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디지털마케팅연구회, 2020년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 재사

편집부 | CIO KR
디지털마케팅연구회(www.mktcase.com)가 2020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로 ▲디지털마케팅매니지먼트 ▲컨시어지 마케팅 ▲미디어믹스컨버전스 ▲다이렉트 컨슈머 채널 ▲미디어 커머스 ▲ 버티컬소셜 ▲SOGV(Share of Good Voice) ▲UGC 동영상마케팅 ▲인플루언서 인게이지먼트 ▲콘텐츠 콜레보레이션을 선정, 발표했다. 

2020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조사 결과 ‘고객분석’이 2020년도 디지털마케팅 전략에서 중요하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2020년 디지털마케팅 관련 예산 투자 관련 질문에서는 전체적으로 마케팅예산 규모를 확대할 것이고 답했다. 

2019년 디지털마케팅 추진을 통해 얻고자 하는 성과 및 효과와 관련해 응답자의 75%가 ‘판매 및 매출 증대’를 우선순위로 꼽았으며, 다음으로 ‘제품홍보 및 인지도 강화’, ‘브랜드 경험 강화’ 순으로 나타났다.

디지털 광고 분야는 ‘동영상 광고’를 가장 주목할 광고 분야로 생각했으며, 소셜미디어 분야에서 ‘인플루언서 마케팅’ 활용을 우선순위로 꼽았다. 

2020년 디지털 크리에이티브 기술로서는 ‘인공지능(AI)’ 과 ‘센서와 인식기술’ 이 가장 많이 활용될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블록체인 기술의 활용도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커머스 활성화를 위해서는 ‘고객 경험 서비스 강화’ 및 개인화 서비스 강화가 가장 중요하다는 응답이 많았다. 
 
이번 조사는 디지털마케팅 연구회와 한국온라인광고협회가 공동으로 국내 기업의 마케팅 관련 담당자 160명을 대상, 설문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각 항목별 응답과 10대 키워드 기입방식의 조사결과를 선정했다.
 
이번 조사를 진행한 디지털이니셔티브 그룹 김형택 대표는 “2020년에는 기업이 기존 채널 중심의 디지털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접근에서 벗어나 기업 전략의 중심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과 연계된 통합된 디지털마케팅 전략 추진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2019.11.14

디지털마케팅연구회, 2020년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 재사

편집부 | CIO KR
디지털마케팅연구회(www.mktcase.com)가 2020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로 ▲디지털마케팅매니지먼트 ▲컨시어지 마케팅 ▲미디어믹스컨버전스 ▲다이렉트 컨슈머 채널 ▲미디어 커머스 ▲ 버티컬소셜 ▲SOGV(Share of Good Voice) ▲UGC 동영상마케팅 ▲인플루언서 인게이지먼트 ▲콘텐츠 콜레보레이션을 선정, 발표했다. 

2020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조사 결과 ‘고객분석’이 2020년도 디지털마케팅 전략에서 중요하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2020년 디지털마케팅 관련 예산 투자 관련 질문에서는 전체적으로 마케팅예산 규모를 확대할 것이고 답했다. 

2019년 디지털마케팅 추진을 통해 얻고자 하는 성과 및 효과와 관련해 응답자의 75%가 ‘판매 및 매출 증대’를 우선순위로 꼽았으며, 다음으로 ‘제품홍보 및 인지도 강화’, ‘브랜드 경험 강화’ 순으로 나타났다.

디지털 광고 분야는 ‘동영상 광고’를 가장 주목할 광고 분야로 생각했으며, 소셜미디어 분야에서 ‘인플루언서 마케팅’ 활용을 우선순위로 꼽았다. 

2020년 디지털 크리에이티브 기술로서는 ‘인공지능(AI)’ 과 ‘센서와 인식기술’ 이 가장 많이 활용될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블록체인 기술의 활용도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커머스 활성화를 위해서는 ‘고객 경험 서비스 강화’ 및 개인화 서비스 강화가 가장 중요하다는 응답이 많았다. 
 
이번 조사는 디지털마케팅 연구회와 한국온라인광고협회가 공동으로 국내 기업의 마케팅 관련 담당자 160명을 대상, 설문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각 항목별 응답과 10대 키워드 기입방식의 조사결과를 선정했다.
 
이번 조사를 진행한 디지털이니셔티브 그룹 김형택 대표는 “2020년에는 기업이 기존 채널 중심의 디지털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접근에서 벗어나 기업 전략의 중심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과 연계된 통합된 디지털마케팅 전략 추진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X