩셋 다이어그램

인텔은 이번 신형 v프로 칩이 3년 된 노트북에 비해 애플리케이션 성능 측면에서 40% 빠르며, 사무 생산성 앱 측면에서는 36%더 빠르다고 전했다. 또 5년 된 노트북과 비교하면 약 44% 더 빠르게 데이터를 분석하고 시각화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번 신형 모바일 v프로 칩은 다음과 같다.



한편 데스크톱 및 서버용 신제품군은 다음과 같다. 



새로운 칩 라인업은 인텔의 400 시리즈 칩셋과 짝을 이루며 와이파이 6(Gig +)를 제공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출시 시기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ciokr@idg.co.kr
 



2020.05.14

인텔, 10세대 v프로 프로세서 라인업 발표 라이젠 프로에 ‘멍군’

Brian Cheon | CIO KR
인텔이 v프로를 지원하는 비즈니스 PC용 10세대 프로세서를 발표했다. AMD의 라이젠 프로 프로세서의 등장에 대응하는 조치로 풀이된다. 

이번에 등장한 v프로 기능을 갖춘 10세대 모바일 프로세서 9종과 데스크톱과 서버를 겨냥한 18종의 코어 및 제온 프로세서다. 모두 코멧 레이크 아키텍처에 기반하고 있다. 인텔은 새롭게 확장된 하드웨어 실드(Hardware Shiedl) 기능을 강조했다. 이는 외부 공격에 대응에서 바이오스에서 미션 크리티컬 요소를 잠그는 기능이다. 

이번 인텔의 v프로 탑재 프로세서 발표는 경쟁사 AMD의 라이젠 프로 발표에 뒤이은 것이다. AMD는 3종의 라이젠 프로 칩을 발표하며, 메모리 보안을 주요 보안 기능을 강조한 바 있다. 인텔은 과거와 마찬가지로 새로운 보안 기능과 다양한 프로세서 선택 가능성을 강조하는 전략을 펼치고 있는 것으로 관측된다. 

인텔의 비즈니스 플랫폼 부사장 스테파니 홀포드에 따르면, 새로운 하드웨어 실드에는 바이오스 차원의 보안 기능에 더해 공격이 발생할 경우 v프로가 일부 기능을 GPU로 전환해 CPU가 해야 할 미션 크리티컬 작업이 지속되도록 하는 기능도 포함돼 있다. 아울러 함께 발표된 인텔의 엔드포인트 매지니먼스 어시스턴트는 원격 관리 기능에 해당된다. 


인텔 U 시리즈 v프로 프로세서와 쌍을 이루는 400시리즈 칩셋 다이어그램

인텔은 이번 신형 v프로 칩이 3년 된 노트북에 비해 애플리케이션 성능 측면에서 40% 빠르며, 사무 생산성 앱 측면에서는 36%더 빠르다고 전했다. 또 5년 된 노트북과 비교하면 약 44% 더 빠르게 데이터를 분석하고 시각화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번 신형 모바일 v프로 칩은 다음과 같다.



한편 데스크톱 및 서버용 신제품군은 다음과 같다. 



새로운 칩 라인업은 인텔의 400 시리즈 칩셋과 짝을 이루며 와이파이 6(Gig +)를 제공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출시 시기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